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75 Download: 0

호프만의 공감이론을 바탕으로 한 인터넷 윤리교육 방법 연구

Title
호프만의 공감이론을 바탕으로 한 인터넷 윤리교육 방법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the Teaching Method of Internet Ethics Education based on Martin Hoffman's Moral Theory of Empathy
Authors
정은혜
Issue Date
2014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도덕·윤리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이지애
Abstract
본 연구의 목적은 미래의 정보사회를 이끌어 갈 주역인 아이들에게 인터넷 윤리의식 함양을 위한 교수학습 방법을 제시하는데 있다. 이에 현행 교육과정에서 도덕 교과 내의 정보사회 윤리교육 내용과 방법을 분석하여 실생활과 밀접한 교육 방법의 제시가 필요함을 밝혔다. 또 사이버 폭력의 현황과 실태를 파악하여 인터넷 상의 청소년의 도덕적 이탈로 인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인터넷 윤리교육의 중요성을 제시하였다. 이에 인터넷 상에서 도덕적 이탈이 발생하는 원인에 대해 사회심리학적 이론을 고찰하여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 필요한 도덕적 기제를 공감의 함양으로 제안하였다. 공감은 독립적인 주체로서 ‘나’와 ‘너’를 인식하고, 타자의 입장에서 타자를 이해하며 그것을 바탕으로 도움을 주고자 하는 도덕적 동기이다. 오랜 시간 다양한 학자들을 통해 공감에 대한 연구가 이루어져 왔으나, 최근의 연구로서 마틴 호프만(Martin L. Hoffman)의 공감이론이 과거의 이분법적 사유에서 벗어나 공감을 다양한 측면에서 고찰하여 ‘인지적 정서’, ‘정서적 인지’의 통합적 개념으로 바라보고 있다고 여기는 바, 이 이론을 토대로 공감함양을 위한 인터넷 윤리 교육의 방향을 제안하고자 하였다. 호프만은 공감을 타자에 대해 관심을 갖고 고려하는 것으로 보고, 이를 위해서는 상황의 맥락과 타자의 삶의 조건을 고려하기 위한 인지적인 발달이 이뤄져야 하며, 정의적 공감이 도덕적 행위의 동기로서 작동하기 위해서는 부모와 어른, 또래와의 귀납적 추론과 의사소통의 경험을 바탕으로 도덕적 내면화가 이루어져 친사회적 행위로 이어질 것으로 보았다. 이에 공감의 발달 과정을 무고한 방관자, 범칙자, 가상적 범칙자, 다양한 도덕적 요구자들의 유형으로 제시하여 공감 반응의 정서적 변화를 통해 친사회적 동기로 발전해가는 것을 설명하였다. 이는 공감 함양을 목표로 하는 윤리교육의 방향을 제시하는데 첫째, 공감 발달은 신생아시기부터 성인이 되기까지 지속적이고 상호 복합적인 과정을 통해 이뤄지는 것으로 공감 교육이 일찍부터 이뤄져야 하는 것의 중요성을 시사한다. 둘째, 공감의 함양을 위해 주요 양육자인 부모를 비롯하여 교사와 또래 관계 내에서 의사소통과 정의적 교류의 중요성을 밝힌 것이다. 이는 공감의 함양에 공동체 모두의 긍정적이고 적극적인 역할이 중요하므로, 교육 현장에서 교사가 그 사실을 숙지하고 독려해야 함을 의미한다. 셋째, 적극적으로 역할채택의 기회를 제공하여 타자의 입장에서 어떤 상황인지, 그에 어떤 감정을 느끼는지 상상해보는 것의 중요성을 밝혔다. 넷째, 공감의 발달을 여러 유형으로 체계적으로 설명함으로써 공감이 발전해가는 과정을 교육적으로 제공해볼 수 있는 단서를 제공한 것이다. 이를 인터넷 윤리교육에 적용할 경우 학생들의 공감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절한 자극과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므로 교육 현장 내에서 교사와 또래 간의 정의적 교류와 소통의 장을 구성해야 한다. 또 적극적으로 역할채택을 실현해볼 수 있는 인터넷 상의 도덕적 이탈과 관련된 이야기를 언어적 매개로 제공하는 것이다. 제시되는 이야기 내에는 무고한 방관자로서, 범칙자로서, 다양한 도덕적 요구자들로서 역할 채택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소재가 제시되어야 한다. 립맨(Matthew Lipman) 역시 배려적 사고의 중요성을 제시한 바 있는데, 그에게 배려적 사고는 대상에 대한 중요성과 의미에 대한 인지적 자각을 바탕으로 어떤 것을 가치 있는 것, 소중한 것으로 여기는 것이다. 이에 대상에 대해 관심을 기울이고, 가치를 부여, 평가하는 인지적 과정이 정의적 반응과 상호 복합적으로 일어나는 것이다. 이는 호프만의 공감과 립맨의 배려적 사고가 사고의 다양한 측면을 통합적으로 고려하고 있으며, 이러한 점에서 공감과 배려적 사고가 도덕성의 주요한 개념으로 함양되어야 함을 의미한다. 이를 토대로 탐구공동체에서 아이들은 스스로 생각을 성장시키고 만들어갈 수 있는 능동적인 존재로, 이들이 모여 상호 관계 속에서 공동체를 형성하고 우정과 협력의 관계를 바탕으로 도덕적 문제를 발견하고 해결해나갈 것이다. 이를 위해서 아이들의 생활과 밀접한 ‘이야기’교재가 제시되어야 한다. 이에 인터넷 윤리의식 함양을 위한 탐구공동체 수업 모형에서는 호프만의 공감 발달 유형을 접목한 인터넷 상의 발생 가능한 이야기 교재가 제시되어야 하며, 이를 통해 역할극을 통한 역할채택의 활성화와 그 후 도덕적 상황에 대한 자유로운 토론 활동을 제안하였다. 공감 함양을 목적으로 한 인터넷 윤리의식 함양을 위한 방법으로서 탐구공동체 수업 모형의 제시는 당면한 상황을 넘어 보이지 않는 타자까지 진정으로 이해하고, 공감하여 존중하는데 긍정적으로 기여할 것이다.;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propose teaching and learning methods to help enhance the Internet ethics consciousness of children to lead the information society in the future. The study thus analyzed the content and methods of ethics education in the information society in the morality subject of the current curriculum and demonstrated a need to provide educational methods closely related to life. The study also illustrated the importance of Internet ethics education to resolve issues caused by the moral disengagement of adolescents in the Internet by looking into the current situation and state of cyber violence. In an effort to find causes behind moral disengagement in the Internet, the study examined sociopsychological theories and claimed that "empathy" should be increased to overcome it. Empathy is a moral motivation to perceive "me" and "you" as independent subjects, understand others in their shoes, and try to offer them assistance. Studies have long been conducted on empathy by an array of scholars. Publishing one of them recently and establishing his empathy theory, Martin L. Hoffman delves into empathy in various aspects by growing out of the old dichotomous thinking and presents it as an integrated concept of "cognitive emotion." Based on his theory, the study set out to propose