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9 Download: 0

동아시아 갯강구류(갑각아문: 등각목: 갯강구과)의 형태 비교 분석

Title
동아시아 갯강구류(갑각아문: 등각목: 갯강구과)의 형태 비교 분석
Other Titles
Comparative analysis of morphology of sea slaters, Ligia spp. (Crustacea: Isopoda: Ligiidae) from East Asia
Authors
이채현
Issue Date
2017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생물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정종우
Abstract
생명체의 가장 중요한 속성 중 하나는 생물의 다양성으로 유전, 종, 생태계 다양성으로 구분할 수 있으며 이런 다양성은 생명체의 진화 과정을 통해 축적된 산물이다. 생물다양성을 연구하기 위한 계통분류학은 정확한 계통유연 관계를 분석하고 그것을 근거하기 위해서 분류군을 설정해야 하기 때문에 형태 형질뿐만 아니라 분자적인 구조, 생태적인 면, 생물 지리적인 면을 비롯하여 다양한 자료의 증거가 제시해야 한다. 삼면이 바다로 둘러싸여 있는 한반도는 아시아 본토와 일본 열도 사이 놓여 있는 지리적인 특징 때문에 과거의 지질학적인 다양한 사건에 의해서 해양 생물들이 크게 영향을 받았고 이러한 이유로 해양 생물의 종 및 유전자 다양성에 매우 유리한 조건에 있다. 연구 대상인 갯강구류는 갑각류 중 등각류에 속하는 그룹으로 해안에서만 서식하고 있으며 과거의 지질학적 사건에 의해서 크게 변화해온 해양 환경에 대해서 설명을 해줄 중요한 모델이다. 하지만 갯강구에 대한 분자적 지리학적인 연구는 현재까지는 미미한 상태이며 한국에서는 단 한 종(Ligia exotica)의 갯강구만이 존재한다고 알려져 있으나 근래에 연구에서는 한국에서의 발견되는 갯강구가 적어도 두 종(WG, EG, L. exotica)일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으며 숨은종(cryptic species)일 것이라는 의견도 제기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기존에 알려진 동아시아 갯강구류의 유전적 계통 사이의 형태 형질(꼬리 다리의 세로:가로 비율 및 제2 촉지 채찍의 체절 수, 수컷 생식지의 형태 등)을 비교 분석하여 갯강구류의 분류학적 실체를 파악하고자 했다. 그 결과 한반도의 WG는 동아시아 지역의 갯강구 수컷 생식지의 모양, 채찍의 개수, 기타 형태 형질 및 지리분포로 판단할 때 Ligia cinerascens Budde-Lund, 1885로 동정되었으며, 우리나라의 EG는 형태적 형질의 유사성에 의해 L. exotica로 오동정되어 왔다는 것을 발견하였다. 여러 가지 분류학적 형질을 종합해본 결과 EG는 숨은종(cryptic species)으로 신종으로 판단된다.;One of the most important characteristics of life is its biodiversity, which can be classified into genetic, species, and ecosystem diversity. Such diversity is a product accumulated throughout the evolution of life. Since systematic taxonomy for exploring biodiversity requires accurate taxonomic relationships analysis and taxonomy based on them, evidence from diverse data, including molecular traits, ecological aspects, bio-geographical aspects as well as morphological traits should be provided. The Korean Peninsula, which is surrounded by three sides of the sea, has a geographical feature that lies between the Asian mainland and the Japanese archipelago, greatly influencing marine creatures with a variety of geological events in the past. Thus, it leads to highly favorable conditions for species and genetic diversity of marine creatures. The research subject of this study, sea slater, is a group belonging to isopoda of crustacea. Living only on the coast, it is a significant model to explain the marine environment that has been hugely changed by previous geological events. However, the molecular geographical studies on the sea slater have been limited to date. Although it is known that only one domestic species (Ligia exotica)) exists in Korea, current studies have suggested that there are likely to be at least two species of sea slater (WG, EG, L. exotica)) found in Korea, as cryptic species. This study attempted to understand the taxonomic entity of sea slater by comparing and analyzing the previously known morphological traits of the genetic system among the East Asian sea slater (the vertical and horizontal ratio of its tail leg, the number of segment of the second tactile perception whip, the shape of its male gonodendron, etc). As a result, the WG in the Korean peninsula was identified as Ligia cinerascens Budde-Lund, 1885, considering the shape of male sea slater gonodendron in the East Asian regions, the number of whip, and other morphological traits and geographical distribution, and EG in Korea was mistakenly identified as L. exotica due to the similarity of morphological traits. Taken together with various taxonomic traits, it is determined that EG is a new species as a cryptic specie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생물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