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9 Download: 0

중학생이 지각한 부모와의 의사소통, 정서표현성, 또래관계 및 갈등해결 전략과의 관계

Title
중학생이 지각한 부모와의 의사소통, 정서표현성, 또래관계 및 갈등해결 전략과의 관계
Other Titles
Relationship among communication with parents, expressing emotion, and coping strategies with problems, or connection with peers, perceived by junior highschool students.
Authors
강미란
Issue Date
2010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상담심리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방희정
Abstract
본 연구는 중학생이 합리적인 갈등해결 전략을 사용하기 위한 부모 교육 및 현장에서의 학생들을 교육하기 위한 기초 자료를 제공하기 위한 목적으로 시도 되었다. 이러한 목적을 달성하기 위하여 중학생이 지각한 부모와의 의사소통, 정서표현성, 또래관계의 하위요인들이 갈등해결 전략의 하위요인들에 어느 정도의 설명력을 가지는지 살펴보고 남, 녀 학생들 사이에 차이가 있는지 조사하였다. 연구대상은 경기도 광명시에 소재한 중학교 2학년 남, 녀 학생들 514명(남자 270명, 여자244명)이었다. 측정도구로는 중학생이 지각한 의사소통 척도는 Olson과 Barnes(1982)가 개발한 부모-청소년 의사소통 척도(Parent-Adolescent Communication)를 민혜영(1990)이 번안한 질문지를 사용하였고, 정서표현성에 대한 척도는 King과 Emmons(1990)가 제작한 것을 이주일 등(1997)이 번안한 것을 사용하였다. 또래관계 척도는 Hudson(1987)이 제작한 척도를 김의섭(2001)이 번역한 것을 사용하였고, 갈등해결 전략에 관한 척도는 이은해, 고윤주, 오원정(2000)의 갈등해결전략 척도를 사용하였다. 이 척도는 Rahim(1986)의 갈등해결전략 척도에 기초하여, Mendelson, Goldbaum과 Semeniuk(1995)가 제작한 친구관계 질문지-갈등해결방식을 번안한 것이다. 수집된 자료의 분석은 SPSS 17.0를 이용하여 t test, 상관분석(Pearson's correlation), 정준상관분석(canonical correlation) 및 위계적 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남, 녀 학생별로 척도별 하위요인에 차이가 있는지 검증하기 위하여 t 검증을 실시한 결과 정서표현의 모든 하위요인에 대하여 남, 녀 간의 유의미한 차이가 나타났다. 이는 여학생이 남학생보다 많은 정서표현을 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을 알 수 있다. 또래관계에 있어서도 여학생이 남학생보다 또래관계를 훨씬 더 긍정적으로 지각함을 보여 주었고, 갈등해결 전략에 관해서는 지배와 양보의 하위요인에서 남학생이 여학생보다 높은 것으로 유의미한 차이를 보여줬다. 둘째, 정준상관분석 및 위계적 회귀분석을 실시하기에 앞서서 각 척도별 하위요인들 사이의 상관관계를 조사하였다. .30~.39사이의 약한 정적 상관관계이기는 하나 부모와 개방적인 의사소통을 할수록 친밀한 정서표현이 많을수록 또래관계를 좋게 지각할수록 갈등해결 전략의 하위요인 중 협력 및 절충을 많이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정준상관분석의 결과 전체적으로 또래관계, 긍정적 정서표현, 어머니, 아버지의 개방형 의사소통, 부정적 정서표현, 친밀한 정서표현 순으로 갈등해결 전략의 협력 및 절충, 지배의 점수가 높았다. 남학생의 경우는 긍정적 정서표현, 또래관계, 부정적 정서표현, 아버지의 개방형 의사소통, 친밀한 정서표현, 어머니의 개방형 의사소통 순으로 갈등해결 전략의 협력 및 절충, 지배, 양보의 점수가 높았으며 여학생의 경우는 어머니의 개방형 의사소통, 또래관계, 긍정적 정서표현, 아버지의 개방형 의사소통, 부정적 정서표현, 어머니의 문제형 의사소통 순으로 갈등해결 전략의 협력 및 절충, 지배의 설명력이 높았다. 넷째, 정준상관분석에서 설명력을 가지는 하위요인들로만 위계적 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전체 학생과 남, 녀 학생 모두가 갈등해결 전략의 협력 및 절충에서 공통적으로 또래관계와 긍정적 정서표현이 설명력을 가졌다. 특히 남학생의 경우에는 갈등해결 전략의 지배요인에 대해서도 부정적 정서표현, 또래관계, 친밀한 정서표현이 설명력을 가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를 통하여 학생들이 합리적으로 갈등해결 전략을 사용하는데 부모와의 개방형 의사소통의 필요성과 또래관계와 정서표현의 긍정적인 지각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으며, 남학생의 경우에는 또래관계나 친밀한 정서표현에서 긍정적인 지각을 가지나 갈등해결 전략은 지배를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학생들이 학교에서 뿐 아니라 사회에서도 긍정적인 갈등해결 전략을 사용할 수 있도록 부모의 개방적인 의사소통 교육과 학생 자신의 또래관계나 정서표현에 대한 긍정적인 지각을 가질 수 있는 교육의 기회를 활성화해 나가야 할 것이다.;This research focuses on the relation between communication with parents, expressing emotion, and coping strategies with problems in peer group ,or closeness with others of the same age perceived by middle school students. To conduct the study, credibility of subordinate factors and descriptive statistic were calculated , and it was examined if there would be meaningful difference in the subordinate factors between male and female students. Then the study tried to find out the connection among the subordinate factors. Relationship between dependent factor- coping strategies with problems and independent factor ,which were communication with parents, expressing emotion, and closeness with the peers was computed. The study conducted canonical correlation analysis in order to explain the influence of independent subordinate factor on dependent subordinate one. Phasic regression analysis was carried out according to the accuracy of explaining the influence. 