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3 Download: 0

중금속이 정신분열병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Title
중금속이 정신분열병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Authors
이영숙
Issue Date
1988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Doctor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dentify the effects of lead, cadmium and zinc in schizophrenics and the correlatin of lead, cadmium and zinc and MMPI clincal scales. Contents of lead, cadmium and zinc in hair and MMPI was tested in 80 male chronic schizophrenics and 64 normal controls in 20-29 years. The series of analysis for lead and cadmium in hair sampled from the subjects were conducted by atomic absorption spectrophotometer(IL.551) with CTF atomizer (IL.655) and the analysis for zinc were conducted by atomic absorption spectrophotometer(IL.551) Mean hair lead and cadmium values were significantly higher in schizophrenics than normal controls (P<0.01, P<0.01), but mean hair zinc value were not different significantly between two groups. Mean hair lead, cadmium and zinc value were not different signtficantly between Seoul and other residents. Lead content was significantly correlated with hypochondriasis scale (Hs: r=0.167, P<0.05) and paranoia scale (Pa: r=0.168, P<0.05). Cadmium content was significantly correlated with hypochondriasis scale (Hs: r=0.278, P<0.01), depression scale (D: r=0.235, P<0.01) paranoia scale (Pa: r=0.177, P<0.05) and schizophrenia scale (Sc: r=0.189, P<0.05) Zinc conotent was significantly correlated with depression scale (D: r=0.209, P<0.05) and psychopathic deviate scale (Pd: re=0.214, P<0.01). The mean value of lead content in hair of group who was higher than 70 in T-score was significantly higher than the below 70 in Pd scale (P<0.05). The mean value of cadmium content in hair of group who was higher than 70 in T-score was significantly higher than the below 70 in Hs scale (P<0.01) and Pa scale (P<0.01). ; 납과 카드뮴이 정신의학적으로 지능 및 학습장애 그리고 행동장애에 영향을 준다는 연구는 많이 있다. 본 연구의 목적은 납, 카드뮴, 아연이 정신분열병에 어떠한 영향을 주는가를 알아보고자 하는 것이다. 아울러 각 중금속 함량의 증가가 다면적 인성검사(Minnesota Multiphasic Personality Inventory:MMPI)의 각 임상척도의 T-점수에 어떠한 영향을 주는가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조사대상은 만 20-29세의 남자로 미국 정신과학회진단분류(Diagnostic and Statistical Mannual-III : DSM-III)에 따른 만성 정신분열병 환자 80명과 정상인 64명이었다. 이들에게서 두발을 채취하여, 두발내의 납, 카드뮴, 아연 함량을 검사하고, 동시에 MMPI를 실시하였다. 두발중의 납과 카드뮴은 Controlled temperature furnace atomizer(CTF atomizer, IL.655)가 부착된 원자흡광 광도계(IL.551)를 사용하였고, 아연은 원자흡광광도계(IL.551)를 이용해 표준 첨가법으로 정량하였다. 조사결과를 보면, 두발중 납과 카드뮴 평균함량이 정신분열병 환자군에서 정상 대조군보다 유의하게 높았으며(P<0.01, P<0.01), 아연의 평균 함량은 두 군사이에서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서울과 기타 지역 거주가 간의 두발내의 납, 카드뮴, 아연 평균함량의 유의한 차이는 없었다. 각 중금속 함량의 증감이 MMPI 각 임상척도의 T점수에 어떤 영향을 주는가를 살펴본 결과,납의 증가는 건강염려증척도(Hypochondriasis scale:Hs), 편집증척도(Paranoia scale:Pa)의 T-점수 상승과 유의한 정상관성을 보였다(P<0.05, P<0.05). 카드뮴의 증가는 건강염려증척도(Hs), 우울증척도(Depression scale:D) 편집증척도(Pa), 정신분열병척도(Schizophrenia scale:Sc)의 T점수 상승에 유의한 정상관성을 보였으며 (P<0.01, P<0.01, P<0.05, P<0.05), 아연 함량의 증가는 우울증척도(D), 정신병질 반사회적 이상성격척도(Psychopathic Deviate scale:Pd)의 T점수 상승에 유의한 정상관성을 보였다(P<0.05, P<0.01). 정신병질 반사회적 이상성격척도(Pd)에서 T≥70인 군의 평균 납함량은 T<70인 군보다 유의하게 높았고(P<0.05), 건강염려증척도(Hs)와 편집증척도(Pa)에서 T≥70인 군의 평균 카드뮴 함량은 T<70인 군보다 유의하게 높았다(P<0.01, P<0.01).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Ph.D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