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7 Download: 0

청소년의 스포츠활동 참여에 따른 자아탄력성 및 스트레스 대처방식 비교

Title
청소년의 스포츠활동 참여에 따른 자아탄력성 및 스트레스 대처방식 비교
Other Titles
A Comparison of Ego-Resilience and Stress Coping Strategies according to Adolescents' Participation in Sports Activities
Authors
변유경
Issue Date
2005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체육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기웅
Abstract
본 연구의 목적은 청소년의 스포츠 활동 참여와 자아탄력성 및 스트레스 대처방식의 관계를 분석하고, 청소년의 스포츠 활동 참여와 자아탄력성에 영향을 미치는 제 요인과 스트레스 대처방식에 영향을 미치는 제 요인을 규명하여 청소년의 성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설득력 있는 변인으로 스포츠 활동 참여의 유의미성을 실증적으로 규명하고자 하는 것이다. 연구 대상은 서울 및 경기 지역에 위치한 남?여 일반계 중학교 3개교, 고등학교 3개교를 임의 선정한 후 조사 대상자로 적합한 580명을 무작위 추출하여 514명(스포츠 활동 참여자: 322명, 스포츠 활동 비참여자: 192명)을 최종분석 대상으로 하였다. 본 연구를 위하여 Klohnen(1996)이 개발, 타당화 한 자아탄력성 척도를 번역하여 사용한 박현진(1997)의 척도를 사용하였으며, 스트레스 대처방안 척도는 Endler와 Parker가 개발한 측정법을 박용천, 김광일, Samuel Noh(2000)가 한국 고등학생을 위한 스트레스 상황 대처 검사를 위해 번안한 질문지를 사용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 12.0을 이용하여 Cronbach의 ?, 기술통계, 상관관계(Pearson's correlation), t-검증, 변량분석(ANOVA) 방법을 사용하여 통계처리 하였다. 이상의 연구방법과 절차를 통하여 청소년의 스포츠 활동 참여와 자아탄력성의 관계, 스트레스 대처방식에 있어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을 수 있었다. 첫째, 청소년의 스포츠 활동 참여여부는 자아탄력성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 즉 스포츠 활동 참여 집단이 비참여 집단보다 자아탄력성이 높다. 둘째, 청소년의 스포츠 활동 참여이유, 참여유형, 참여빈도, 참여시간, 참여 동반자에 따라 자아탄력성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 즉, 스포츠 활동 참여에 있어 대인관계 및 사회성 발달 추구, 단체운동 참여, 매일 참여, 2시간 이상 참여, 동반자(친구, 가족, 선?후배, 동호회)와 함께 스포츠 활동을 할 때 자아탄력성이 높다. 셋째, 청소년의 스포츠 활동 참여여부는 스트레스 대처방식에 차이가 있다. 즉 스포츠 참여 집단이 비참여 집단보다 과업중심 대처방식을 사용하며 비참여 집단은 정서중심 대처방식을 사용한다. 넷째, 청소년의 스포츠 참여이유, 참여유형, 참여시간, 참여기간에 따라 스트레스 대처방식에 차이가 있다. 즉, 스포츠 활동참여에 있어 체중조절 목적으로 참여시 정서중심의 대처방식, 여가선용의 목적으로 참여시 회피중심 대처방식을 그리고 단체종목 참여시 과업중심 대처방식, 30-1시간 참여시, 3개월 정도의 참여시 정서중심의 대처방식을 사용한다.;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practical meaning of participation in sports activities which is assumed to affirmatively affect the growth of young generation by means of analyzing the relation of ego-resilience and stress coping strategies to youth's participation in sports activities, along with identifying various factors affecting youth's participation in sports activities and ego resilience and stress coping strategies. Three middle schools and three high schools were arbitrarily selected for the subject of this study. Included in general education system of both male and female, three schools were located in Seoul Metropolitan City and Gyong-Gi province. From among these schools, a total of 514 students were randomly selected for subjects for this study. Sampled subjects consisted of the three hundred and twenty two(322) persons participating in sports activities, and the one hundred and ninety two(192) persons not participating in sports activities. Questionnaires for this study are the one translated and used by Bak, Hhun Jin(1997), which was developed and adapted by Klohnen(1996) for ego-resilience measure, along with the Korean version of Coping Inventory for Stressful Situation(CISS) for Korean high school students by Bak, Yong Cheon, Kim, Kwang Il and Samuel Noh. The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with the use of SPSS 12.0, i.e., Cronbach' ?, descriptive statistics, Pearson's correlation, t-test, ANOVA. The results of this study were as the following : 1. The youth's participation in sports activities is closely related to ego-resilience. That is, the ego-resilience of the group of participation in sports is higher than that of the group of nonparticipation in sports. 2. The partaking specialty of youth's sports activities(reason for partaking, item of sports, frequency of partaking, period of partaking, companion) it itself, will affirmatively affect. In other words, The ego-resilience increased by means of partaking group exercise with companion to pursue personal relations and sociality development, and prolonging sustaining time. 3. Youth's participation in sports activities is evidenced to have a different stress coping strategies. In other words, the group of participation in sports is shown to apply task coping strategies further than nonparticipation group. 4. Youth's stress coping strategies differed as a function of reasons for partaking, items of sports, frequency of partaking, period of partaking and companion). In other words, the group participating in group event was shown to utilize task coping strategies while stress coping strategies varied depending on the extent of partaking and prolonging period of partaking.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체육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