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02 Download: 0

제7차 프랑스어 교육과정에 의한 의사소통기능별 동작교육

Title
제7차 프랑스어 교육과정에 의한 의사소통기능별 동작교육
Authors
주은경
Issue Date
2003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불어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장한업
Abstract
2002학년도부터 확고한 교육개혁의 의지를 가지고 현 고등학교에 실시되고 있는 제7차 교육과정의 그 중점과제는 획일적인 교육보다는 다양하고 특성화된 교육을 지향하고 있다. 프랑스어 교육도 의사소통능력 배양을 목표로 설정하고 있는데, 특히 교과서 제작과 관련해서 주목할 점은 동작 같은 비언어적 요소를 사용할 것을 명시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이것은 우리나라 외국어 교육에서도 동작을 중시하기 시작했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다. 그렇다면 제7차 교육과정 프랑스어I 교과서에서는 동작을 어느 정도 반영하고 있는지를 알아보고, 만약 부족하다면, 의사소통기능을 표현한 프랑스인의 동작을 체계적으로 가르칠 방안을 다각적으로 모색해 보아야 할 것이다. 그런 시각에서 출발한 본 논문의 목적은 제7차 교육과정 프랑스어I 교과서에 제시된 동작과 관련된 그림자료를 분석해 보고 문제점을 파악한 후, 그 문제점을 보완 개선할 수 있는 동작 비디오를 제작하여 교육적으로 활용할 가능성을 구체적으로 모색해 보는 데 있다. 우선, 다섯 종류의 제7차 교육과정 프랑스어I 교과서를 분석하였고, 그 결과 제7차 교육과정에서 특별히 강조하였음에도 불구하고 다섯 출판사의 교과서에 나오는 그림자료는 동작 교육이라는 측면에서는 그 이전 교육과정 교과서들에 비해 별로 개선된 바가 없었다. 다만, 그림자료나 사진의 수가 더 많아졌다는 점은 긍정적으로 평가할 수 있지만 의사소통기능을 표현한 동작은 다양하지 못했다. 교사들이 제7차 교육과정 프랑스어I 교과서에 나온 그림자료를 사용하면서 학생들에게 프랑스 인의 동작을 이해시키거나, 활용하기에는 여전히 어려움이 있다고 판단했다. 위의 문제를 부분적으로나마 해결하기 위해서, 어떤 방식으로 어떤 종류의 동작을 가르칠 것인가를 생각해 보았고, 본 연구자는 동작을 별도로 가르치는 것보다는 학습목표로 제시된 의사소통기능과 관련지어서 가르치는 것이 효과적이라고 판단하여, 제7차 교육과정 프랑스어I 교과서에 제시된 의사소통기능을 기준으로 동작을 선정하기로 하였다. 먼저, 제7차 교육과정 프랑스어I 교과서에 사용된 의사소통기능을 교육과정에서 제시한 기본 예시문을 위주로 분석해 보았고, 그 결과 일부 의사소통기능을 제외하고는 골고루 다루고 있음을 알게 되었다. 그 다음으로는 교육과정에서 제시한 24개의 의사소통기능과 관련된 동작 41개를 선정한 후 프랑스 인의 도움을 받아 비디오로 제작하고, 그것을 K시 소재 외국어 고등학교와 일반계 고등학교 학생 143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해 본 결과를 분석해 보았다. 그 결과 교과서에 여러 번 소개된 동작들이나 우리와 비슷한 동작, 그리고 지역과 국가와 상관없는 보편적인 동작들에 대해서는 90% 이상 높은 인지도를 보였으나, 우리와 아주 다른 관습적인 동작이나 시간 표현과 관련된 동작에 대한 인지도는 50% 이하로 대체로 낮았다. 마지막으로, 설문 조사 후 학생들의 반응을 알아 본 결과, 거의 대다수의 학생들이 동작과 프랑스어를 함께 배운다면 많이 도움이 된다고 응답했고, 그 주된 이유로는 프랑스어를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된다 , 프랑스 문화를 접할 수 있다 , 의사소통에 도움이 된다 , 학습내용을 암기하고 기억하는 데 도움이 된다 , 학습활동을 흥미있게 할 수 있다 등으로 들었다. 또한 대다수의 학생들이 프랑스인의 동작을 수업시간에 배우기를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론적으로, 동작은 의사소통능력을 배양하려는 목적에서도 필요할 뿐만 아니라, 프랑스어를 더 잘 이해하고 프랑스 인들의 사고방식과 문화를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기 때문에 반드시 필요한 학습요소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학습자의 동기를 유발하는 데에도 기여한다는 점에서 프랑스어 교수-학습과 관련된 제반 활동에 적극 활용되기를 기대해 본다. 그러기 위해서는 앞으로도 동작이 동반된 교재나 수업연구가 활발히 이루어지기를 바라는 바이다. ; Les 7^e Instructions Officielles sont entre´es en vigueur cette anne´e 2002 dans les lyce´es de Core´e, avec la volonte´ ferme de re´former le syste`me e´ducatif. Il s agit de ne plus suivre un enseignement uniforme et ancien, et d en proposer un plus varie´ et plus caracte´ristique, ce pour plusieurs projets. Dans le domaine de la didactique du franc¸ais, on peut de´sormais utiliser la me´thode non-verbale pour accentuer la compe´tence communicative et mieux attirer l attention, ce par le biais de la composante gestuelle incorpore´e dans les manuels, conforme´ment et aux 7e Instructions Officielles. Ce qui veut dire qu il est reconnu aux gestes leur importance dans l enseignement/apprentissage de la langue. Nous avons donc voulu savoir si les manuels de franc¸ais issus des 7e Instructions Officielles accordaient une part importante a` la composante gestuelle, tout en sachant que si cette part n e´tait pas suffisante, nous devions tenter de l ame´liorer, pour le be´ne´fice des apprenants core´ens. L objectif de cette e´tude, selon le point de vue exprime´ ci-dessus, a e´te´ d analyser les expressions d images lie´es aux actes de parole dans les manuels de franc¸ais issus des 7e Instructions et de de´celer les e´ventuelles inade´quations gestes des actes de parole, pour ensuite rechercher des solutions grace a` une enque^te associe´e a` un document vide´o montrant 41 gestes correspondants a` des