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50 Download: 0

조선시대 창살을 응용한 현대자수 연구

Title
조선시대 창살을 응용한 현대자수 연구
Authors
원윤경
Issue Date
2003
Department/Major
대학원 공예학부섬유예술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손정례
Abstract
조선시대는 숭유억불(崇儒抑佛)정책을 취하였으며, 이 시대의 유학자들은 정의롭고 청빈한 선비의 삶을 중요하게 생각하였다. 이러한 기풍(氣風)은 조선시대 미술에 영향을 주었고, 수묵화, 백자, 자연미를 살린 목공예 등 자연주의적 미술문화를 발달시켰다. 한편 유학이 주도하는 사회분위기 속에서 불교나 도가사상도 나름대로의 영향력을 갖고 있었고, 불교회화와 사찰건축에서 화려한 미술문화를 형성하였다. 조선시대 사찰에는 대웅전, 극락전, 비로전 같은 중심법당의 문은 물론이고 관음전, 미륵전 등 보살전의 문에 이르기까지 대부분의 문이 꽃살로 화려하게 꾸며져 있다. 꽃살에 쓰인 문양은 연꽃을 비롯하여 모란, 국화, 매화, 대나무, 소나무, 물고기, 꽃병 등이 있고, 이 문양들은 장식적인 기능뿐만 아니라 종교적인 의미, 상징성을 지니고 있다. 본 연구의 목적은 조선시대의 사찰에 나타나는 꽃살문양의 상징성을 고찰하고 그 조형적 특성을 자수 표현을 통하여 연구 분석하는 데 있다. 이론적 배경으로는 첫째, 우리나라 전통 창호의 개념과 창살의 의미 및 변천에 대하여 파악하고, 조선시대 창살의 종류를 알아보았다. 둘째, 꽃살의 상징적 정의를 알아보고 그 종류 및 조형적 특징에 대하여 분석하였다. 셋째, 섬유예술과 꽃살에 대하여 현대미술과 섬유예술로 구분하여 비교, 분석하였다. 작품표현은 꽃살문양을 응용하여 단순화한 창살과 원의 형태로 조형화함으로써 상직적으로 표현하였다. 작품제작에 있어서는 단순화 한 창살의 형태로 노방을 태우고 중첩시켰다. 원의 형태는 꽃문양을 응용한 것으로 면과 선으로 표현하였으며, 작품Ⅳ에서는 바탕천의 일부를 제거하여 수가 실 위에 놓여지게 표현하였다. 자수기법으로는 표현의 적절성을 위하여 한국자수기법인 자련수와 자릿수, 서양자수기법인 버튼홀 스티치(buttonhole stitch)와 테일러드 버튼홀 스티치(tailord buttonhole stitch)를 응용하여 사용하였다. 바탕면은 삼잎수와 칠보수를 응용하여 표현하였고, 선은 러닝스티치(running stich)를 이용하여 표현하였다. 면으로 된 꽃문양은 자련수와 자릿수를 응용하여 수놓았고, 선으로 된 꽃문양은 버튼홀 스티치와 테일러드 버튼홀 스티치를 응용하여 표현하였다. 작품재료는 중첩의 효과를 살리기 위하여 투명한 노방을 사용하였고, 실은 견사를 꼬아서 사용하였다. 또한 실 위에 수놓는 작업을 효과적으로 하기 위하여 자수용 부직포를 사용하였다. 조선시대 사찰의 꽃살문양을 응용한 자수 작품을 제작하고 분석하여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게 되었다. 첫째, 다양한 꽃살문양을 응용하여 단순한 형태로 재구성함으로써 현대미술에서의 최소 표현에 접근시켰다. 둘째, 투명한 노방을 1겹∼5겹으로 중첩시킴으로써 깊이감을 표현하는 데 효과적이었다. 셋째, 자수용 부직포를 사용하여 바탕천의 일부를 제거하고, 실 위에 수가 놓여지는 새로운 자수표현이 가능하였다. 이와 같은 연구를 바탕으로 조선시대 꽃살문양에 대한 보다 깊이 있는 연구와 다양하고 창의적인 시도가 지속적으로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Chosun dynasty suppressed Buddhism, while promoting Confucianism. Thus, Confucian scholars thought that just and nobly poor life was important. Such a tendency influenced fine art during Chosun dynasty when ink paintings, white porcelains, natural woodcrafts and other naturalistic fine art were developed. Although Confucianism dominated the society, Buddhism and Taoism had their own influences, developing colorful fine art such as Buddhist paintings for temples. During Chosun dynasty, not only the main hall doors such as Daeungjeon, Kukrakjeon and Birojeon but also Bodhisattva doors including Kwanunjeon and Mirukjeon were decorated colorfully with flower lattices. The patterns used for such flower lattices were lotus flower, peony, chrysanthemum, bamboo, pine tree, fish, flower vase, etc., and these patterns had religious and symbolic meanings as well as some decorative function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review the symbolicity of the flower patterns shown on the Buddhist temples during Chosun dynasty and thereby, analyze their formative characteristics in view of embroidery expressions. For this purpose, concept of our traditional windows/doors, implications of lattice and its changes were reviewed theoretically, and thereupon, types of lattices during Chosun dynasty were surveyed. Second, the symbolic definition of flower lattices was discussed, and their types and formal aesthetics were analyzed. Third, the flower lattices expressed artistically were compared with textile art. Based on such reviews and discussions, flower lattice patterns were simplified into lattices themselves and circle to be expressed symbolically, and thereby, embroidery works were produced. In producing the works, simplified lattices were overlapped. The circle was expressed by applying the flower patterns in terms of plane and line. For work IV, some part of the ground textile was removed for embroidery. Long and short stitches (Jaryeonsu and Jaritsu) were applied to express the flower patterns in two dimension, while button hole stitch and tailor button hole stitch were used to express the flower patterns linearly. In addition, Samipsu and Chilbosu were applied for the ground cloth, while running stitch was used to express the lines. For an overlapping effect, a transparent Nobang was used, while silk yarns were twisted to be used as embroidery yarns. In addition, a woven cloth for embroidery was used for an easy embroidery work. As a result of producing embroidery works applying the flower patterns during Chosun dynasty, the following conclusions were drawn; First, it was possible to realize the minimal expressions of modern art by restructuring the diverse flower patterns into simple forms. Second, it was effective to express the sense of mass and depth by overlapping the transparent Nobang one to five times. Third, it was possible to create a new embroidery expression (embroidered on yarns) by removing some part of the woven cloth. Lastly, it is hoped that this study will be followed up by future studies which will experiment diverse and creative embroidery methods applying the flower patterns during Chosun dynasty.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조형예술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