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3 Download: 0

20세기 음악에 나타난 클러스터 기법 연구

Title
20세기 음악에 나타난 클러스터 기법 연구
Authors
김수경
Issue Date
1999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음악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
Abstract
20세기는 음악에 대한 가치관이 변하면서 새로운 기법들이 작품 구성의 중요한 요소로 등장하게 된다. 클러스터 기법은 수직적으로 인접한 음의 무리가 동시에 연주되는 것으로, 피아노에서 시도된 이후 성악, 현악, 오케스트라 등 다양한 장르로 확대되어 현대음악의 중요한 작법 중 하나로 자리잡은 20세기의 주요 기법 중 하나이다. 본 논문은 아이브스와 카우웰, 그리고 펜데레츠키의 클러스터 사용 작품을 통해 20세기 음악에 나타난 클러스터 기법의 사용도와 효과적 측면을 연구하였다. 클러스터 기법은 진행방법과 악기의 편성에 따라 그 유형이 다양해지는데, 아이브스와 카우웰은 수직적 유형의 클러스터를, 펜데레츠키는 수평적 유형의 클러스터를 사용하였다. 수직적 유형의 클러스터는 동시울림이 강조된 것이며, 수평적 유형의 클러스터는 클러스터의 진행방향이 강조된 것으로 음향위주의 작곡방식에서 유용하게 사용된다. 최초로 클러스터를 시도한 아이브스는 클러스터를 단지 화음의 그룹으로 이해하고, 자신의 작품에 단편적으로 사용하였다. 클러스터 기법을 이론화시킨 카우웰은 클러스터를 위한 독특한 기보법을 고안하고, 이것을 작품에 적극적으로 활용하였다. 카우웰의 클러스터는 화성 체계 속에 세워진 개념으로, 그는 손바닥·주먹·팔을 이용한 다양한 연주기법을 동원함으로써 클러스터의 형태를 다채롭게 변형시켰다. 한편 펜데레츠키는 보다 밀집한 형태의 클러스터를 수평적으로 사용하였으며, 세밀화된 클러스터를 기보하기 위해 도표식 악보를 고안하였다. 그는 클러스터 구성음을 반음보다 작은 ¼음정의 미분음으로 분할하여, 이를 대위법적으로 결합시켰다. 즉 펜데레츠키는 화음 체제 속에서 클러스터를 취급하던 아이브스와 카우웰의 방식을 탈피하여, 새로운 음향을 추구할 수 있는 음악구성의 매개체로서 클러스터를 사용하였다. 20세기 초의 클러스터 기법은 작품의 표제적인 내용을 표현하기 위해 고안되었으나, 20세기 중반 이후에는 새로운 음향을 추구할 수 있는 매개체로 사용된다. 작곡가들은 클러스터의 진행방법과 악기의 사용 및 배치를 통해 클러스터의 개념을 점차 확대시켰다. 중요한 것은 클러스터 음들이 하나하나의 음으로서는 별다른 의미를 가지지 않고, 전체의 덩어리에 기여하는 정도에 따라 그 중요성이 결정된다는 점이다. 클러스터 기법은 새로운 음향을 추구하였던 현대의 작곡가들에게 적절한 작곡기법으로서 20세기 음악에서 큰 비중을 차지한다고 할 수 있다. ; As the viewpoints of music have changed in the 20th century, new techniques have emerged as crucial elements for the construction of musical works. The cluster technique is to play groups of contiguous notes simultaneously. Since it was adapted in piano works, the cluster technique has expanded its usage into various fields. These fields include vocal music, strings, orchestra, etc. It has achieved its status as one of the most important compositional techniques in the modern music of the 20th century. We investigated the cluster technique of the 20th century music in the light of its usage and effects, analyzing the works of H. Ives, H. Cowell, and K. Penderecki. The cluster technique displays various patterns depending on the organization of instruments and the way of progression. Ives and Cowell used the cluster of the vertical form, while Penderecki used it in the horizontal form. The emphasis on the simultaneous sound is made in the former, while the emphasis on the direction of the progression of the cluster is made in the latter. Ives, who pioneered the cluster technique, understood the cluster simply as a group of chord, applying it into his works fragmentarily. Cowell, who systemized the cluster technique into a theory, created a unique technique of notation for the cluster, and applied it into his works actively. Cowell s cluster was constructed within the system of the chord, He has transformed the forms of the cluster variously by adapting different playing techniques using palms, fists, and forearms. By contrast, Penderecki used condensed forms of cluster horizontally. He created the graphic notation in order to score it. He divided the notes which consist of clusters into micro ones that are ¼ tone less than half notes, and organized them in counterpoint. That is, Penderecki departed from the styles of Ives and Cowell who dealt with the cluster within the system of chords, and he used the cluster as a new method for the musical composition which makes it possible to pursue new sound. The cluster technique of the early the 20th century was devised to express the programatic contents of the musical works. It came to be used in order to pursue new sound after the middle of the 20th century. Composers expanded the concept of the cluster gradually by changing the way of the cluster progression, and by arranging the instruments. It is noteworthy that cluster notes individually have no significant meaning, but their importance is made in proportion to their attribution to the whole cluster. The cluster technique plays an important role in the 20th century music as an appropriate compositional technique to modern composers who pursue new sound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음악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