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89 Download: 0

혈액투석환자의 피로정도에 관한 연구

Title
혈액투석환자의 피로정도에 관한 연구
Authors
김혜경
Issue Date
2002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간호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epare basic data for nursing planning and mediation to relax fatigue levels of hemodialysis patients by examining hemodialysis patients fatigue levels and understanding the related factors. Data collection was performed using structured questionnaires for 118 hemodialysis outpatients who agreed to the survey and were suitable for the conditions of this study from Sep. 8 to Sep. 20, 2001 in the artificial kidney room of 4 hospitals located in Seoul. For research tools, VAS-F(Visual Analogous Scale of fatigue)(Lee et al., 1991) was used to measure fatigue levels after hemodialysis, and for family assistance levels, the family assistance measuring tool among social assistance measuring tools (by Kim Ok-Soo, 1993) was used, and the depression measuring tool (by Zung(1965)) was used to measure fatigue levels. The collected data was analyzed by statistical computations using SPSS-WIN Program. Real number, percentage, mean, standard deviation, and range were calculated to understand all the characteristics of the subject patients. Mean, standard deviation, and range were calculated to examine fatigue levels perceived by the subject patients. T-test, ANOVA, and Pearson correlation were used to examine fatigue levels according to all the characteristics of the subject patients. Scheffe test was used as a post-test. Finding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1. As a result of blood test, for blood composition among disease-related factors, it was shown that Hg(90.7%) and Hct(88.1%) were beyond the normal range. BUN(99.2%) and Cr(100%) were beyond the normal range while Na(86.4%) within the normal range. K(67.8%) and P(67.8%) were individually within the normal range. 85.6% of total subject patients were diagnosed as chronic renal failure before 1 year or more, and the average period they received diagnoses was 6.5 years. For hemodialysis frequency per week, 3-4 times per week was 87.3%. For physical symptoms, fatigue(M=2.655), itching (M=2.21), hands and feet ache (M=2.09), headache (M=2.06), and Gasping(M=1.67) were shown by order. Only 39.3% patients were using biocompatible hemodialysis film. For socio-emotional factors, the mean point of family assistance was 44.48 and that of depression was 45.39, which showed normal level. Number of subject patients that were suspected to be depressed showing 49 points or more of cut-off point was 35, which amounted to 35. 7% of total subject patients. 2. The mean of subject patients fatigue levels was 58.94 and it showed that they experienced fatigue over the middle level. 3. Subject patients fatigue levels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in sex (t=-2.042, p=.004) and whether insured or not(t= 2.850, p=.005) among general factors. Also, they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in diagnostic time(t=-2.897, p=.004), physical symptoms(r=.532, p=.000) and satisfaction level of sleeping(F=5.016, p=.008) among disease-related factors, while it was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in Hg, Hct, Bun, Cr, Na, K, P, hemodialysis frequency per week, and use of biocompatible film. And, they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in depression of a socio-emotional factor(t=-3.256, p=0.002) while it was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in family assistance. In summary of the above-mentioned findings, it is understood that fatigue is an important problem in nursing. The hemodialysis patients fatigue levels depend on sex, whether insured or not, satisfaction level of sleeping, diagnostic time, physical symptoms, and depression. Therefore, plans to relax patients s fatigue will be prepared through mediating the factors.; 본 연구의 목적은 혈액투석환자의 피로정도를 확인하고 관련 요인을 파악함으로써 혈액투석환자의 피로정도를 완화시킬 수 있는 간호계획과 중재를 위한 기초자료를 마련하기 위한 것이다. 자료수집은 2001년 9월 8일부터 9월 20일까지였고 서울에 소재 하는 4개의 병원 인공 신장실 에서 혈액투석을 받는 외래 환자로 본 연구의 조건에 부합되는 자 중에서 연구에 동의한 118명을 대상으로 구조화된 질문지를 사용하여 자료를 수집하였다. 연구도구로는 혈액투석 직후 피로정도를 측정하기 위하여 피로시각상사척도 (Lee 등, 1991)를 사용하였으며, 가족지지정도는 김옥수 (1993)의 사회적 지지측정도구 중 가족지지측정도구를 사용하였으며, 우울 정도를 측정하기 위해서는 Zung (1965)에 의해 개발된 우울 측정도구를 사용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WIN Program을 이용하여 전산 통계처리 하였다. 대상자의 제 특성을 알아보기 위하여 실수, 백분율과 평균, 표준편차 및 범위를 구하였다. 대상자가 지각한 피로 정도를 알아보기 위하여 평균, 표준편차, 범위를 구하였다. 대상자의 제 특성에 따른 피로정도를 알아보기 위해 t-test, ANOVA, Pearson correlation으로 검정하였고 사후검증으로는 Scheffe test를 사용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1. 대상자의 질병관련요인인 혈액검사결과의 Hg은 90.7%, Hct은 88.1%가 정상 범위에서 이탈된 것으로 나타났다. BUN은 99.2%, Cr은 100%가 정상범위에 서 이탈된 것으로 나타났고, Na는 86.4%가 정상범위로 나타났다. K와 P는 각각 67.8%가 정상범위로 나타났다. 만성 신부전증으로 진단을 받은 지 1년 이 넘은 대상자는 85.6%로 진단을 받은 기간은 평균 6.5년이었다. 주당 투석 횟수는 주당 3-4회 투석을 하고 있는 경우가 87.3%로 대부분을 차지하였다. 신체적 증상으로는 지침의 평균이 2.655로 가장 높았으며 가려움증 (M=2.21), 손발저림 (M=2.09), 두통 (M=2.06)등의 순 이었고 숨참 (M=1.67) 이 가장 낮았다, 또한 생체 적합 투석막은 39.3%만이 사용을 하고 있었다. 사회 정서적 요인중 가족지지에 대한 평균은 44.48점으로 나타났고, 우울 점 수는 45.39점으로 보통수준의 우울 정도를 나타내었다. 본 연구에서 우울이 의심되는 cut.off-point 49점 이상의 대상자는 35명으로 전체의 35.7%로 나 타났다. 2. 대상자의 피로정도는 평균 58.94였으며 중간이하의 피로를 경험하는 것으로 나 타났다. 3. 대상자의 피로정도는 일반적 특성에서 성별 (t=-2.042, p=.004), 보험상태 (t= 2.850, p=.005)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대상자의 피로정도는 질병관련요인에서 진단시기 (t=-2.897, p=.004)와 신체적 증상 (r=.532, p=.000), 수면의 만족 정도 (F=5.016, p=.008) 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있었고, Hg, Hct, Bun, Cr, Na, K, P, 주당투석횟수, 생체 적합막 사용과는 유의한 차이를 나타내지 않았다. 또한 대상자의 피로정도는 사회 정서적 요인인 우울과 유의한 차이를 나타내었고 (t=-3.256, p=.002), 가족지지와는 유의한 관계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상의 연구 결과를 종합해 보면 피로는 중요한 간호문제임을 알 수 있다. 혈액투석환자의 피로정도는 성별, 보험상태, 수면의 만족정도, 진단시기, 신체적 증상, 우울에 의해 영향을 받는다는 것이 규명되었다. 따라서 이와 같은 요인을 중재함으로써 피로를 완화시키는 방안을 모색해야 할 것이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간호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