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4 Download: 0

분만의 정상경과에 관한 산전교육 (産前敎育)이 초임부의 상태-불안 (狀態-不安)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Title
분만의 정상경과에 관한 산전교육 (産前敎育)이 초임부의 상태-불안 (狀態-不安)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Authors
문영숙
Issue Date
1979
Department/Major
대학원 간호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The purpose of study carried out to determine the effects of antenatal education about the normal course of labor in last trimester (pregnancy 36 Wks or longer) influencing the State-Anxiety of primigravida. And the relationship between primigravida's general characteristics and State-Anxiety. This study was carried out between May 1. to October 20. 1979. The study sample consisted of 150 primigravidas who visited the out-patient of Department of Obstetrics of Ewha Womans University Hospital . The method used for the collection of data were Antenatal Education Curriculum made by researcher and State-Anxiety Inventory. The questionnaire of State-Anxiety Inventory is made up up 20 items. The data was analyzed by computer program. The followings are results . 1. There was shown State-Anxiety to be alleviated by experimental group than control group. There was significant relation between experimental group and control group. (p<0.01). 2. Within the experimental group, there was no significant relation to State-Amxiety by age and education level. (p>0.05) 3. In the investigation sample, according to the primigravida's gestation, there was shown State-Anxiety to be increased by closing to the delivery (p<0.01). There was no relation of State-Anxiety response by age, education level, religion and acceptance of pregnancy. (p>0.05);임신말기(제36주이상)에 분만의 정상경과에 관한 산전교육이 초임부의 상태-불안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본 연구는 1979년5월1일부터 10월 20일에 걸쳐 실시 되었으며. 이화여자대학교 부속병원 산과외래에 등록된 초임부 150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본 연구의 목적은 임신말기의 초임부에게 분만의 정상경과에 관한 산전교육이 초임부의 상태-불안에 미치는 영향과 아울러 그들의 일반적 특성에 따른 상태-불안반응을 알아보고자 함이다. 자료수집에 있어서 분만의 정상경과에 관한 산전교육은 연주자가 교안을 작성하여 1회 40분간의 강의형식으로 실시하였으며, 상태-불안측정검사는 20문항으로 구성된 설문지를 사용하였다. 연주자료의 분석은 전자계산조직을 이용하였으며 그 결론은 다음과 같다. 1. 분만의 정상경과에 관한 산전교육을 받은 실험군은 교육을 받지않은 대조군보다 상태-불안이 완화된 것으로 나타났다(t=7.40.p<0.01). 2. 분만의 정상경과에 관한 산전교육을 받은 실험군에 있어서 임부의 연령(F=2.479) 및 학력(F=1.942)에 따른 상태-불안에는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P>0.05). 3. 연구대상 초임부의 임신주수에 따른 상태-불안은 그 정도가 분만이 가까워질수록 더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으나(F=40.25.p<0.01)그들의 연령별(F=1.139, p>0.05), 학력별(F=2.321,p>0.05), 종교별(F=0.651,p>0.05), 현재 임신의 용납여부별(F=2.136,p>0 .05)로 본 차이는 거의 없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간호과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