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50 Download: 0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의 또래관계 경험

Title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의 또래관계 경험
Other Titles
Peer Relationships Experiences of Youth Discharged from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s
Authors
박지윤
Issue Date
2017
Department/Major
사회복지대학원 사회복지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사회복지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정익중
Abstract
Peer relationships are relationships formed spontaneously with those around the approximate age, who live in the same space or group. Peer relationships, which were formed during childhood, account for a profound impact on the process of a series of developments in psychological and social adjustment, lifestyle and behavior patterns throughout youth and into adulthood. Thus, they play a prominent role in the socialization process and they are an important issue to deal with due to the enhanced difficulty of psychological and social adjustment for youth discharged from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s. However, so far, this topic has not yet been considered as an important resource for the psychological and social adjustment areas in previous research.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find resources in the psychological and the social areas which are neglected in independent living research on youth discharged from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s, and to suggest practice and policy implications for youth discharged from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s. Five research participants were selected who had lived for over 10 years in the sam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but manifested different features of peer relationships. The data were collected from in-depth interviews and a focus group interview. Research method analysis and interpretation is based on Stake's qualitative case studies (1995), and categorized into the main subjects.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before being discharged from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peer relationships manifested remarkably more 'repulsion force' than 'attraction force'. Here are categorized as following categories, while they live together, "The friends' parents hate me", "It is inconvenient to have no privacy", and "We do pretend not to know each other outside". They manifested remarkably stronger 'repulsion force' than 'attraction force' in the sense of that there were no security for their privacy and in their desire to build new relationships with friends outside of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Second, after being discharged from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their peer relationships manifested remarkably more 'attraction force' than 'repulsion force'. They returned to their familiar relationships with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friends after being discharged from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Here are the following categorized, "There was a time of searching for each other", "These are the most comfortable relationships because they are familiar.", and "There is a strength like family". Third, the qualitative result of peer relationships has been changed as time passes, before and after being discharged from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Both ‘repulsion force' and 'attraction force' coexisted. After discharged from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as time passed, however, they have suffered from relationships. They manifested 'repulsion force' before being discharged from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s, but they manifested 'attraction force’ after being discharged from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On the basis of this result, after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peer relationships have had a positive influenced on enhancing psychological and social independent living. In short, the results of the analysis drew 2 upper categories such as 'attraction force' and 'repulsion force', and total 10 subcategories. To sum up, the main theme indicate 'tug-of-war between the attraction force and repulsion force'. On the basis of the results, the implications for social welfare are as follows. First,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is