View : 31 Download: 0

대학생의 자기결정성과 개인-전공적합성이 대학생활 적응에 미치는 영향

Title
대학생의 자기결정성과 개인-전공적합성이 대학생활 적응에 미치는 영향
Other Titles
The effect of self-determination and personal-major fit of college students on adjustment to college : analysis of the admission type and major of the department
Authors
박정아
Issue Date
2019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교육공학·HRD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소효정
Abstract
At present, more than half of Korean high school graduates (69.7%) are experiencing college life (National Statistical Office, 2018), and the problem of adaptation and maladjustment of college life is not only a problem within the university but also a problem of adaptation and maladjustment of social life have. In other words, the research on adaptation and maladjustment of college life will be a useful tool for not only university students but also society as a whole. This study examined the relationship between perceived self-determination, personal-major fit, and adjustment to college. Self-determination and personal-major fit were selected as variables to enhance college life adjustment. First, the self-determination was classified according to Deci and Ryan's(1985a) self-determination theory by the subdivision of control motive type as non-regulation, external regulation, introjected regulation, identified regulation, integrated regulation, intrinsic regulation. Deci(2002) measured self-determination motivation perceived by college students using the autonomy index calculation method (RAI). Second, personal - major fit applies the concept of personal-job fit relevance to college life, which individuals view as university students and careers as majors (Jeon So-hyun, Kim Seo-hyun, Ko Young-shin, Chung Soo-hee, 2015). Third, the adaptation to college used the college life adaptation scale of Baker and Siryk (1984) and sub-parameters of college life adaptation were divided into academic adaptation, social adaptation, personal-emotional adaptation, and college environment adaptation. Based on this,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was used to determine whether self - determination and personal - major fit perceived by university students predicted adaptation to college life. According to the admission type and major of the department, self - determination, personal - major fit, the adaptation to college sample t test, one - way ANOVA and Scheffe 's post - test were used to identify group differences in adaptation. The specific research problem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Research Question 1. Does the self-determination and personal - major fit affect the adaptation to college(academic adaptation, social adaptation, personal-emotional adaptation, and college environmental adaptation)? Research Question 2. Is there a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self-determination and personal - major fit relevance (academic adaptation, social adaptation, personal-emotional adaptation, and college environmental adaptation) that adaptation to college according to the admission type(occasional admission-school activity, occasional admisson-admissions officer system, regular admission-KSAT)? Research Question 3. Is there a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self-determination and individual-professional relevance (academic adaptation, social adaptation, personal-emotional adaptation, and college environmental adaptation) that adaptation to college according to major of the department(the department of humanities and social studies, the department of science and engineering ? In this study, a total of 200 questionnaires were distributed through 4 weeks of university students in the metropolitan area. The questionnaire of this study consisted of self-determination, personal-major fitness, and measurement tools to measure adaptation to college. The relationship between variables was statistically processed using IBM SPSS Statistics 22, and the research hypothesis