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6 Download: 0

J. S. Bach의 keyboard prelude와 toccata에 대한 소고

Title
J. S. Bach의 keyboard prelude와 toccata에 대한 소고
Authors
권춘하
Issue Date
1975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음악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Prelude and toccata are short pieces of music which are idiomatic to keyboard instruments and lute for free improvisation. Though they have different terms, but they are almost the same in content and style. This thesis contains well known "Well-Tempared Clavier" also the & keyboard toccatas by J.S. Bach. 1. Peelude In general, prelude was a piece of music designed to be played as an introduction, to a liturgical ceremony of common composition. With few exceptions it has always been restricted to instrumental solo music. In the first period (1450-1650), the prelude was a single composition that may be used for any suitable purpose, sacred or secular and at first it didn't have any relation with other composition. About the year 1650, composers began to combine the prelude with a special composition. The prelude as an introduction to suites or suite-like series of pieces also appeared in this period. The combination of the prelude with a fugue can be traced to organ preludes of early 17th century, which, after a section in free style, continue and close with a short fugal section. A piece such as the "Prelude and Fugue" of Heinrich Scheidemann (C 1596-1663), Johann Fredinard Fischer (1665-1746), Franz Tunder (1614-1667), may be considered the beginning of this interestion development. Bach worked out "The Well Tempared Clavier" consists of 48 famous sets of peludes and fugues. Part Ⅰ was completed in 1722, and Part Ⅱ in 1744. In this thesis, 48 preludes of the Well Tempared Clavier are classified into the following types. 1) The simple prelude in broken chords, in the manner of improvisation. 2) The prelude in constant motion, originating from the technical aspects of the instrument, sometimes approaching the toccata type. 3) Pieces in the style of an invention. 4) Prelude more or less approaching the fugue or fughetta 5) Prelude representing aria-like concertizing solo or duet with basso continuo. 6) A fantasy type of prelude, in which elements of aria melody and pelyphony are mingled. 7) A kind of Rondo type of Prelude, the structural idea is frequent returns. 8) A type of a peculiar variation of the three parts form. 9) Prelude built on a style like the gigue. 10) Prelude approaching the Bach sonata form. 2. Toccata Toccata represents a touch-piece or a keyboard composition intended to exhibit the touch and execution of the performer. The most obvious are very flowiing movement in notes of equal length, free tempo style and of a homophonic character. At first the toccata style was free and virous. After the 16th century its style began to be organized step by step and attained the highest stage of prosperity by the 17th in earlier examples. There is no definite subject, and the whole has a tendency of showy improvisation, usually with a good deal of repetition of similiar figures. Giovanni Gabrieli(1557-1612) and Claudio Merulo(155-1604) were the first composers of importance who wrote in this style. In the instrumental music of the seventeenth and eighteenth centuries, the toccata can be divided into two types. The first of it is a type of fantasia, based on two different elements; Powerful broad chord columns and brilliant, rapid passage work. Toccatas of this type occur in the organ works of Frescobaldi, Samuel Scheidt(1587-1654), Johann Jakob Froberger(1616-1667), Buxtehude, Johann Pachelbel(1653-1706) and J.S. Bach. The second type of toccata is older than the first. It represents a mixture of toccata proper and recercar or fugato. The organ works of Froberger and keyboard toccatas of Bach may serve as examples. Bach brought both types of toccata to the greatest perfection in several grandiose structures. Of chief importance are the organ toccatas in D minor and C major and seven keyboard toccatas. In this thesis, the seven keyboard toccatas of Bach are descrived as the following. All of this toccatas begins with the introduction of homophony and end with a grandiose