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2 Download: 0

자폐범주성장애 아동의 공동주의 기술 향상을 위한 단계적 상호 주의 중재효과

Title
자폐범주성장애 아동의 공동주의 기술 향상을 위한 단계적 상호 주의 중재효과
Other Titles
A comparison of music and non-music condition of phased reciprocal attention intervention for joint attention improvement of children with autism spectrum disorder
Authors
정필은
Issue Date
2017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음악치료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수지
Abstract
본 연구는 자폐범주성장애 아동을 대상으로 음악 조건과 비음악 조건의 단계적 상호 주의 중재를 교대로 실시하여 공동주의 기술 향상에 미치는 효과를 비교하고 분석하고자 하였다. 연구 대상자는 만 4-5세의 자폐범주성장애 아동 4명이며, 연구 설계는 단일대상연구 방법 중 하나인 교대중재설계를 사용하여 진행하였다. 음악 조건과 비음악 조건의 단계적 상호 주의 중재가 회기 내 교대로 이루어졌으며, 중재의 순서는 매 회기 무작위로 선정되었다. 기초선(3회기), 중재(15회기), 유지(5회기)회기를 포함하여 총 23회기의 중재 프로그램이 실시되었으며, 중재 사전 및 사후에 초기 사회-의사소통 평가를 실시하였다. 음악 조건에서는 구조화된 악기 연주의 공동 연주, 음악적 신호(cue)에 따른 주의전환, 상호적 악기연주가 이루어졌다. 비음악 조건에서는 조립장난감을 이용한 공동 놀이, 언어적 신호(cue)에 따른 주의전환, 장난감 주고받기가 이루어졌다. 공동주의 행동 변화에 대한 측정은 공동주의 반응행동(RJA)과 공동주의 관련 사회 행동인 얼굴 쳐다보기(FF)와 공동 참여하기(JE)의 발생 빈도로 측정되었다. 연구 결과, 공동주의 반응행동(RJA)에서는 음악 조건에서 평균 70.2%, 비음악 조건에서 평균 44.3%의 수행률을 보였다. 공동주의 관련 사회 행동인 얼굴 쳐다보기(FF)는 음악 조건에서 평균 29.5%, 비음악 조건에서 13.7%의 발생률을 보였으며, 공동 참여하기(JE)는 음악 조건에서 평균 65.2%, 비음악 조건에서 46.1%의 발생률을 보였다. 결과적으로 두 가지 조건 모두에서 공동주의 행동이 증가하는 추이를 보였으나, 음악 조건이 비음악 조건에 비해 증가하는 폭이 크고 더 높은 수준에서 유지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본 연구의 결과는 자폐범주성장애 아동의 공동주의 중재 시, 음악적 요소를 활용한 중재가 비음악적인 중재보다 효과적일 수 있음을 시사한다.;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compare the effects of joint attention of children with autism spectrum disorder after phased reciprocal attention intervention of music condition and non-music condition. The participants of this study were four children aged 4 to 5 with autism spectrum disorder, and this study was designed by alternating treatment design one of single subject design. Phased reciprocal intervention of music condition and non - music condition was carried out alternately within the session, and the order of intervention was randomly selected at each session. A total of 23 intervention programs were conducted, including the baseline (3 sessions), treatment (15 sessions), and the follow-up (5 sessions), and early social communication scales were conducted in advance and after intervention. In musical conditions, structured instrument playing of joint instrumental playing, attention shift according to musical cue and interactive instrumental playing were performed. In the non-musical condition, joint play using blocks, attention shift according to musical cue, and turn taking using toys were performed. As a result of the study, in the Responding to Joint Attention(RJA), average rate was 70.2% in music condition and 44.3% in non - music condition. Focusing on Faces(FF), which is a social behavior related to joint attention, showed an average rate of 29.5% in music condition and 13.7% in non-music condition. Joint Engagement(JE) was 65.2% in music condition, and non-music condition was 46.1%. As a result, joint attention behaviors increased in both music condition and non-music condition, but it was confirmed that the musical condition was maintained at a larger and higher level than the non-musical condition. The results of this study suggest that intervention using musical elements can be more effective than non - musical elements in joint attention intervention of children with autism spectrum disorder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음악치료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