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28 Download: 0

대학생 소비자의 스마트폰 소비행태와 경제적 합리성과의 관계 연구

Title
대학생 소비자의 스마트폰 소비행태와 경제적 합리성과의 관계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the Relationship between Consumption Behaviors on Smartphones and Economic Rationality of College Students
Authors
최소망
Issue Date
2014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일반사회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최민식
Abstract
The consumption scale and the consumption possibility boundary of college students have been greatly increased for development of consumer culture based on development of market economy and standard of living. College students are considered as being in a transition period from simple consuming actions of childhood to independent consuming behaviors of adulthood. They often provoke social concerns over irrational consuming behaviors for confusions from immature consumption values. In the light of a social dimension, college students are highly asked to consume, choose and behave with rationality. Moreover, Economics is established on the belief of rational decision making and choice of human. However, this study addresses two questions: a) Are people who have studied or learned Economics always able to make rational choice and decision under personal problematic situations?; b) Is economic rationality positively improved along with high degree of economic education? This study examines the relationship between economic rationality of college students and consumption behaviors on smartphones which are regarded as one of the daily necessities in an Information Technology society. The study defines economic rationality as maximizing self-interest, having completeness and transitivity of preferences, and pursuing things marginally. In the light of the literature reviews, the research divides the consumption value of smartphones into enjoyment value and differentiate·symbolic value. To identify how college students who have purchased smartphones acquire economic rationality, a quantitative approach is employed to data collection. An offline questionnaire surveys are conducted to 200 college students in Seoul on six economic experimental questions of opportunity cost, sunk cost and cost-benefit analysis. It also uses t-test analysis to investigate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consumption behaviors on smartphones of college students and economic rationality. The results of the research are as follows. First, from the analysis on consumption behaviors with consumption values on smartphones, the differentiate·symbolic value group through smartphones shows irrational consumption behaviors in their purchasing data, while enjoyment group establishes a new life style with an entertainment function. Second, from the analysis on consumption behaviors with economic rationality, four factors are statistically significant: a) the purchasing data of smartphones; b) the time of use; c) the average time of use per day; d) the average charge of use per month. Especially, the average time of use per day is highly correlated to the economic rationality. These findings show the similarity to those of preceding researches that those who considers smartphones as daily necessities in an Information Technology society do rational consumptions on smartphones. Conclusions draw attention to more general and practical issues that needs to be dealt with in schools. The study suggests that the school economic education is ought to achieve three goals for constructive consumption of college students who are in the period of establishment of consumption value: a) to make students understand the basic economic principles; b) to raise the ability to make rational economic decisions and the economic mind; c) to fundamentally foster rational market participants as well as democratic citizens who are able to contribute to develop the national economy.;시장 경제의 발전 및 생활수준의 향상으로 인한 소비문화의 발달로 인해 대학생 소비자의 소비규모 및 범위가 크게 확대되었다. 대학생 소비자는 아동기의 단순한 소비행위로부터 성인으로서의 독자적인 소비행태로 이행되는 과도기적 시기에 속하며, 아직 확립되지 않은 소비 가치관으로부터 오는 혼란으로 인해 비합리적인 소비행태가 다수 발생하고 있어 사회적으로 문제화 되고 있다. 이로 인해 사회적 차원에서 대학생 소비자에게 합리적으로 소비하고 선택하며 행동할 것을 강하게 요청하고 있다. 이에 본 연구는 오늘날 정보화 시대의 필수품으로 인식되는 스마트폰의 소비행태와 대학생 소비자의 경제적 합리성의 관계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경제학은 인간의 합리적인 의사결정과 선택을 기본 전제로 하는 합리성의 학문이다. 그렇다면 경제학을 배우거나 학습하면 할수록 개인적 문제 상황에서 항상 합리적인 선택과 의사결정이 가능하며, 경제교육을 많이 받을수록 경제적 합리성은 증진되는지에 대한 의문이 제기된다. 이를 바탕으로 본 연구에서는 스마트폰을 구입한 대학생 소비자가 경제생활에서 요구되는 합리성을 얼마나 습득하고 있는지를 여섯 가지 경제 실험 문항(기회비용, 매몰비용, 비용-편익 분석)으로 살펴보고, 이를 바탕으로 스마트폰 소비행태와의 관계를 파악하였다. 본 연구에서 경제적 합리성은 ‘자신의 이익을 극대화하고, 그의 선호와 이행성과 완전성이 있으며, 한계적으로 추구하는 것’이라고 정의하였으며, 스마트폰 소비가치는 선행연구를 바탕으로 쾌락적 가치와 차별화·상징적 가치로 구분하였다. 연구 대상은 서울 소재 남·여 대학생 200명으로 오프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하였으며, 대학생 소비자의 스마트폰 소비행태와 경제적 합리성과의 관계를 알아보기 위하여 t-test 분석을 실시하였다. 분석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스마트폰 소비가치에 따른 스마트폰 소비행태를 분석한 결과, 스마트폰을 통해 차별화·상징적 가치를 추구하는 집단이 스마트폰 구매이력에서 비합리적 소비행태가 나타났으며, 스마트폰을 통해 쾌락적 가치를 추구하는 집단은 오락 기능을 통해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형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경제적 합리성 정도에 따른 스마트폰 소비행태를 분석한 결과, 스마트폰 구매이력, 사용기간, 1일 평균 사용시간, 한 달 평균 이용요금의 모든 영역에서 경제적 합리성과 유의한 값이 나타났다. 특히 1일 평균 스마트폰 사용시간에 따른 경제적 합리성 정도에서 높은 상관관계를 도출하였다. 이는 일상생활의 필수품이라고 생각하는 스마트폰 소비자일수록 합리적인 스마트폰 소비를 한다는 기존의 연구들과 유사한 결과를 도출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를 바탕으로 소비에 대한 가치관 형성이 중요한 시기인 대학생 소비자의 건전한 소비생활을 위해 학교 경제교육에서는 학생들이 경제 현상들을 지배하는 기본원리를 이해하여 일상생활에서의 경제문제를 합리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의사결정능력과 경제적인 사고방식을 키우고, 국민경제 개발에 기여할 수 있는 민주시민은 물론 합리적 경제인을 양성할 수 있어야 할 것을 제언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일반사회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