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509 Download: 0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의 삶에서 나타난 초국가주의 실천과 자녀양육

Title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의 삶에서 나타난 초국가주의 실천과 자녀양육
Other Titles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and child rearing in the lives of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Authors
최정아
Issue Date
2022
Department/Major
대학원 유아교육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Doctor
Advisors
이승연
Abstract
초국가주의는 이주자들이 모국과 이주국의 발전과 변화에 참여하여 양국의 연결을 구축하고 유지하는 현상((Basch, Schiller, & Blanc, 1993; Vertovec, 2009; Wimmer & Schiller, 2002)으로, 초국가주의 실천은 주로 사회문화적 차원, 경제적 차원, 정치적 차원(Portes et al., 1999)으로 나타난다. 본 연구는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의 삶에서 나타난 초국가주의 실천 모습을 살펴보고 초국가주의 실천을 통한 자녀양육에 대해 탐색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였다. 이와 같은 연구목적에 따라 선정된 연구문제는 다음과 같다. 1.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의 삶에서 나타난 초국가주의 실천은 어떠한가? 2.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의 초국가주의 실천과 자녀양육은 어떠한가? 본 연구의 참여자는 필리핀 출신의 결혼이민자 어머니 4명과 그들의 자녀인 만 4∼5세 유아 4명, 그리고 그 유아의 담임교사 4명이다. 연구자는 질적연구방법인 사례연구방법을 사용하여 4개의 사례를 연구하였으며, 이를 위해 2021년 7월부터 2022년 2월까지 어머니와의 심층면담 및 집단면담, 유아와의 면담, 교사와의 면담 및 기관에서의 참여관찰을 통해 자료를 수집하였다. 자료의 분석은 자료수집하기, 분류하기, 재구조화하기, 해석하기, 결론 내리기 단계에 따라 진행되었다. 본 연구의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들의 삶에서 사회문화적 차원, 경제적 차원, 정치적 차원의 초국가주의 실천이 모두 나타났다. 사례 간 공통점을 살펴보면, 사회문화적 차원에서의 초국가주의 실천으로는 필리핀 친정 가족들과 전화로 연락하고, 필리핀 미디어를 자주 접하는 것으로 나타났고, 경제적 차원의 초국가주의 실천으로는 친정 가족에게 꼭 필요한 소액을 송금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정치적 차원의 초국가주의 실천으로는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들의 공동체 모임에 참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례 간 차이점을 살펴보면, 사회문화적 차원의 초국가주의 실천 중 친정 방문 여부는 경제적 문제나 방문 사유에 따라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제적 차원의 초국가주의 실천은 어머니들의 직업 유무나 친정 부모 건강의 정도, 다른 가족 구성원의 지원 여부 등에 따라 송금 빈도와 액수에서 차이가 나타났고, 한국에 오기 전 필리핀 주택 구입 여부에 따라 투자하기 실천이 다르게 나타났다. 정치적 차원의 초국가주의 실천은 필리핀 선거에 대한 가족과의 대화 빈도에 따른 차이가 있었으며 필리핀 정치에 부정적일 경우 덜 실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들은 사회문화적 차원의 초국가주의 실천을 통하여 임신, 출산 및 자녀양육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례 간 공통점을 살펴보면, 임신, 출산 과정에서는 필리핀 친정어머니와의 연락을 통한 가족 네트워크와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들의 공동체 네트워크를 활용한 사회문화적 차원의 초국가주의를 실천함으로써 임신과 출산에 다양한 도움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녀양육 과정에서는 필리핀 친정 가족과의 연락, 결혼이민자 가족 모임, 유아교육기관과의 소통을 통한 사회문화적 차원의 초국가주의를 실천함으로써 유아가 필리핀 문화에 익숙해지고, 어머니 나라에 대한 긍정적인 태도를 갖도록 돕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례 간 차이점을 살펴보면, 임신, 출산 과정에서는 어려움을 겪는 정도나 시기에 따라 가족과 공동체 모임으로부터 임신과 출산 및 산후조리의 도움을 받는 것에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녀양육 과정에서는 유아가 필리핀 언어나 필리핀 놀이를 경험함에 있어서 어머니의 취업 여부 또는 가르치려는 의지의 차이에 따라 경험 정도가 다른 것으로 나타났으며, 유아교육기관에서는 유아교사와 어머니 간의 소통이 주변 지인으로 인해 단절될 경우 가정과의 연계에 어려움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렇듯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들은 삶에서 초국가주의를 실천하는 과정에서 필리핀과 한국의 양방향적 초국가주의 균형을 위해 노력하였다. 필리핀 친정 가족과의 유대를 유지하면서, 평소 시부모나 시댁 가족들과도 자주 교류하였으며, 현재의 자기 가족(남편, 자녀)이 가장 우선이라고 생각하였다.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들은 가정에서 집안일과 자녀양육을 담당하였으며, 한국어와 한국문화를 습득하고 유아와 한국문화를 경험하는 데도 긍정적이었다. 유아가 다니는 유아교육기관의 담임교사와도 자주 소통함으로써 자녀의 성장 발달을 위해 노력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필리핀 결혼이민자 어머니들과의 심층면담을 활용한 사례연구방법을 사용함으로써 어머니들이 시간과 공간을 뛰어넘어 초국가주의를 실천하게 된 배경과 과정을 살펴보고, 한국에서 자녀양육을 하면서 나타난 고민과 생각을 듣고자 하였다. 또한 이들의 사례를 이야기 형식으로 기술함으로써 결혼이민에서부터 초국가주의를 실천하는 과정과 자녀양육의 과정을 흐름에 따라 파악하고, 이를 통해 결혼이민자 가정의 유아가 어머니 나라와 관련하여 일상에서 얻을 수 있는 긍정적 영향들을 자세히 탐구하고자 하였다. 나아가 초국가주의를 실천하는 결혼이민자 어머니와 그 유아기 자녀들을 위한 유아교육기관의 역할과 방안에 대해서도 생각해 보는 기회의 장을 마련하였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있다. 본 연구의 시사점은 다음과 같다. 결혼이민자 어머니의 초국가주의 실천을 지원하되, 필리핀과 한국의 양방향적 균형을 잡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유아들은 어머니의 초국가주의 실천을 통해 어머니 나라의 문화를 자연스럽게 접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긍정적인 자기정체성을 형성하도록 돕는 것이 필요하다. 마지막으로 유아교욱기관에서는 어머니와의 직접 소통을 늘려 자녀양육에 도움을 줄 필요가 있다.;Transnationalism is a phenomenon in which migrants build and maintain links between the two countries by participating in the development and change of the home country and the host country(Basch, Schiller, & Blanc, 1993; Vertovec, 2009; Wimmer & Schiller, 2002).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is mostly expressed in socio-cultural, economic, and political dimensions(Portes et al., 1999). This study aims to examine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in the lives of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and explores their child rearing through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The research questions selected according to these research objectives are as follows. 1. What is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in the life of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2. How is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and child rearing of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The participants of this study were 4 married immigrant mothers from the Philippines, their 4 children aged 4-5, and 4 homeroom teachers of the children. The researcher studied four cases using the case study method, as one of the qualitative research method. Data were collected through in-depth and group interviews with mothers, interviews with infants, interviews with teachers, and participation observations at early childhood institution from July 2021 to February 2022, The data analysis proceeded according to the steps of collecting, classifying, restructuring, interpreting, and deciding conclusions. The main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in