514 students(male 270, female 244) in second grade attending to a middle school in Gwang-myung-si participated as subjects for this study. Parents-Adolescent Communication developed by Olson and Banes(1982) and reversed by Hae-young Min was used as measuring instrument for junior highschool students' perceiving communication ,and for emotion-expressing a survey was used , developed by King and Emmons(1990). As measuring instrument for relationship with peers , Walter W. Hudson(1987)'s measurement was used ,which was translated by Yi-sup Kim(2001) , and measurement by Eun-hae Lee, Yoon-ju Go, Won-jung Ou(2000) was used for coping strategies with problems. The results of the research were as follow: First of all, in the results of t-Demonstration which was taken to find out the difference in measurements between male and female students, there was meaningful distinction depending on sex: female students express their feelings more than male students. Also female students recognize their relationship with peers more positively than male students. However, male students were superior to female students in coping strategies with problems. Secondly, examining connection among the measurements and relationship between independent subordinate factors(communication with parents, expressing emotion, relationship with peers)and dependent subordinate factors -coping strategies with problems, coping strategies and cooperating , or compromising was in proportion to communication with parents, expressing emotion and relationship with peers. Third, parents-children communication,(open, problomatic), emotion-expressing intimate, negative, positive), relationship with peers as independent factor and coping strategies (ignoring, ruling, yeilding, cooperating or compromising) as dependent factor, canonical correlation analysis was executed to figure out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two factors on the whole and relative influence on each other. As a result, cooperating or compromising(51) occupied the most as a way of coping with problems followed by relationship with peers(39), expressing positive emotion(35) and mother's open communication(32) in order. Female students represented their way of coping with problems by communicating with parents(41), having relationship with peers(40), and expresseing positive emotion(31). Lastly, during canonical correlation analysis, phasing regression analyzing was carried out on dependent factors following the degree of explanation. Both male and female students presented much prefer in cooperating and compromising as coping strategies, but since male students often used ruling as their coping strategy with problems, phasing regression analysis was necessary to taken for the four cases. In conclusion, rather than ignoring, ruling and yielding, cooperating or compromising as way of rationally coping with problems was still more reasonable for independent factors(open communication with parents, positive emotion-expressing, relationship with peers). From the regression analysis, the results were that the relationship with peers was the most important. Especially with male students, expressing negative emotion such as ruling occupied significantly in coping with problem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상담심리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