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0 Download: 0

Genre Analysis of Korean and American ESP Writing

Title
Genre Analysis of Korean and American ESP Writing
Other Titles
한국인과 미국인의 특수목적 영작문 장르 분석에 관한 연구 : 영문입사지원서에 나타난 무브와 상위담화를 중심으로
Authors
임수빈
Issue Date
2010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영어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신상근
Abstract
As the importance of English as a predominant medium for communication is ever increasing in the globalized era, there is a high demand for second language learners to perform real-life English writing tasks to participate in the international community. For effective communication in writing, the ability to write appropriately with regard to the communicative purpose, reader expectation, and the writing conventions of the target language is essential. Especially in the professional domain of English for Specific Purposes (ESP) writing, such as job application letters, meeting the reader's expectation can directly influence one's competitiveness in getting entry into the discourse community. ESP genre approach is one effective way to help second language writers understand a discourse community with a different social, linguistic, and cultural background. However, there has been little research into genre characteristics of high-stakes professional ESP writing, and little attempt has been made to analyse Korean ESP writing in comparison with native speaker norms with an aim to reveal how the two writer groups communicate with the reader. Against this backdrop, this study intends to investigate genre-specific characteristics of job application letters written in English by Koreans and Americans submitted for real application purposes. Specifically, this study examined the two writer groups' use of rhetorical strategies revealed in their structural and lexical choices. For structural choices, moves and strategies were examined and for lexical choices, hedge and booster were the target of analysis. The interconnection between the macro-and micro-level of genre structure was also explored. The results revealed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non-native speaker (NNS) writers and native speaker (NS) writers in both rhetorical and linguistic choices. First, in terms of move structure, NS writers showed a consistent pattern of moves in terms of move frequency and move sequence, whereas the NNS counterparts showed stronger preference for 'background move', which was near absent from NS letters, and lacked consistent patterning in moves. Through qualitative analysis of moves and strategies, characteristic differences between the two writer groups were examined. The NNS writers tended to misunderstand the genre of job application letters as self-introduction essays, revealed a stronger tendency of personalization and a stronger reliance on a deferential strategy towards the target institution. Such differences between the two writer groups in structuring the moves influenced their lexical choices as well. This study looked at how the two writer groups used hedge and booster, the two metadiscourse devices that control the level of certainty and doubt in different moves. While the NS writers relied more on hedge for conventional purposes in moves such as 'polite ending' and used booster more heavily for promotional purposes in moves such as 'promoting the candidate,' their NNS counterparts tended to use hedge and booster in the opposite manner. The NNS writers' inappropriate reliance on hedge for promotional purposes can make their claims weak and less confident, while the use of booster for conventional purposes can come across as inappropriately strong and direct to the reader.