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9 Download: 0

방송관련 저작권에 관한 연구

Title
방송관련 저작권에 관한 연구
Authors
심윤정
Issue Date
1991
Department/Major
대학원 신문방송학과
Keywords
신문방송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Korea's Copyright Law was enacted in 1957, and has been enforced since its amendment in 1986. But the condition of Korea's Copyright is not fully riped. It is rather at a fixing point. We are now at a standpoint where the compromise in Copyright field is to be executed, in Uruguay Round Conference, coming in 1993. Therefore,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clear and deepen the understanding and usage of Copyright Law in force. Especially, the study is focused on Broadcasting Copyrights. Broadcasting Corporation has a two-fold structure. It is at once a producer and a consumer of copyright work. From the viewpoint that Broadcasting Corporation is a consumer (or user) of copyright work, this study discusses on 'writer's right to indicate name', 'right to video-audio tape temporarily,' and 'the usage and trust management of music copyright work.' The main issue here is about charges on secondary uses. The charge rate in using music copyright secodarily should not be decided by State's intervention. It should be decided by Civil Law. From the other viewpoint that Broadcasting Corporation is a producer of copyright work, this study discusses on 'Applyin gcopyright Law according to the production style Reversion of motion-picture copyrights,' and 'Exercising property rights of copyright work.' The main issue here, is whether to compensate seperate charges on reusing, rebroadcasting, copying, and distributing motion-picture copyright work. It is commented here that according to Article 74 of Law of Copyright Law, if there isn't any special contract, the user has no obligation to pay seperate charges. But the world's custom and trend is to pay seperate charges regardless of special contract. Still there are many articles that are vague to interprete and apply, and unclear in distinguishing the rights. They must all be corrected in the next amendment. It is also important that each of us has deeper understanding and consciousness on Broadcasting Copyrights, and tries to make a more friutful and an orderly copyright atmosphere in our society.;우리 나라의 저작권법은 1957년에 제정되어 1986년에 개정된 이래로 계속 시행되고 있다. 그러나 아직은 성숙한 풍토는 되지 못하고, 정착단계라고 보는 것이 정확할 것이다. 1993년 초에는 UR협상에서의 지적재산권 분야도 타결될 입장에서 현행 저작권법의 보다 명확하고 원활한 이해, 이용을 도모할 목적으로 본 연구는 시작되었다. 특히 방송과 관련된 저작권에서 나타나는 실무상의 문제들을 관심을 가지고 깊게 다루어 보고, 앞으로의 청사진을 제시해 본다. 방송사업자는 저작물의 생산자인 동시에 소비자인 2중구조를 지닌 특성이 있다. 이 논문에서는 저작물 사용자로서의 입장에서 저작자 성명 표시권, 일시적 녹음·녹확권 그리고 음악저작물의 사용과 위탁관리를 주로 다루었다. 음악저작권자에 대한 2차적 사용료 문제가 중요한 쟁점으로서, 정부의 개입이 아닌, 민법 차원에서의 사용료율 결정이 이뤄지는 것이 시급하다. 저작물 제작자로서의 입장에서는 저작물 제작방식에 따른 법적용, 영상저작권의 귀속 문제, 그리고 재산권 행사 문제를 중점적으로 논했다. 영상저작물의 재사용, 재방송, 복제, 배포시 별도의 허락·사용료를 지불해야 하는지의 여부가 논란되었다. 결론적으로는 저작진법 제74조 이하에 따라 특약이 없는 한 지급의무가 없지만, 관례로 협약에 의해 지급한다. 아직도 법해석이 모호하고, 권리관계가 명확하지 않은 부분이 많으나, 개정시에 반드시 고쳐져야 할 것이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언론홍보영상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