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23 Download: 0

역사과에서 스마트기기 활용 발문 수업 방안 연구

Title
역사과에서 스마트기기 활용 발문 수업 방안 연구
Other Titles
Studying the Teaching Method of Asking Questions Using Smart Technology- Case Study of a High School History Classes on World War 1
Authors
김민선
Issue Date
2014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역사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이종경
Abstract
발문 수업은 학습자가 주도적으로 역사 이해 능력을 함양하기 위한 효과적인 교수학습방법이다. 하지만 교육 현장에서 발문 수업은 학습자의 역사적 사고력 신장을 위한 교수학습 목적이 아닌 역사적 사실을 정확히 알고 있는지를 평가하는 목적으로 활용되어 왔다. 발문의 문항을 인지기억형에서 수렴형‧ 발산형 발전시키고, 스마트 기기를 활용하여 교사와 학습자의 상호작용을 극대화함으로써 발문 수업의 교육적 효과를 높일 수 있는 수업안을 제시하고자 한다. 총력전, 참호전, 최신 무기 등장 등으로 특징지어지는 제1차 세계대전은 인류에게 전쟁의 참상과 평화의 소중함을 동시 일깨워준 역사적 사건이다. 교과서에서 학습한 제1차 세계대전의 정치‧외교적 시각을 토대로 하여, 사회문화적 측면에서 제1차 세계대전을 겪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발문을 활용하여 학습함으로써 학습자 주도의 역사 이해 능력을 함양하는 수업안을 개발하였다. 수업안의 현장 적용 가능성을 검증하기 위해 현직 교사를 통해 수업 시연을 실시하였다. 수업 진행은 도입부에서 흥미 유발과 학습 동기 고취를 위해 제작 영상을 시청하고, ‘숫자로 보는 1차 세계대전’, ‘전쟁의 전개’(참호전), ‘민간인의 삶’(총력전), ‘전후 사회의 변화상’(여성의 사회상 변화 중심), ‘역사 속 인물 되어 보기’의 5개의 소주제를 차례로 학습하였다. 발문의 방식은 교사가 발문을 제시하면 학습자는 능동적인 사고 과정을 거쳐 교육용 어플리케이션 ‘Socrative’를 이용하여 응답을 하도록 하였다. 교사는 실시간으로 학습자의 응답 결과를 분석하여 결과에 따라 수업을 구성하고, 학습자에게도 응답 결과를 공유하여 자발적인 토론을 유도하였다. 수업의 효과를 검증하기 위해 학생을 대상으로 수업 전‧후의 설문조사를 실시하여 학습자의 반응을 분석하였다. 본 연구자는 활동지 분석과 수업 전‧후의 설문조사 분석을 통해 다음과 같은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다. 수업 전에 스마트 기기를 활용한 발문 수업의 교육적 효과에 대한 기대가 낮았던 학습자들이 수업 참여 후 높은 만족도를 나타냈으며, Socrative 활용으로 자신의 의견 표출에 도움이 되었다고 응답하였다. 수업 전 강의식 수업을 선호했던 대다수 학습자들이 Socrative를 활용한 발문 수업이 도움이 되었다고 응답하였다. 또한, 사고력을 요하는 단답형(약술형) 발문의 응답 결과를 보면 학습자가 능동적으로 역사를 이해하려고 노력한 흔적을 찾아볼 수 있었다.;History classes conducted through questions have proven to be effective means of education in which students can take the initiative and participate actively. But these classes placed importance in memorizing historical facts more than they did in extending the thinking and reasoning capacities of these students. We propose using “Smart” technology as a means of conducting lessons in order to develop perceptive interaction between teacher and student and therefore increase the educational efficacy in the classroom. The First World War made mankind realize the tragedies of war and the value of peace. We have developed a lesson plan using actual accounts from witnesses of the War in sociocultural perspectives based on what the students have studied in references regarding the political and diplomatic stances they have adopted To determine the practicality and possibility of the mentioned approach, we simulated this method in a real classroom setting with actual, licensed instructors. This simulation consisted of 1. Screening footage of war and accounts through documentaries in order to increase initial interest in the subject 2. Distributing questions and receiving responses through the educational application ‘Socrative’. Through analyses of students’ works and analyses of student surveys, we could come to the conclusion that even those who expected the approach using ‘Smart’ technology using ‘Socrative’ to be inefficient displayed satisfaction afterwards, and determined that lessons through ‘Socrative’ increased dynamic student participation and interaction. Those who expected the approach to be effective and helpful displayed similarly positive responses. Also, the responses to the short-answer questions that required critical reasoning skills showed that the students actively engaged in what they have learned over this experience.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역사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