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03 Download: 0

로웬펠드 미적표현 발달단계에 비추어 본 우리나라 11세 아동화의 표현 특징 연구

Title
로웬펠드 미적표현 발달단계에 비추어 본 우리나라 11세 아동화의 표현 특징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theCharacteristicsofArtExpression by Korean Children Ages of 11 in the light of Child Painting DevelopmentStepsTheoryofV.Lowenfeld.
Authors
정효주
Issue Date
2012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미술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노용
Abstract
미술 교육에서 아동발달에 따른 미적표현 특징을 파악하는 것은 교육 대상에 맞는 수업을 계획하고 시행하는데 매우 중요한 일이다. 많은 학자들이 아동의 발달단계에 대한 연구를 제시하고 있지만 특히 로웬펠드는 다년간의 현장경험과 집중연구를 토대로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미적표현발달단계를 제시하고 있으므로 현재까지 많은 교육자들에게 지침이 되고 있다. 그러나 지금까지도 우리 미술교육현장에서 널리 통용되고 있는 그의 발달단계 이론은 1947년에 발표된 것으로 연구가 이루어지던 시대에 비해 발전된 기술로 풍부한 시각매체를 접하고 있는 현 시대 우리나라의 아동들에게도 과연 유효하게 적용 될 것인지를 연구해보아야 할 필요성이 있다. 따라서 본 연구는 로웬펠드의 미적표현 발달단계에 비추어 우리나라 11세 아동의 그림에는 어떤 특징이 나타나며 이론과는 어떤 차이를 보이는지 알아보는 것에 초점을 두었다. 차이가 나타난다면 현재 우리나라의 교육과정에서 로웬펠드의 발달단계에만 의존하여 아동의 특징을 이해하고 교육계획을 세우는 것은 재고해 보아야 한다. 연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또래집단기에 해당하는 서울 은평구 소재의 초등학교 4학년인 11세 아동들의 그림 775장을 수집하였다. 그 다음 이를 선별법에 따라 계속 비교하여 소재가 풍부하고 발달과정상의 표현특징을 가장 많이 보여주는 대표작 1점을 선정하였다. 그 그림을 통하여 11세 아동의 그림에서 볼 수 있는 특징을 추출하고 분석기준표를 만들었으며 그것을 기준으로 775장의 그림을 분석하여 우리나라 11세 아동의 미적표현 특징을 알아보고 로웬펠드의 미적표현 발달단계상에 나타나는 특징에 비추어 보았다. 그 결과 우리나라 11세 아동의 그림에서는 로웬펠드의 미적표현 발달단계에서 또래집단기적 특징에 속하는 세부묘사나 중첩표현 뿐만 아니라 원근·비례표현, 입체표현, 사실적 표현 등 발달 단계를 한 단계 앞서는 의사실기의 특징이 많이 나타났다. 한편 또래집단기와 의사실기에 해당하는 표현특징과 함께 발달 단계보다 한 단계 낮은 도식기적 특징이 혼재되어 나타날 수 있음도 알 수 있었다. 그리고 그리기 주제가 ‘가족나들이’이였음에도 불구하고 사람을 생략하고 풍경위주로 그리거나 사람을 막대형 인간이나 윤곽선형인간으로 그리는 아동들이 많아 인물 그리기를 꺼려하거나 쉽게 그리려는 경향을 보였다. 또한 기타 특징으로는 그림에 말풍선을 넣고, 사람이나 사물, 장소에 이름을 적어 표시하는 것, 사물을 의인화 시켜 표시하는 것 등의 특징을 볼 수 있었다. 연구결과를 종합해보면 우리나라 11세 또래집단기 아동의 미적표현 발달단계는 개인차가 있지만 로웬펠드의 미적표현 발달단계에 비추어 좀 더 앞서고 있었다. 그리고 이론에 소개되지 않은 기타특징들 또한 나타났다. 이와 같이 로웬펠드의 미적표현 발달단계의 특징과 우리나라 아동의 미적표현 발달단계 특징이 차이를 보이고 있으므로 우리는 외국의 학자들에 의해 연구된 이론에 기대어 아동의 미적표현 발달단계를 논할 것이 아니라 우리나라 아동화를 직접 분석하고 특징을 찾아 이론을 재조명하고 좀 더 한국의 실정에 맞는 아동의 발달 단계를 연구하는 것이 필요하다.;Understanding the features of aesthetic expression according to child development is very important in planning and implementing a lesson suitable for an education target in art education. Many scholars present research on children's developmental stages; in particular, Lowenfeld has presented a scientific and systematic theory on developmental stages of aesthetic expression on the basis of years of field experiences and intensive research, offering guidelines to many educators. Since his theory of developmental stages that has been widely in common use in educational practice for art in Korea was presented in 1947, however, it is necessary to determine if the theory is also effectively applicable to Korean children of today who have access to a lot of visual media with advanced technology as compared with the age of his research. In the light of Lowenfeld's developmental stages of aesthetic expression, therefore, this study focused on seeing what features 11-year-old Korean children's pictures had and how they differed from the theory. If there is any difference, it is now necessary to reconsider understanding children's characteristics and making an educational plan on the basis of Lowenfeld's developmental stages alone in a Korean curriculum. For this purpose, 775 pictures of 11-year-old fourth-graders in Eunpyeong-gu, Seoul who were in the gang age were collected. Then, comparison was continuously made by screening to select one representative piece that was rich in materials and most likely showed expressive characteristics of the developmental process. From the piece, features visible in 11-year-olds' pictures were drawn to make an analysis standard table, on the basis of which the 775 pieces were analyzed to see 11-year-old Korean children's characteristics of aesthetic expression and compare them with those found in Lowenfeld's developmental stages of aesthetic expression. It was found that 11-year-old Korean children's pictures not only showed detailed description and overlapping expression that characterized the gang age among Lowenfeld's developmental stages of aesthetic expression but also lots of features for the pseudo-naturalistic stage with one stage higher, such as perspective and proportion, three-dimensional expression, and realistic expression. It was also shown that features for the schematic stage with one stage lower than their developmental stage could be found in addition to expressive characteristics for the gang age and the pseudo-naturalistic stage. Despite the theme of "family outing," many children focused on landscape, leaving people out, or described people as stick-like or contour, showing a tendency to be reluctant to draw people or draw them with ease. Other features were inserting a speech bubble, marking a person, an object, or a place with a name, and personifying an object. To put the results together, while 11-year-old Korean children in the gang age showed individual differences in the developmental stages of aesthetic expression, they tended to be slightly ahead of Lowenfeld's developmental stage of aesthetic expression. They also showed other characteristics that were not introduced by his theory. Since there are differences between Korean children's characteristics of developmental stages of aesthetic expression and those of Lowenfeld, it is necessary to analyze Korean children's pictures directly to find out characteristics and shed new lights on theories presented by overseas scholars and research children's developmental stages more specific to Korea instead of discussing their developmental stages of aesthetic expression on the basis of the theorie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미술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