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9 Download: 0

음악치료가 정신질환자의 대인관계기술과 정신병적 행동에 미치는 영향

Title
음악치료가 정신질환자의 대인관계기술과 정신병적 행동에 미치는 영향
Authors
최애나
Issue Date
2000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음악치료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최근 정신 의학 동향이 정신 질환자들의 사회 복귀 문제에 초점을 두게 되면서, 정신병적 증상의 경감은 물론이고 모든 생활의 적응과 삶의 질에 관심을 두게 되었다. 그러나 질병자체의 특성으로 인해 증상의 호전이 이루어진 뒤에도 사회 부적응 등의 문제가 남아 재발의 원인으로 작용되는데, 이러한 사회부적응 현상은 사회적기술의 부족이라기보다 사람과의 관계 속에서 생기는 대인관계 문제와 부적절감이라고 할 수 있다. 이에 본 연구자는 음악치료가 정신질환자의 사회 적응의 중요 부분을 차지하는 대인관계기술과 정신병리행동(BPRS)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고자 하였다. 연구 대상은 모두 10명(남 7명, 여3명)이며 22세~49세까지의 정신질환자로 유병기간은 평균 5년이며 입원회수는 약 4회이다. 본 연구는 주2회 5주간의 음악 치료전과 후에 대인관계기술 검사와 정신병리 평가척도(BPRS)를 실시하여 유의성을 검증하고 사례연구 하였다. 연구 목적은 정신질환자를 대상으로 음악감상, 가창 및 악기연주, 동작, 음악과 관련된 예술활동 등으로 구성된 체계적인 음악 프로그램을 적용하여, 퇴원 후 사회 생활에 영향을 주는 대인관계나 정신병적 행동에 미치는 치료적 효과를 검정함으로써 임상 실제에 대한 적용 근거를 제시하고 이를 임상 치료에 반영하고자 하는 목적으로 시도되었다. 연구 결과 음악 치료 프로그램이 대인관계 기술, 특히 만족감, 의사소통, 개방성에서 유의미한 효과를 나타냈다. 정신병적 행동 전반에 있어서는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효과를 나타내지 못하였으나 불안우울증 경향은 의미 있게 감소되었다. 결론적으로 음악 치료 프로그램이 정신질환자의 대인관계기술을 높여주고 정신병적 행동을 감소시켜 줄 가능성을 보여 주어 정신질환자 재활 프로그램의 좋은 대안으로 제시되었다는 점에서 본 연구는 그 의의를 가진다. ; As today s psychiatry focuses on mental patients return to society, we become to consider their adaptation to ordinary life as well as the alleviation of mental disorder symptoms. However, for the characteristic of the disease it self, mental patients have a hard time in adjusting themselves in society even after they get to feet better and it acts as on of reasons of recurrence. This phenomenon comes from problems in interpersonal skills and inappropriateness rather than lack of social skills. Hereby, this study examines the influence of music therapy on mental patients interpersonal skills and BPRS, Which occupies an important part of their adaptation to society. The subjects of this study are 10 mental patients (7 males and 3 females) in 22-29, and the period of having diseases and the frequency of being in the hospital are 5 years and 4 times each. This paper inspects the meaningfulness of this study and performs a case study by practicing interpersonal skill test and BPRS before and after music therapy twice a week for 5 week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suggest a basis of a clinical tests and inflect in on clinical treatment by adapting a systematic music program composed of music appreciation, vocal singing and instrumental performance, movement, and other art activities related to music, and inspecting the treatment effect of music therapy that might affect mental patients social life and interpersonal skills after leaving hospital. As a result, the music therapy program has a meaningful effect on interpersonal skills; nut is not statistically meaningful in mental disorder behaviors. More specifically, thinking disorder, withering delay and hostility are rather removed, but they art not meaningfully reduced. However, there is a meaningful reduction in anxiety and depression. Though there are not many statistically meaningful effects, but the reduction of anxiety and depression suggests that the longer period of music therapy can show more effects. In conclusion, music therapy program has a possibility to improve mental patients interpersonal skills and reduce mentally disorder behaviors and it can be suggest as a good alternative plan for rehabilitation program.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음악치료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