socio-cultural, economic, and political dimensions all appeared in the lives of Filipino married immigrants mothers. As examining the commonalities among the cases,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at the socio-cultural dimension revealed that the immigrant mothers contacted to their Filipino families by phone and frequently accessed to the Filipino media. As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at economic dimension revealed that the mothers remitted the imperatively necessary money for the Filipino family and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at the political dimension revealed the participation in community gatherings for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As examining the differences among the cases, it was found that there were differences of Filipino parents’ home visiting, as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at the socio-cultural dimension depending on economic issues or reasons for the visit.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at the economic dimension showed differences in the frequency and amount of remittance depending on whether mothers had a job, the level of health of their parents, and whether other family members supported them. appeared differently.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at the political dimension differed according to the frequency of conversations with family members about the Philippine election, and it was found to be less practiced when it was negative for Philippine politics. Second, it was found that the Filipino married immigrants mothers experienced pregnancy, childbirth, and child rearing through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at the socio-cultural dimension. As examining the commonalities among the cases, in the pregnancy and childbirth process, it is shown that the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received various help in pregnancy and childbirth by practicing transnationalism at the socio-cultural level using their family network through contact with their Filipino families and using the community network of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Also in the the child-rearing process, it is shown that children are encouraged to become acquainted with the Philippine culture and have a positive attitude toward their mother country by practicing transnationalism at the socio-cultural dimension through contacting with Filipino family, gathering community family in Filipino married immigrants mothers, and communicating with early childhood education institutions. As examining the differences among the cases, it was found that there was a difference in receiving help from family and community groups for pregnancy, childbirth and postpartum care according to the degree or period of difficulties during pregnancy and childbirth. In the child-rearing process, it was found that the degree of experience differed depending on the mother's employment status or their will to teach when children experienced the Filipino language or Filipino play. Also, when the communication between early childhood teachers and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was disconnected, it was difficult that the center connect with the family. As such,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tried to balance the bidirectional transnationalism between the Philippines and Korea in the process of practicing transnationalism in their lives. While maintaining ties with Filipino family,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often interacted with their family-in-law and thought that their current families(husband, children) were the most important. The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were in charge of household chores and raising children at home, and were positive in learning Korean and Korean culture and experiencing Korean culture with children. By frequently communicating with the homeroom teacher of the early childhood education institution the child attends, efforts were made for the growth and development of the children. In this study, by using a case study method with in-depth interviews by Filipino married immigrant mothers, the background and process of mothers transcending time and space to practice transnationalism, and concerns raised while raising children in Korea were willingly listened to. In addition, by describing these cases in the form of a story, the process of practicing transnationalism from marriage immigration to the process of raising children is grasped according to the flow, and through this, it is explored in detail the positive effects that children from married immigrant families can have in their daily lives in relation to their mother's country. Furthermore, it is significant in that it provided an opportunity to think about the role and plan of an early childhood education institution for a married immigrant mothers who practice transnationalism and their children. The implication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It is needed to support the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by married immigrant mothers, but to achieve a two-way balance between the Philippines and Korea. It is necessary to help children form the positive self-identity by allowing children to naturally come into contact with the culture of their mother's country through their mother's practice of transnationalism. Lastly, early childhood education institutions need to increase direct communication with mothers to help them raise their children.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유아교육학과 > Theses_Ph.D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