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2 Download: 0

30대 미혼남성의 라이프스타일 유형과 결혼관

Title
30대 미혼남성의 라이프스타일 유형과 결혼관
Other Titles
Lifestyle of single men in their 30's and their outlook on marriage
Authors
장지원
Issue Date
2007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가정과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연구의 목적은 30대 미혼남성의 라이프스타일을 연구하기 위하여 라이프스타일 의식영역과 생활영역을 중심으로 조사 한 결과를 토대로 라이프스타일 유형을 알아보고 유형별 사회인구학적 특성과 결혼관을 알아보고자 하였다. 본 연구를 위하여 서울 및 경기도의 30세에서 39까지의 미혼남성 300명을 대상으로 작성된 설문지를 배부하여 최종적으로 220부를 연구 분석하였다. 30대 미혼남성의 라이프스타일을 알아보기 위하여 의식영역과 생활영역으로 구성하여 다루었는데 의식영역으로는 성의식, 사회관, 인생관, 여가관, 자아관으로 이루어져 있고 생활영역은 여가생활, 소비생활, 인터넷 생활로 구성되었다. 라이프스타일은 기존의 라이프스타일에 대한 선행연구들의 한계점을 보완하고 현재 사회의 여러 특징을 반영할 수 있는 문항으로 재구성하였다. 모든 문항은 5점 Likert척도로 구성되었으며 자료 분석을 위하여 요인분석, 군집분석, x², ANOVA 등의 방법을 사용하고 Cronbach‘s α를 통해 측정도구의 신뢰도를 살펴보았다. 본 연구의 연구문제에 따른 분석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30대 미혼남성의 라이프스타일 유형은 3개의 ‘안정 건실형’, ‘적극적 자아충실형’, ‘관습적 보수형’으로 분류되었다. 각 유형별 특성으로 ‘안정 건실형’은 보통수준의 성의식과 사회관심도를 가지고 있으며 집단 중 가장 물질을 중요시하는 경향이 있다. 직업에 있어서도 다른 집단에 비해 개인물질주의와 보람적성중시에서 모두 가장 긍정적인 반응을 보여 뚜렷한 직업관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세 집단 중 가장 적극적인 여가관을 가지고 있으며 이러한 태도는 실제의 여가생활과도 연결되어 바쁜 생활에도 문화생활에 참여하거나 동호회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현상을 나타나고 있다. 자아에 대해서는 자신의 능력을 믿고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긍정적인 태도를 가지고 있지만 다른 집단과는 다르게 부정적인 태도도 나타나고 있다. ‘적극적 자아충실형’은 다소 보수적인 성의식을 가지고 있으며 집단 중 가장 높은 사회관심도를 나타내고 있다. 자아에 대한 부정적 이미지가 가장 낮고 자신의 능력을 믿고 적극성을 띠는 긍정적인 태도가 가장 커 집단 중 가장 큰 폭의 차이를 보이고 있어 자신에 대한 만족도가 가장 높은 집단적 특성을 가지고 있다 하겠다. 여가생활에 있어서는 집단 중 자신에게 충실한 시간을 보이는 정도가 가장 높았고 또한 다양한 여가활동을 계획하고 시도하는 적극성이 가장 뛰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세 집단 중 유행이나 패션을 빨리 받아들이고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는 제품을 구매하는 패션지향적인 측면에서 가장 높은 반응을 나타냈고 다른 집단과는 다르게 알뜰구매와 계획적인 구매에도 평균 이상의 반응을 보여 적극적인 소비생활을 하는 집단으로 생각할 수 있다. ‘관습적 보수형’은 보수적인 성의식과 세 집단 중 가장 낮은 사회관심도를 가지고 있으며 다른 집단에 비해 물질주의 경향이 낮은 편이다. 세 집단 중 여가를 중시하는 정도가 가장 낮았고 실제적인 여가생활에 있어서 자기충실도와 적극성면에서 가장 낮은 반응을 보였다. 또한 다른 집단에 비해 패션지향의 정도와 알뜰구매의 성향, 계획적인 구매 측면에 있어서 집단 중 가장 낮은 평균 이하의 반응을 가장 소극적인 소비생활을 하는 집단으로 나타났다. 둘째, 30대 미혼남성의 결혼관에 있어서 ‘안정 건실형’은 자신이 결혼상대자로 부적당하다는 항목에 다른 집단에 비해 높은 반응을 보이고 있는데 이는 상대적으로 자아에 대한 부정적인 태도가 높음과 연결 지어 생각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이로 인해 독신이라는 생활양식에 더 적합하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볼 수 있다. 반대로 ‘적극적 자아충실형’은 ‘결혼상대자로 부적당하므로’라는 문항에 대해서 집단 중 가장 부정적인 반응을 보여 이는 자신에 대해서 가장 긍정적인 태도를 가지는 자아관과 같은 맥락으로 연결 지어 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관습적 보수형’은 결혼에 있어 가장 보수적인 관점을 가지고 있으며 자발적인 미혼이유를 묻는 항목에서 ‘결혼이라는 제도에 대한 불신감이 있어서’라는 질문과 ‘독신이라는 생활양식에 적합하다’는 측면에 있어서도 가장 낮은 반응을 보이고 있고 비자발적인 미혼이유를 묻는 항목 중 ‘어쩌다보니 혼기를 놓쳐서 결혼을 하지 않았다’라는 질문에 대해 집단 중 가장 높은 반응을 보이고 있어 자신의 미혼생활에 대한 선호보다는 현실적인 제약으로 인하여 비자발적으로 미혼을 선택한 정도가 가장 높다고 할 수 있다.;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understand the lifestyle of single men in their 30's through a conducted research and analysis on lifestyle both in the realm of consciousness and in their lives. Also, it is to show what differences it makes on social demographical characteristics, on their outlook on marriage. For the purpose a survey was conducted on 220 single men, 30 to 39 living in Seoul and its metro-politan area. The study was undertaken in the realm of life and consciousness of lifestyle to view the lifestyles of single men in their 30's. The test consists of content, which can reflect today's society by compensating for existing test's shortcomings, and of the measurement chosen and revised from the existing researches, which can present is composed by applying the 5 level Likert Technique. Factor analysis, cluster analysis, chi-square test, and ANOVA were used to analyze the data and the reliability of the measurement tool was checked by Cronbach's α. The major finding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 : First, their lifestyles can be classified by 3 categories : "stable and steady", "positive and faithful to oneself", "conventional and conservative". The "stable and steady" category is characteristics of those who have average interests on the issue of sex and society and have the most distinct value on occupation. Also, they have the most active attitude on their leisure time. The single men who can be categorized as "positive and faithful to oneself" are most interested in society, and most positive attitude on themselves. They are most aggressive consumer among 3 categories, according to highest responses to the questions about fashion-oriented, economical and planned purchasing. Lastly, those who are in the "conventional and conservative" category have the most conservative in the issue of sex and interest on society among the 3 category, and they have most negative responses to the questions fashion-oriented, economical and planned purchasing. Second, those 3 categories differ with each other on outlook on marriage and the choice of staying single according to their lifestyles. Those who are in the "conventional and conservative" category have the most conservative attitude on marriage. To the question if they voluntarily have chosen to stay single, the "conventional and conservative" category marked on "very negative". To the question if they involuntarily have chosen to stay single, the most positive response came from the "conventional and conservative" category as they tend to wait for the right person to get married, not that they refuse to get married. For this reason, the "conventional and conservative" category could also refer to as an involuntarily and temporarily group. In the question about lifestyle changes they might experience after marriage, the "conventional and conservative" category showed high expectations about married life.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가정과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