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05 Download: 0

Tommaso Antonio Vitali Chaconne(샤콘느) in g minor의 연구 및 분석

Title
Tommaso Antonio Vitali Chaconne(샤콘느) in g minor의 연구 및 분석
Other Titles
Study and Analysis of the T. A. Vitali in g minor
Authors
박준경
Issue Date
2017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송재광
Abstract
The thesis aims to properly understand and analyze Vitali's . The violin can be said to be one of the most important instruments in Western musical history. It is especially surprising that while the violin is quite an old instrument invented in the 16th century, the instruments at the time were largely the same as contemporary instruments. The violin occupied a very important position in the instrumental music of the Baroque era as well, and its sphere of influence, centered on Italy, reached across Europe. Early baroque instrumental music resembled vocal music in form. Beginning with relatively simple pieces having single movements, music in the theme and variations form gradually began to develop. As a result, musical forms unique to the violin and divergent from those of vocal music came to be established. The in g minor by Tommaso Vitali (1665-1747), a duet for violin and piano in the theme and variation form, was a piece that played an major role in the development of such instrumental music. Exactly what year Vitali's was composed cannot be known, and the original score has not survived. The piece that we know today has been interpreted by musical theory scholars, interpreters and musicians, and is substantially different from the original piece. The work is based on a g minor ostinato G-F-E♭-D melody, and comprises a series of some 48 short variations, in which musical elements such as tonality, form, rhythm and melody are altered in various manners. The piece is thought to be one of the pieces that best represent the 'chaconne' genre of the Baroque era.;서양음악사에 있어서 바이올린은 가장 중요한 악기 중 하나로 손꼽을 수 있다. 특히 바이올린은 16세기에 발명된 상당한 고악기 이지만, 당시의 악기는 지금과 크게 다르지 않은 거의 완성된 형태의 악기였다는 사실이 놀랍다. 바로크 시대 기악음악에서도 바이올린은 아주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었으며, 이탈리아를 중심으로 전 유럽에 많은 영향을 미치게 된다. 바로크 초기의 기악음악은 형식에 있어서 성악곡과 비슷한 모양새를 가지고 있었다. 단악장 형식의 비교적 단순한 곡에서부터 발전하였으며, 점차 변주곡의 형식을 가진 기악음악도 발생하기 시작한다. 그 결과 성악곡과는 차별적인 바이올린만이 가지는 고유의 음악적 형식을 확립하게 된다. 이러한 기악음악의 발달에 아주 큰 역할을 하였던 곡이 바로 토마스 비탈리(Tommaso Antonio Vitali, 1665- 1747)의 <샤콘느(Chaconne)> in g minor로 변주곡 형식을 기초로 한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이중주곡이다. 비탈리의 <샤콘느>는 정확한 작곡연도를 알 수 없고, 원전 악보역시 온전하게 남아있지 않아 현재 우리가 알고 있는 곡은 음악이론가와 해석가, 연주자들에 의해서 해석된 것으로 원곡과는 상당한 차이가 있다. 이 작품은 g minor 오스티나토 G-F-Eb-D음으로 이루어진 선율을 기초로 48개나 되는 짧은 변주곡의 연속으로 이루어져 있다. 이 변주곡들은 조성, 형식, 리듬, 선율과 같은 음악적 요소들이 다양한 형태로 변화하고 있으며, 바로크 시대의 '샤콘느'라는 장르를 가장 잘 보여주고 있는 대표곡 중 하나로 꼽힌다. 본 논문에서는 레오폴트 샬리에(Léopold Charlier, 1867-1936)가 편곡하고 바이올리니스트 지노 프란체스카티(Zino Francescatti, 1902-1991)가 감수한 악보를 기초로 48개의 변주곡을 조성과 형식변화를 중심으로 연구 및 분석을 진행하였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