required to do active intervention for youth in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to improve relations with friends outside of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and at school life. Second, being discharged from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it requires case management of youth for improving in the psychological and social areas. Third, appropriate program development is required for youth in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s for healthy peer relationships. Fourth, a social networking system such as 'social group guardians' is required to support their peer relationships for youth in each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Fifth, the dissemination of independent living group homes for youth who keep in touch after being discharged from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s and appropriate intervention as a social worker are required. In conclusion, peer relationships formed with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friends, can be significant resources in terms of independent living of youth after being discharged from the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 Henceforth, I hope that this study will lay the foundation of the baseline data in the field for youth discharged from residential child welfare institutions and this study has worth to verify that peer relationships are a significant resource in terms of psychological and social areas in the unofficial supportive system.;또래관계(peer relationships)란 같은 공간이나 집단 속에서 생활하는 비슷한 나이의 구성원을 중심으로 자발적으로 형성된 관계를 의미한다. 아동기에 형성된 또래관계는 청소년기를 거쳐 성인이 되기까지 일련의 심리·사회적 적응 발달 과정과 생활태도 행동 양식에 큰 영향을 미친다고 보고 있다. 따라서 사회화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또래관계는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에게 심리·사회적 적응의 어려움을 향상시키기 위하여 중요하게 다루어야 할 이슈이다. 하지만 지금까지의 선행연구를 살펴보면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의 또래관계는 심리·사회적 적응 영역의 중요한 자원으로 고려되지 않았다. 본 연구는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의 자립 과정에서 간과되고 있는 심리·사회적 영역의 자원을 찾아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을 위한 실천과 정책적 함의를 도출하기 위한 목적으로 수행되었다. 이에 본 연구의 참여자는 아동복지시설에서 퇴소한 청소년 가운데 같은 시설에서 10년 이상의 생활 경험이 있는 구성원 중 서로 다른 또래관계의 특성을 나타내는 5명을 최종적으로 선정하였다. 자료수집은 개인 심층 면담과 집단 초점 면담(FGI)으로 하였으며, 본 연구의 방법은 Stake(1995)의 질적 사례연구 방법을 사용하여 주제를 발견하고 범주화하였다. 본 연구의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이 제시되었다. 첫째, 아동복지시설 퇴소 전 또래관계는 서로 밀어내는 힘인 ‘척력’이 서로 끌어당기는 힘인 ‘인력’보다 강하게 작용하는 결과를 보였다. 아동복지시설 청소년의 또래관계는 퇴소 전 시설에서 같이 거주하면서“친구의 부모님이 싫어해요.”, “서로 사생활이 없어 불편해요.”, “밖에서는 서로 모르는 척해요.”라는 범주화로 구분되었다.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들은 생활공간에서 보장받지 못하였던 사생활과 일반친구와 사귀고 싶다는 욕구로 인하여 퇴소 전 시설친구들과 또래관계에서 ‘척력’ 이 ‘인력’보다 강하게 나타났다. 둘째, 아동복지시설 퇴소 후 또래관계는 서로 끌어당기는 힘인 ‘인력’ 이 서로 밀어내는 힘인 ‘척력’보다 강하게 작용하는 결과를 보였다. 아동복지시설 청소년의 또래관계는 퇴소 후 익숙하고 편안했던 관계로 다시 돌아가는 모습으로 “서로 다시 찾게 되는 시간이 있어요.”, “길들여진 관계라서 가장 편해요.”, “가족같이 끌어당기는 힘이 있어요.”라는 범주화로 구분되었다. 셋째,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의 퇴소 전과 퇴소 후의 또래관계 특성이 시간의 흐름에 따라 변화되는 결과를 보였다.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의 또래관계는 서로 밀어내는 힘인 ‘척력’ 과 서로 끌어당기는 힘인 ‘인력’ 이 함께 존재하였다. 하지만 아동복지시설 퇴소 후 시간이 지남에 따라 인간관계의 빈곤을 경험하는 결과를 보였다. 퇴소 전 시설친구를 향한 서로를 밀어내려는 ‘척력’ 이 강하게 존재하였고, 퇴소 후 시간이 지날수록 다시 가장 편한 시설친구를 찾는 서로 끌어당기는 ‘인력’ 으로 돌아오는 모습을 보였다. 이와 같은 결과를 토대로 살펴볼 때 아동복지시설 퇴소 후 또래관계가 심리·사회적 자립영역의 증진에서 또래관계가 자원으로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의 분석결과를 요약해 보면 총 2개의 상위 범주 ‘서로 끌어당기는 인력’ 과 ‘서로 밀어내는 척력’ 으로 구분되었으며, 하위 범주는 총 10개가 도출되었다. 이에 본 연구를 통하여 살펴본 연구참여자의 또래관계 경험을 한마디로 요약하면 ‘인력과 척력의 줄다리기’ 라고 표현할 수 있다. 본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한 사회복지적 함의는 다음과 같다. 첫째, 아동복지시설에서 시설 아동이 다니는 학교에 대한 개입과 일반친구들과의 관계 향상을 위한 개입의 활성화가 필요하다. 둘째, 아동복지시설 퇴소 전 아동의 심리·사회적 영역의 증진을 위한 사례관리가 필요하다. 셋째, 아동복지시설에서 생활하는 청소년의 건강한 또래관계 형성에 대한 적절한 프로그램 개발이 필요하다. 넷째,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의 또래관계에 대한 조언을 해줄 수 있는 사회적 지지망인 ‘집단의 사회적 후견인’ 제도의 필요성을 제기한다. 다섯째, 아동복지시설 퇴소 후 지속해서 가족과 같은 관계를 유지하는 퇴소 청소년에게 함께 생활할 수 있는 자립형 그룹홈의 보급과 사회복지사의 적절한 개입이 지속해서 필요하다. 이상으로 본 연구를 종합하여 살펴보면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들의 자립과정에 있어서 아동복지시설친구들과 형성된 또래관계가 중요한 자원이 될 수 있다는 결론에 도달하였다. 향후 본 연구가 결과를 토대로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을 위한 실천현장의 기초자료가 될 수 있기를 바라며, 심리·사회적 영역의 비공식적 지지체계인 또래관계가 아동복지시설 퇴소 청소년의 중요한 자원이라는 것을 밝혔다는 점에서 연구의 가치가 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사회복지대학원 > 사회복지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