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study, insight can be gained into genre-specific information regarding the Korean NNS and NS writers' different structural and lexical features in job application letters. Learning genre conventions regarding the rhetorical structure of moves and metadiscourse from NS writers' texts can be beneficial for NNS writers by raising their genre awareness and understanding of the readers' expectations. This study does not attempt to generalize a fixed form of a genre or encourage simple modeling of NS writing norms, but rather it aims to lay the foundation for and stimulate future research on genre analysis of occluded ESP genres, aid teaching and learning of ESP writing, and ultimately, empower L2 learners to secure global competitiveness.;국제화 시대에 의사소통 수단으로서 영어의 중요성은 갈수록 커져 가고 있으며, 서로 문화적, 사회적, 언어적 배경이 상이한 비원어민 영어 학습자와 원어민이 어떻게 효과적으로 의사소통할 수 있는지가 중요한 연구의 대상이 되고 있다. 제2 언어 영작문도 독자와 작가와의 의사소통 수단으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특히 국제화 경쟁 시대를 맞아 비원어민 영어 학습자가 국제 사회의 일원으로 참여하기 위해 학문적, 직업적인 특수목적 (English for Specific Purposes) 실용 작문 과제를 수행해야 하는 경우가 빈번해지면서 원어민 담화 집단에서 의사소통하는 방식, 관습적으로 지켜지는 형식, 의사소통 목적, 독자의 기대 등에 대한 정보가 효과적인 의사소통을 위해 절실한 실정이다. 이러한 배경에서 본 논문에서는, 한국인 학습자에게 제대로 된 가이드가 없는 고부담 (high-stakes) 비즈니스 영작문인 영문입사지원서를 대상으로, 비원어민과 원어민의 실제 작문 샘플 각 20편에 대하여 두 작문의 특징을 비교 분석하는데 효과적인 장르 분석 접근법을 선택하여 작가와 독자와의 의사소통하는 양상을 알아보고자 하였다. 장르 분석을 통하여 상이한 두 작가 집단이 취업용 영작문에서 자신을 독자에게 홍보한다는 동일한 의사소통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서 어떠한 수사적 전략을 활용하여 독자와 상호작용하는지를 밝히려는 것이 목적이며, 구체적인 수사적 전략으로서 텍스트의 기능적 구조인 무브와 세부소재전략, 그리고 상위담화 중 hedge와 booster를 분석하고, 거시적, 미시적 수사 전략이 서로 어떻게 연관되어 있는지 조사하였다. 우선 기능적 구조인 무브의 빈도, 순서, 길이를 양적으로 분석 결과, 원어민 작문 원어민 작문의 경우 독자의 기대에 따라 조성된 장르 관습에 따라 필수적인 무브를 포함하고, 정형화된 순서로 무브를 구성하는 것에 반해, 한국인 작문에서는 장르 특징적인 필수 무브가 없고, 원어민 작문에서 거의 쓰이지 않는 배경소개 무브에 대해 강한 선호 경향을 보이고 일정하지 않은 무브구성순서를 따르는 것이 관찰되었다. 길이에 있어서는 한국인 작가가 원어민 작가에 비해 무브당 길이가 더 길지만, 사용하는 무브의 수는 적은 특징이 발견되었다. 각 무브와 세부소재전략의 질적 분석을 통해서, 한국인 작문과 원어민 작문 사이에 장르 인식, 개인화 경향, 존경 표시 경향에 있어 차이가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장르의 형식과 의사소통 목적에 대한 인식에 있어서, 한국인 작가가 취업용 자기소개서를 독자에 대한 서신 장르가 아닌, 에세이로 인식하는 경향과 자신을 홍보하기 보다는 소개한다는 의사소통 목적을 강조하는 경향이 발견되었다. 이러한 무브구성양상의 차이는 언어적 선택에 있어서도 영향을 미쳤는데, 원어민의 경우, 장르관습적인 무브에서는 예절전략으로서 hedge를 booster에 비해 많이 사용하고, 홍보목적의 무브에서는 booster에 더 의존함으로써 불확실성을 줄이고, 자신감을 전달하는 목적으로 쓰인 경향을 보인 것에 반해 한국인의 작문에서는 hedge를 홍보목적의 무브에서 더 많이 사용해서 자신의 주장에 대한 확신과 자신감을 약화시키는 부적절한 예가, 장르관습적 무브에서는 부적절하게 booster를 사용하여 독자에게 직접적이고 강한 태도를 보이는 예가 발견되었습니다. 본 연구를 통해, 원어민 작가의 글과 비교해서 드러나는 한국인 학습자의 수사적 전략의 차이가 원어민 독자가 갖는 요구와 기대와 맞지 않아 부적절하게 받아들여질 가능성이 있기에 새로운 독자 그룹에 맞추어 장르의 재조정, 재인식이 필요하며, 독자와의 효과적인 의사소통을 이해서 목적에 따라 상위담화를 차별적으로 사용하는 능력을 길러야 한다는 필요성을 제기하게 되었다.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영문입사지원서라고 하는 장르의 구조적, 언어적 특징을 밝히고 독자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필요한 장르적 제약을 밝힘으로써 한국 학습자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장르에 대한 인식을 높여 궁극적으로 국제화 시대 경쟁력을 위해 필수적인 실용영작문 능력을 높이는데 기여하고자 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영어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