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8 Download: 0

음악심리치료가 새터민 아동의 문화적응 스트레스에 미치는 효과

Title
음악심리치료가 새터민 아동의 문화적응 스트레스에 미치는 효과
Other Titles
The Effects of a Music Psychotherapy Program on Acculturative Stress of North Korean Child Defectors
Authors
정현정
Issue Date
2009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음악치료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이인용
Abstract
새터민 아동은 최근 수적인 증가와 함께 이질적인 문화적응에서의 심각한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이러한 문화적응 과정에서 유발되는 스트레스는 이들의 적응과 부적응을 결정짓는 중요한 요인으로 작용한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문화적응에 따른 스트레스를 경험하고 있는 새터민 아동들에게 음악심리치료 프로그램을 실시하여 참여자들의 문화적응 스트레스에 어떠한 효과를 미치는지 살펴보고자 하였다. 본 연구는 서울시 소재 H 공부방에 소속한 새터민 아동 4명을 대상으로 하여 약 40분씩 총 14회기에 걸쳐 개인 세션으로 진행되었다. 음악심리치료 프로그램은 3단계로 구성되었는데 대상자와 치료사 간의 친밀감 형성 및 음악치료 환경에 적응하기 위한 1단계(도입단계)와 대상자들이 긍정적 자아 지각을 통해 자신감을 획득하고 자기를 둘러싼 환경적 지지에 대한 재인식을 통해 내·외적 지지를 경험하며 내적 자원을 강화하기 위한 2단계(전개단계), 그리고 긍정적 자기상을 확립하고 프로그램을 정리하는 내용으로 구성된 3단계(종결단계)로 진행하였다. 매 세션은 인사노래로 시작하여 각 회기 별 주제에 따라 노래 대화하기, 노래 만들기 등의 노래 심리치료 기법을 활용하여 즉흥연주와 함께 진행하였다. 활동이 끝나면 소감을 나눈 뒤 마침노래로 세션을 마무리하였다. 음악심리치료 프로그램이 대상자들의 문화적응 스트레스에 미치는 영향을 측정하기 위하여 척도검사를 통한 양적인 자료와 음악활동에서 보인 대상자의 행동을 분석한 질적인 자료를 수집하였다. 프로그램을 시작하기 전과 종결한 후에 문화적응 스트레스 검사를 실시하고 대상자들의 사전·사후 점수에 대해 비모수에 의한 Wilcoxon 검정을 실시하였으며 대상자들이 음악 활동에서 보인 문화적응 스트레스와 관련한 언어적·음악적 반응의 변화를 관찰하기 위해 각 회기별 주제에 대한 대상자들의 언어적 자기표현과 음악적 행동을 분석하여 서술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음악심리치료 프로그램 실시 사전·사후에 측정한 대상자들의 문화적응 스트레스 점수가 평균 32.75점에서 23점으로 9.75점 감소하였으며 통계적으로도 유의미한 감소를 보였다(p< .068). 문화적응 스트레스의 세 가지 하위요인 중 적대감 요인과 차별감 요인이 유의미한 차이를 나타낸 반면 소속감 요인에서 점수는 감소하였으나 통계적으로 유의미하지 않았다. 둘째, 대상자들이 음악활동에서 보인 언어적·음악적 반응에 대하여 문화적응 스트레스와 관련하여 질적으로 분석한 결과 언어적 자기표현에 있어서 부정적 사고가 긍정적 자기인식으로 변화하였고, 음악활동에서 나타난 대상자들의 위축된 모습은 참여도의 증가와 함께 주도적으로 역할을 수행하는 모습으로 변화되어 대상자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음을 알 수 있었다. 이러한 결과는 음악심리치료 프로그램이 심리적으로 위축되어 있으며 적응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새터민 아동에게 음악을 통한 일관된 지지감을 제공하고 긍정적 자아 지각을 통해 내적 자원을 강화하도록 하여 문화적응 스트레스의 감소에 효과적인 중재가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 따라서 음악치료가 새터민 아동의 문화적응 과정에서 심리치료의 일환으로 도입될 수 있음을 제언하는 바이다.;This study aims to conduct a music psychotherapy program on North Korean child defectors, who are experiencing acculturative stress, and to discover the effects of the program on the participants’ acculturative stress. This study targeted four North Korean child defectors, who belonged to an H afterschool class in Seoul and performed the program in individual sessions for about 40 minutes per session, totaling 14 sessions. The music psychotherapy program was largely made up of three steps. The first step was an introductory stage, which was composed of activities to create intimacy between the participants and the therapist and to adapt to the music therapy environment. As a development phase, the second step comprised activities for the participants to acquire self-confidence through a positive self-perception, and to experience both internal and external supports. In the third step, the closing stage, the participants were made to close the program with any changes in them during the 14 sessions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n affirmative self-image and the reinforcement of inner resources. Each session began with a greeting song and performed the activities with improvisation by utilizing song-psychotherapy techniques such as the song communication and writing according to each topic per session. After the activities, the participants shared their impressions and opinions, and closed the session with a closing song. In order to measure the effects of the music psychotherapy program on the participants’ acculturative stress, the study collected quantitative data by using a measure of acculturative stress. Then, the study conducted a comparative analysis of the scores from pre-and-post tests, and the quantitative data was analysed by Wilcoxon test using SPSS Win 12.0 Program. In addition, in order to analyze qualitative data for the lingual and musical responses the participants demonstrated in musical activity, the study delineated the lingual self-expression and the performance of a musical instrument related to topics per session by each participant. The research results include the following. First, the score of participants’ acculturative stress that measured before and after the execution of the music psychotherapy program, had a statistically meaningful decrease. All the scores in three sub-factors of acculturative stress, including hostile sentiment, discriminative sentiment, and connectedness diminished. and especially scores in the hostile sentiment showed the highest reduction. In contrast, connectedness sentiment showed a slight decrease but it did not demonstrate the significant change. Second, as a result of conducting a qualitative analysis of the lingual and musical responses that the participants demonstrated in musical activity, in relation to acculturative stress, the participants were found to experience a positive change. These results imply that the music psychotherapy program offers consistent support through music to North Korean Child Defectors, who are cowering psychologically and experiencing difficulty in adaptation, and reinforces inner resources through their positive self-perception, which indicates that it can be an effective mediation in reducing their acculturative stress. Accordingly, this study proposes that music psychotherapy can be introduced as a method of psychotherapy during the acculturation process of North Korean Child Defector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음악치료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