The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self - determination and personal-major fit perceived by college students significantly predicted college life adjustment. Self-determination (β = .428, p 〈.001) and personal - major fit (β = .379, p 〈.001). These results show that the importance of internal motivation for the behavior of college students can be confirmed, and this can be seen as a positive power for university life. In addition, it was once again confirmed that personal - major fits are important factors in the environment of other college life, as well as the importance of personal - job fit. Specifically, self-determination and individual-major fit were predictors for the sub-variables of adaptation to college. Self - determination (β = .430, p 〈.001) and personal - major fit (β = .374, p 〈.001) were predicted in the order of self - determination. 337, p 〈.001), and personal - major fit (β = .311, p 〈.001). On the other hand, self-determinism (β = .308, p 〈.001) was significantly predicted for individual-emotional adaptation but not for personal-major fit (β = .140, p 〉 .05) Predictions were made in order of personal -major fit (β = .433, p 〈.001) and self-determinism (β = .362, p 〈.001). Second,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self - determinants, personal-major fit, and college adjustment. The results showed that self - determinism (f = 2.01, p = .14), personal - major fit(f = .03, p = .97) and adaptation to college (f = .10, p = .91), academic adjustment (f = .26, p = .77), social adaptation (f = .82,p = .44), personal-emotional adaptation(f = .35, p = .70), and college environmental adaptation (f = .04, p = .96), but the difference was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p 〉 .05). According to major of the department, self - determinism(t = -.36, p = .72), persoanl-major fit (t = .31, p = .76), and adaptation to college (t = .10, p = .92) ), academic adaptation (t = -.39, p = .70), social adjustment (t = 1.46, p = .10), college environmental adaptation(t = -.17, p = .87) were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p 〉 .05). This shows that self - determination, personal - major fit, and adaptation to college life were similar regardless of entrance screening and major field. These results show that self-determination and persoanl-major fit have a positive effect on adaptation to adaption to college, but have a significant effect regardless of admission and major. The results of the study (Lee Kwang-hyun, Kwon Yong-jae, 2014) and the academic achievement of the engineering department were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 Hong Sung-hoon, 2006). The results of this study show that the self-determination and personal-major fit perceived by college students predicts adaptation to college life, and whether there is a difference between groups according to entrance admission and major field, suggests research and practical implications . First, the implications of the research aspect are self - determination, personal - major suitability, and adaptation to college life for college students. As a result, the importance of self - determination and individual - major conformity was confirmed once again in college life adaptation, and self - determination, individual - major fit, and adaptation to college life were not different between groups I was able to.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it is necessary to study the characteristics of the university students, not the college students who are selected according to the admission and major of the program. Second, the implications of the practical aspect are not only the role of the university but also it is very important for the university students themselves to grasp themselves. Especially, when setting goals for adaptation to college life, it should be able to decide not on the strength of others but on oneself, and to develop the power to internalize external motivation. In addition, it is not only