directions for Internet ethics education for increased empathy. Hoffman maintains that empathy involves taking interest in and being considerate of victims and requires cognitive development to consider situational contexts and life conditions. According to him, empathy can work as an affective motivation when children attain moral internalization based on their inductive inferences and communication with their parents, adults, and peers and have it function as an internal motivation for pro-social behavior. Explaining about the developmental process of empathy, he presented four types, namely innocent bystanders, transgressors, virtual transgressors, and multiple moral claimants, and explained how it would develop as a pro-social motivation through the affective changes of empathy responses. Those findings propose directions for ethics education whose objective is to foster empathy: first, the development of empathy takes place in a continuous and mutually complex process from neonatal age to adulthood, which implies how important it is to provide empathy education at an early age. Second, there is the importance of communication and affective exchanges in children's relationships with their principal caregivers, parents, teachers, and peers to build up empathy, which means that the entire community should play positive and active roles to boost empathy and that teachers should be aware of and encourage it in the field of education. Third, it is critical to provide children with opportunities to take roles actively so that they can imagine what situation others are in and what kind of feelings they have. Finally, Hoffman gave a systematic explanation about the development of empathy in various types and thus offered some clues to present the process of empathy development in an educational manner. When those findings are applied to Internet ethics education, it is obvious that providing proper stimuli and environments is important for the activation of empathy among students, which is why they establish a venue for affective exchanges and communication between students and their teachers and peers in the field of education and provide them with stories related to moral disengagement in the Internet to actively practice role-taking via linguistic media. It should be noted that appropriate materials should be offered so that they will have a chance to choose from innocent bystanders, transgressors, virtual transgressors, and multiple moral claimants within the proposed stories. Matthew Lipman also proposed the importance of caring thinking. He defined caring thinking as considering something to be valuable and precious based on the cognitive perception of its importance and significance. A cognitive process of taking interest in an object, granting values to it, and assessing it happens in a mutually complex way with affective reactions. Both Hoffman with his empathy theory and Lipman with his caring thinking consider the diverse aspects of thinking in an integrated fashion, in which sense it is apparent that empathy and caring thinking are major concepts of morality. Based on the findings, children should function as active beings capable of growing and thinking for themselves in the community of inquiry, should form a community of their own in their mutual relationships, and discover and resolve moral issues based on their friendship and collaborative relationships. They need "story-based" teaching materials closely related to their life in order to do them. Lessons on the community of inquiry designed to foster Internet ethics consciousness should offer story-based teaching materials that can happen online, being incorporated into Hoffman's types of empathy development. Also suggested in the study were the activation of role-taking through role play and free discussion activities about the following moral situations. A model of lessons on the community of inquiry as a way to foster Internet ethics consciousness for increased empathy will make a positive contribution to truly understanding invisible others beyond the imminent situation, empathizing with them, and respecting them.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도덕·윤리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