actes de parole de manuels. Premie`rement, nous avons examine´ cinq manuels de franc¸ais: il s ensuit que malgre´ une importance certaine accorde´e a` l aspect non-verbal, nous avons observe´ des lacunes pour les expressions gestuelles. Bien qu il y en ait plus que dans les manuels issus des 6e Instructions, il n est pas possible d affirmer que les expressions d images pre´sentes sont assez varie´es par rapport aux actes de parole en jeu. De ce fait, les enseignants exploitant les images lie´es aux actes de parole peuvent e´prouver des difficulte´s pour faire comprendre des geste franc¸ais aux e´le`ves. Cela donne matie`re a` re´flexion sur la fac¸on d enseigner les expressions gestuelles et sur leur choix, quand les manuels sont incomplets en la matie`re. Non seulement les gestes ne doivent pas e^tre traite´s a` part, mais ils doivent aussi e^tre enseigne´s dans un rapport e´troit avec les actes de parole pre´sente´s comme objectifs d apprentissage. Nous avons, pour cela, choisi des gestes en nous fixant pour crite`re des actes de parole correspondant. Nous avons ensuite classe´ les actes de parole pre´sents dans les manuels issus des 7e Instructions et nous nous sommes apperc¸us que les 5 manuels abordaient presque tous les actes de parole des dites Instructions. Nous avons alors se´lectionne´ 41 gestes en rapport avec les 24 actes de parole prescrits dans les 7e Instructions et monte´ un document vide´o, comme mate´riel visuel auxiliaire, montrant une Franc¸aise exe´cutant dans plusieurs ces sce´narios de 41 gestes. Ensuite, nous avons fait une enque^te aupre`s du 143 lyce´ens core´ens e´tudiant le franc¸ais dans deux e´tablissements de la ville de K. Les re´sultats ont re´ve´le´ que les lyce´ens concerne´s connaissaient bien les gestes pre´sente´s plusieurs fois dans les manuels ou ceux utilise´s a` une plus large e´chelle. Par exemple, se serrer la main, se faire la bise, agiter les mains quand on se dit au revoir, se pre´senter, de´cliner une offre, l espression gestuelle indiquant qu il fait froid ou quand on demande a` quelqu un de te´le´phoner ou de rester calme. En d autres termes, les gestes pre´sentant des ressemblances aux notres ont e´te´ reconnus a` plus de 90%. En revanche, la reconnaissance de plusieurs expressions gestuelles spe´cifiquement franc¸aises, a e´te´ effective a` moins de 50%. Par exemple, les expressions gestuelles pour montrer l accord sur un e´le´ment du discours, se mettre d accord et pour signifier le passe´ proche ou lointain. En dernie`re de´marche, nous avons pre^te´ l oreille aux questions que se sont pose´s les enque^tes par la suite. Presque tous ont manifeste´ le de´sir d en savoir plus sur les gestes d une culture e´trange`re cible puisque visiblement ceux-ci peuvent les aider a` mieux apprendre une langue. Parmi les principales raisons e´voque´es, notons donc avec une meilleur compre´hension du franc¸ais et de la culture franc¸aise, ainsi qu une plus grande facilite´ quant a` me´moriser, se rappeler et apprendre avec inte´re^t. La plupart des lyce´ens interroge´s ont d ailleurs affiche´ la volonte´ d apprendre les gestes du franc¸ais en classe. Pour conclure, nous avons ve´rifie´ que le geste est bien une composante ne´cessaire non seulement pour de´velopper la compe´tence communicative, mais aussi pour mieux comprendre le franc¸ais et la culture franc¸aise. Or il faudrait que le geste soit traite´ d une fac¸on plus de´taille´e dans les me´thodes d enseignement/apprentissage dont les manuels de franc¸ais font partie, plusqu il aide les apprenants a` apprendre avec plus d inte´re^t et suscite une plus forte participation en classe. Cela signifierait, en outre, une plus large recherche dans l approche d une exploitation d un mode`le pratique.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불어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