the development of the program at the university level, but also the proper education device that the individual student can express the intrinsic motivation should be done In addition, unlike the so-called top universities, it is believed that students who aimed only to advance to a four-year university in the metropolitan area, regardless of the admissions process and major, were characterized by the nature of the study schools. It is not a choice of admission and majors in consideration of one's own aptitude and ability in the entrance-oriented education without having the opportunity or experience to reflect on oneself, (Seo, Byung-woo, 2013). Therefore, the university should not lose the essence of the university by proving its social value and necessity. Nevertheless, the limitations of this study and suggestions for subsequent research are as follows. First, in this study, we surveyed four-year college students from the A-1, 2, 3, and 4 in the Seoul metropolitan area, but this university has a four-year system in 2017, . In addition, since the sample was not collected by grade and it was measured through self-report questionnaire, follow-up studies were conducted to measure college students according to their grade or major, to conduct comparative studies among the groups and to conduct in-depth interviews There is a need to analyze the study through. Second, in this study, we conducted a cross-sectional study on college students, and it is necessary to conduct longitudinal studies that can be followed up from grade 1 to grade 4. Third, in this study, admission to admission is divided into occasional admission-school activity, occasional admisson-admissions officer system, regular admission-KSAT Therefore, it is necessary to analyze the data of college students belonging to various sub-categories in further study because they did not include other detailed sub-types (for example, specimens for farming and fishing villages, etc.). Fourth, in this study, the variables that influenced college life adaptation were verified. In the follow-up study, however, analysis of the variables other than self-determination, individual-major fit, And it is necessary to expand the study on the interaction relation of dependent variables.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study, we can overcome limitations of this study and hope that it will be helpful for adaptation to college life if more wide and diverse studies are done in the future.;현재 우리나라 고등학교 졸업생 절반 이상(69.7%)이 대학생활을 경험하고 있고(통계청, 2018), 대학생활의 적응, 부적응 문제는 대학 안에서 만의 문제가 아니라 나아가 사회생활의 적응, 부적응 문제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 즉, 대학생활의 적응, 부적응에 관한 연구는 대학생 개인뿐만 아니라 사회의 일원으로써 어떤 바람직한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지 도움을 줄 수 있는 기초 자료가 될 것이다. 본 연구는 대학생활 적응을 높이기 위한 변인으로 자기결정성과 개인-전공적합성을 선정하였고, 대학생이 지각하는 자기결정성, 개인-전공적합성과 대학생활 적응 간의 관계에 대해서 살펴보았다. 첫째, 자기결정성은 Deci와 Ryan(1985a)의 자기결정성 이론에 근거한 조절 동기 유형으로 무조절, 외적 조절, 부과된 조절, 확인된 조절, 통합된 조절, 내적 조절로 세분화하여 조사하였다. 자기결정성 정도는 Ryan과 Deci(2002)가 제시한 자율성 지수 산출 방식(RAI)으로 측정하였다. 둘째, 개인-전공적합성은 직업 세계에서의 개인-직무적합성 개념을 대학생활에 적용한 것으로 개인은 대학생, 직무는 전공으로 보았다(전소현, 김서현, 고영신, 정수희, 2015). 셋째, 대학생활 적응은 Baker와 Siryk(1984)의 대학생활 적응 척도를 활용하였고, 대학생활 적응의 하위 변인은 학업 적응, 사회 적응, 개인-정서 적응, 대학환경 적응으로 구분하였다. 이를 토대로, 대학생이 지각하는 자기결정성과 개인-전공적합성이 대학생활 적응을 예측할 수 있는지 규명하기 위해 다중회귀분석을 활용하였고, 입학전형과 전공계열에 따라 자기결정성, 개인-전공적합성, 대학생활 적응에 집단 간 차이를 규명하기 위해 독립표본 t검정과 일원배치 분산분석 및 Scheffe의 사후검정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구체적인 연구문제는 다음과 같다. 연구문제 1. 대학생이 지각하는 자기결정성과 개인-전공적합성은 대학생활 적응 (학업 적응, 사회 적응, 개인-정서 적응, 대학환경 적응)을 예측할 것인가? 연구문제 2. 대학생이 지각하는 자기결정성, 개인-전공적합성, 대학생활 적응 (학업 적응, 사회 적응, 개인-정서 적응, 대학환경 적응)은 입학전형 (수시-학생부교과, 수시-학생부종합, 정시-수능)에 따라 차이가 있는가? 연구문제 3. 대학생이 지각하는 자기결정성, 개인-전공적합성, 대학생활 적응(학업 적응, 사회 적응, 개인-정서 적응, 대학환경 적응)은 전공계열(인문·사회계열, 이·공계열)에 따라 차이가 있는가? 본 연구에서는 수도권에 소재한 4년제 A대학교 재학생을 중심으로 3주에 거쳐 총 200부를 배포하였고, 회수된 설문지 189부를 실제 분석에 사용하였다. 본 연구의 설문지는 자기결정성, 개인-전공적합성, 대학생활 적응을 측정하기 위한 측정도구로 구성되었으며, 변인 간의 관계는 IBM SPSS Statistics 22를 활용하여 통계 처리를 하였다. 