final fugue. the introduction starts, then, followes the part of Arioso-like arising at the first fugue. After this first fugue, an improvisatory part of Racitative-like interlude is followed and then come to the second fugue, ending with a reminiscence of the introductory toccata. The above can be summarized as the following. Introduction(Allegro) - Arioso-like(Adgoi) - The First Fugue - Recitative-like Interlude - The Second Fugue. This scheme is well corressponding to the toccatas in D minor, G minor, and F# minor, but other toccatas have modifications. In E minor toccata, the Arioso-like part is abbreviated, while in D major toccata, something similiar to concerto(Allegro) are put between introduction and Arioso-like part, so, the whole pieces consists of six parts. The toccata in C minor is broken in upon by the passage-work similiar in style to that of the introduction, followed by a measure in Adagio, after which blossoms into double fugue. The G major toccata has the characteristics of a concerto in the Italian style, it contains three movements (Allegro- Adagio-Allegro) in contrasting.;Prelude와 toccata는 모두 독주 건반악기나 lute를 위한 자유로운 즉흥곡으로서, 명칭만이 다르게 사용되었을 뿐, 사실상 그 내용이나 형식은 거의 비슷한 것이었다. 그러므로 본 논문에서는 J.S.Bach의 Keyboard 작품중 가장 잘 알려진 평균율곡집의 48 Prelude와 7개의 Piano toccata를 관찰하여 유형적으로 분석해 보았다. o Prelude Prelude는 일반적으로 종교적 세속적 작품에 있어서 시작이나 도입의 역할을 하는 악곡으로 몇몇의 특정한 예를 제외하고는 항상 기악 독주곡에 한정된다. 15세기와 16세기초의 prelude는 성스럽거나 세속적인 적절한 목적을 위해 사용된 독자적인 곡으로서 다른 악곡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었다. 그러나 1650년경부터 작곡가들은 Prelude를 특별한 작품들과 짝지우기 시작했다. 즉 Suite(무용조곡)이나 그와 유사한 연결곡의 서주로서의 Prelude가 이 시기에 생겨난 것이다. Prelude와 fugue가 짝을 이룬 기원은 17세기초 Organ prelude에서 볼 수 있다. 이는 자유로운 악절뒤에 fuga 풍의 악절이 연결되는 것으로서, Heinrich Scheidemann(1596~1663)이나, Franz Tunder(1614~1667), Jahann Caspar Ferdinand Fischer(1665~1746)의 에서 그 예를 볼 수 있다. J.S.Bach는 48곡의 prelude와 fugue로 구성된 평균율곡집을 제1권은 1722년, 제2권은 1744년에 각각 완성하였다. 본 논문에서는 이 평균율곡집 중 48개의 Prelude만을 유형별로 분석해본 결과, 다음과 같이 나누었다. 1) 단순한 화성진행을 기초로 하여 분산화음화 시키거나 음형적으로 꾸며진 곡 2) 기악곡의 기술적인 면을 과시하기 위한 빠르고 경쾌한 toccata 풍의 prelude 3) 이중대위법의 응용으로 주제와 대주제가 전개되는 인벤션(Invention)형의 prelude 4) fugue나 fughetta에 가까운 prelude 5) 통주저음(Basso Continuo)이 동반되는 연주용 독주곡이나 이중주곡으로서 아리아와 비슷한 prelude 6) 아리아의 선율과 다성부음악(polyphony)의 요소를 혼합한 fantasia풍의 prelude 7) 대등한 음절을 지닌 구조로서 같은 악구가 자주 여러 가지로 변형되어 돌아오는 Rondo형식의 prelude 8) 3부분 형식으로 된 prelude 9) 전체의 연결이 gigue와 비슷한 prelude 10) Bach의 Sonata 형식에 가까운 prelude o toccata toccata는 연주자의 기교를 충분히 활용하기 위한 건반악기용의 하려한 악곡으로, 자유로운 빠르기와 리듬, 박자, 그리고 단성부 음악적인(homophony) 성격을 띠고 있으며, 그 형식은 자유이나 16세기경부터 점차 형태를 정비하여, 17세기에 이르러 그 정성기를 맞이했다. 16세기의 toccata는 명확한 주제가 없는 화려하고 즉흥적인 곡으로서 비슷한 음형이 자주 반복된다. Giovanni Gaurieli(1557~1612)와 Claudio Merulo(1533~1604)가 이와 같은 작풍의 시도자로서, 그후 Girolamo Frescobal야(1583~1643), ruigi Rossi(1598~1653) 등에 의해 발전되었다. 17,8세기의 toccata는 두가지 형태로 나누어 볼 수 있다. 첫째는, 힘차고 넓은 화음과 하려하고 빠른 음계에 기초를 둔 fantasia 풍의 곡으로서 Frescobadi, Samuel Scheidt(1587~1654), Johann Jakob Froberger(1616~1667), Buxtehude, Johann Pachelbel(1653~1706), J.S.Bach의 Organ 작품들이 이에 속한다. 둘째는 첫 번째 형태보다 더 오래된 것으로서 고유의 toccata에 ricercar나 fugato를 혼합시킨 것으로서, Froberger의 몇몇 Organ 작품과 Bach의 keyboard toccata에서 그 예를 볼 수 있다. Bach는 이 두 가지 형태를 모두 사용하여 그 극치를 이루었다. 그의 toccata 중 가장 뛰어난 작품들은 Organ을 위한 D단조와 C장조 toccata, 그리고 7개의 keyboard toccata를 들 수 있다. 본 논문에서 Bach의 7개의 keyboard toccata를 관찰해본 결과는 대충 다음과 같다. 이 toccata는 그 구조가 3부분(G장조)에서 6부분(D장조)까지 다양하며, 대개가 두 개의 fugue나, 아니면 하나의 fugato와 하나의 fugue를 지니고 있다. 이 toccata들은 모두 단성부의 서두부로 시작되어 대규모의 종결 fugue로서 끝난다. 서두부의 진행 다음에는 대부분 Arioso풍의 느린 부분이 나오며, 이것은 제1 fugue와 연결된다. 이 fugue에 이어서 즉흥적인 성격을 띤 Recitative 풍의 느린 간주곡이 나오며, toccata풍의 종결을 갖는 제2 fugue로 연결된다. 즉, 다시말하면, 서두부(Allegro)-Arioso풍의 느린 부분-제1fugue-간주곡(Adagio)-제2 fugue의 5부분으로 구성되어 있다. 그러나 이 구조에 완전히 일치되는 곡은 D단조, G단조, F단조 뿐으로, 나머지 E단조, G장조, C단조, G장조의 네 곡은 구조상에 약간의 변화를 가지고 있다. 즉, E단조 toccata는 두 번째 느린 Arioso 부분이 생략되어 있으며, D장조는 첫째와 둘째 부분 사이에 협주곡풍의 Allegro 부분을 삽입하고 있어, 이 7개의 toccata 중 가장 많은 6부분을 이루고 있다. C단조 toccata는 하나의 fugue만을 가지고 있으나, 그 구성이 매우 다양하여, 처음에는 힘차고 거칠은 주제로 시작되어 중간에 서두부와 유사한 음계악구와 한소절의 adagio가 삽입된 후, double fugue로 인도된다. 또한 G장조 toccata는 명확한 3부분(Allegro-Adagio-Allegro)으로 구성되어 있어 이태리의 Concerto 형식과도 비슷하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음악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