실증연구를 통해서 얻은 연구 가설에 대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대학생이 지각하는 자기결정성과 개인-전공적합성은 대학생활 적응을 유의하게 예측하였다. 자기결정성(β = .428, p < .001), 개인-전공적합성(β = .379, p < .001) 순으로 유의하게 예측하였다. 이러한 결과는 대학생 개인의 행동에 대한 내적 동기의 중요성을 확인할 수 있었고, 이는 긍정적인 대학생활을 할 수 있는 힘이 되었다는 것으로 볼 수 있다. 또한 개인-직무적합성의 중요성과 함께 환경이 다른 대학생활에서도 개인-전공적합성이 중요한 요소라는 것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다. 구체적으로 자기결정성과 개인-전공적합성이 대학생활 적응 하위 변인에 대한 예측력은 다음과 같았다. 학업 적응에 자기결정성(β = .430, p < .001), 개인-전공적합성(β = .374, p < .001) 순으로 유의하게 예측하였으며, 사회 적응에 자기결정성(β = .337, p < .001), 개인-전공적합성(β = .311, p < .001) 순으로 유의하게 예측하였다. 반면, 개인-정서적응에 자기결정성(β = .308, p < .001)은 유의하게 예측하였으나, 개인-전공적합성(β = .140, p > .05)은 유의하게 예측하지 않았고, 대학환경 적응에 개인-전공적합성(β = .433, p < .001), 자기결정성(β = .362, p < .001) 순으로 유의하게 예측하였다. 둘째, 입학전형과 전공계열에 따라 자기결정성, 개인-전공적합성, 대학생활 적응의 집단 간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분석 결과, 입학전형에 따른 자기결정성(F = 2.01, p = .14), 개인-전공적합성(F = .03, p = .97), 대학생활 적응 전체(F = .10, p = .91)와 학업 적응(F = .26, p = .77), 사회 적응(F = .82, p = .44), 개인-정서 적응(F = .35, p = .70), 대학환경 적응(F = .04, p = .96)으로 모두의 차이는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았다(p > .05). 전공계열에 따른 자기결정성(t = -.36, p = .72), 개인-전공적합성(t = .31, p = .76), 대학생활 적응 전체(t = .10, p = .92)와 학업 적응(t = -.39, p = .70), 사회 적응(t = 1.46, p = .10), 개인-정서 적응(t = -.46, p = .65), 대학환경 적응(t = -.17, p = .87)으로 모두의 차이 또한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았다(p > .05). 이는 입학전형과 전공계열에 상관없이 비슷한 정도의 자기결정성, 개인-전공적합성, 대학생활 적응을 보였다고 할 수 있다. 이러한 결과는 자기결정성과 개인-전공적합성이 대학생활 적응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지만 입학전형과 전공계열에 관계없이 유의미한 영향을 준다는 것을 규명하였다. 이는 입학사정관 전형이 대학생활 관련 변인들에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난 연구결과(이광현, 권용재, 2014)와 전공계열 중 공학계열에 따른 학업 적응도가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난 연구결과(김희수, 홍성훈, 2006)를 지지하였다. 본 연구의 분석 결과를 통해 대학생이 지각하는 자기결정성과 개인-전공적합성이 대학생활 적응을 예측하는지, 입학전형과 전공계열에 따라 집단 간 차이가 있는지에 대해 규명함으로써 연구적, 실천적 측면의 시사점을 얻을 수 있었다. 먼저 연구적 측면의 시사점으로는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기결정성, 개인-전공적합성, 대학생활 적응이 입학전형과 전공계열에 따른 집단 간 차이에 대한 이론을 고찰해 보았다. 그 결과 대학생활 적응에 있어 자기결정성, 개인-전공적합성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확인하였고, 자기결정성, 개인-전공적합성, 대학생활 적응은 입학전형과 전공계열 따른 집단 간 차이가 없음을 알 수 있었다. 이는 대학생활 적응 관련 프로그램을 기획할 때, 프로그램 대상을 입학전형과 전공계열에 따라 특정된 대학생이 아닌 전반적인 대학생의 특징에 대한 연구가 필요하다는 점을 확인하였다. 실천적 측면의 시사점으로는 대학의 역할 뿐만 아니라 대학생 개인 스스로 자신을 파악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는 것을 확인하였다. 특히, 대학생활 적응에 있어 목표를 설정할 때, 타인의 힘이 아닌 개인 스스로 결정할 수 있어야 하며, 또한 외재적 동기를 내재화 시킬 수 있는 힘을 길러야 할 것이다. 또한 대학 차원에서의 프로그램 개발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대학생 개인이 내재적 동기를 발현할 수 있는 적절한 교육 장치도 함께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또한 연구대상 학교의 특성상 소위 말하는 상위권 대학 재학생들과는 달리, 입학전형과 전공계열에 상관없이 수도권에 위치한 4년제 대학교 진학만이 목표를 둔 학생이었다고 사료된다. 이는 자신에 대한 성찰을 할 수 있는 기회나 경험을 갖지 못한 채, 입시위주의 교육에서 스스로 자신의 적성과 능력을 고려하여 입학전형과 전공을 선택하는 것이 아니라, 타인이나 합격위주의 진학을 결정한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서병우, 2013). 이에 대학은 자신의 사회적 가치와 필요성을 스스로 증명하면서 대학의 본질을 잃어버려서는 안 될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본 연구결과에서 나타난 제한점과 그에 따른 후속 연구에 대한 제언은 다음과 같다. 첫째, 본 연구에서는 수도권에 소재한 4년제 A대학교 1, 2, 3, 4학년 재학생을 연구 대상으로 조사하였으나 이 대학은 2017년에 4년제 편제가 완성되어 4년제 대학교의 특성으로 일반화하는데 한계가 있다. 또한 학년별 고른 표집이 이루어지지 않았고, 자기 보고식 설문조사를 통해 측정했기 때문에 후속 연구에서는 학년이나 전공에 따른 대학생을 고르게 표집을 하여 집단 간의 비교 연구를 수행하고, 자기 보고식뿐만 아니라 심층적인 면접을 통해 연구를 분석할 필요성이 있다. 둘째, 본 연구에서는 대학생에 대한 횡단적인 연구를 하였는데, 1학년에서 4학년까지 추적 조사할 수 있는 종단적인 연구의 필요성이 제기된다. 셋째, 본 연구에서는 입학전형을 수시-학생부교과 전형, 수시-학생부종합 전형, 정시-수능 전형으로 구분하였다. 따라서 다른 세부 전형(예: 농어촌특별전형, 사회자배려전형 등)이 포함되어 있지 않았기 때문에 후속 연구에서는 다양한 세부 전형에 속해있는 대학생의 자료를 수집하여 좀 더 세분화하여 분석해 보아야 할 것이다. 넷째, 본 연구에서는 대학생활 적응에 영향을 미친 변인들을 검증하였으나, 후속 연구에서는 대학생활 적응에 미치는 자기결정성, 개인-전공적합성이 아닌 다른 변인들에 대한 분석과 대학생활 적응을 독립 변인으로 하여 그에 따른 종속 변인들에 대한 상호작용 관계 연구로 확장할 필요가 있을 것이다. 본 연구결과를 토대로 본 연구의 한계점을 극복하여 향후 좀 더 폭넓고 다양한 연구가 이루어진다면 긍정적인 대학생활 적응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교육공학·HRD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