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98 Download: 0

영상물 《장희빈》의 복식 분석

Title
영상물 《장희빈》의 복식 분석
Other Titles
(An) Analysis of Dress Style in Picture Jangheebin
Authors
김주영
Issue Date
2003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류직물학과
Keywords
영상물장희빈복식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연구는 조선 숙종조의 후궁 '장희빈' 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한 영상물 《장희빈》에 나타난 복식을 살펴본 후, 그 시대의 복식과의 비교·분석을 통해, 복식 고증의 정도와 변천을 살펴보고 앞으로 제작되어질 사극물의 고증에 참고자료를 제시하는 데 목적을 두었다. 연구방법으로는 영상물로 제작되어진 영화(1961·1968년 작품) 2편과 TV사극드라마(1988·1995·2003년 작품) 3편을 보고, 《장희빈》의 시대적 배경과 영상물 《장희빈》의 시대적 변천사를 정리한 후 영상물에 나타나는 복식을 특수장면별·인물별로 살펴보고, 동시대인 조선 숙종조 시기의 복식유물, 문헌 등과 비교·고찰하여 나름의 《장희빈》복식을 제시해 보았다. 《장희빈》을 통해본 우리나라 복식 고증의 흐름을 살펴보면, 1960년대 영화에서는 고증보다는 극적 필요가 더 강조되는 경향이 있었다. 즉 화면상의 아름다움을 표현하려는데 중점을 두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1988년 작품부터는 상황과 신분에 맞는 복식을 고증하려 애쓴 흔적은 보이지만, 상황과 장소에 맞는 의상을 고증했다기보다는 꼭 필요한 수만큼의 의상만을 제작하여, 계절에 따른 복식변화도 보이지 않을뿐더러, 배경이 되는 시기가 조선중기 숙종조 임에도 불구하고, 전체적으로 조선조 말기 복식이 많이 눈에 띄었다. 1995년 SBS 《장희빈》부터는 이전 것에 비해 훨씬 고증의 노력이 보이지만, 여전히 계절에 따른 표현은 보이지 않으며, 2003년 KBS 《장희빈》은 최근의 작품답게 의복 수가 가장 많고 다양하며, 조선중기 복식 형태도 잘 보여주고 있다. 그러나 색의 사용에 있어서 형광색이나 채도가 높은 색을 사용하고 있는 점은 화면효과를 높이기 위한 것으로 보이나 적절치 못한 표현이었다. 영상물에 나타나는 복식은 구체적으로, 평상복과 평상시와는 다른 복식을 입어야 하는 경우로 크게 구분하였고, 그 장면의 선택은 극중에서 이야기 전개에 큰 영향을 주는 특수장면으로 구분하여 살펴보았다. 장면별으로는 가례시, 국상시, 궁에서 쫓겨날 때, 사약받을 때를 나누어 살펴보았다. 먼저 가례는 납채(納采)·고기(告期)·친영(親迎)·납징(納徵)·책비(冊妃)·동뢰(同牢)로 나누어 진행하는데, 이 육례에 따라 착용복이 다르다. 영상물에서는 친영의 장면이 주로 고증되었으며, 육례를 다 고증하지는 않았다. 영상물에 나타나는 가례복의 형태는 1968년에만 다르게 나타났을 뿐 모두 숙종은 면복, 인현왕후는 치적의로 나타났다. 대신들은 금관조복에 홀을 들고, 상궁들은 녹원삼을 입었다. 다음은 국상시 복식에 대해 살펴보았다. 조선시대(朝鮮時代)의 상복제도(喪服制度)는 복자(服者)와 사자(死者)와의 친소원근관계(親疏遠近關係)에 따라 그 복(服)의 착용 기간, 제작법, 사용되는 포(布)의 굵기 등을 달리하여 입는데, 영상물에서 그런 모습은 보이지 않고 모두 평상복차림의 옷을 편색으로 바꾸어 입는 것으로 상복을 대신했으며, 초기 작품에는 아예 상복을 입지 않은 것도 있었다. 95년 이후 작품에서 숙종이 최복을 입은 형태가 잠시 보이지만 바로 상복(常服)으로 갈아입고, 상복(喪服)을 입지 않았다. 장옥정과 인현왕후가 궁에서 쫓겨나는 장면은 모두가 흰 저고리·흰 치마 차림인데 비해 궁밖의 생활에서는 차이를 보였다. 옥정은 궁에 들어가기 전의 모습이거나, 사대부부인의 옷차림과 별반 차이가 없는 모습으로 등장하는데 반해, 인현왕후는 시종일관 흰 저고리에 흰 치마 차림을 하고 죄인의 모습으로 지냈다. 이는 극중 성격의 표현으로 보여진다. 장옥정이 사약받는 장면은 극 중 긴장감의 최고조를 이루는 장면이다. 이 장면은 작품마다 극의 해석에 따라 다르게 나타났는데, 1961, 1968년 작품에서는 머리를 풀고, 흰 저고리· 흰 치마차림으로 사약을 받는 반면, 1988년 이후 작품에서는 입고 있는 그대로 사약을 받았다. 인물별 복식분석 부분에서는 장옥정, 인현왕후, 숙종, 궁녀, 문무대신, 사대부부인, 무당의 복식으로 나누어 살펴보았다. 기본 저고리·치마의 형태는 각 작품별로 고증된 기본 틀을 모두 유지하고 있었으며, 숙종조의 복식형태는 1995년 작품 이후에서 보여졌다. 장옥정의 복식은 입궁 전 사가의 복식, 궁인의 복식, 후궁의 복식, 왕비의 복식으로 나누어 살펴보았는데, 사가의 복식과 왕비의 복식은 인현왕후의 복식과도 큰 차이 없이 표현되었다. 후궁과 왕비는 기본적으로 당의를 입고 나오는데, 그 차이는 금박의 정도와 보의 착용유무, 치마의 스란단 유무에 따라 나뉘고 있다. 숙종의 복식은 상복(常服)과 편복(便服)으로 나누어 살펴보았는데, 상복(常服)으로는 곤룡포에 익선관의 모습이 보였으며, 극 중 가장 많은 시간 이 모습으로 등장하였다. 그러나 곤룡포나 익선관의 형태는 작품마다 조금씩 다르게 나타났다. 편복은 왕과 문무대신 모두 갓에 도포나 참의를 입은 모습이었다. 궁녀복식은 궁녀의 직급에 따라 다르게 나타났는데, 내인은 옥색 삼회장저고리에 남치마의 모습이 가장 많이 나타났으며, 상궁은 초록색 민당저고리에 남색 치마를 입었다. 문무대신의 복식은 관복으로는 상복(常服)이 보였으며, 무관의 경우에는 구군복 차림도 볼 수 있었다. 문·무관은 흉배, 색에 의해 구분되었으나, 작품마다 나타나는 기본형태는 왕의 곤룡포와 같은 모습이었다. 편복은 왕과 같았다. 궁에 출입 가능한 부인들의 복식은 평상시에는 삼회장이나 반회장저고리에 치마를 입었고, 입궁 할 때에는 민당의에 치마 차림이었다. 무녀 복식은 작품마다 다르게 나타났는데, 대체적으로 동달이에 전복을 입고, 전립을 쓰거나 소매가 뚫린 철릭에 전립을 쓴 모습으로 등장하였다. 이상으로 1960년대 이후 2003년 현대에 이르기까지 꾸준히 영상물로 제작되고 있는 《장희빈》을 통해 각 시대별로 어떤 특징을 가지고, 어떻게 변화되어 왔는지 살펴보았다. 역사적으로 같은 시대적 배경을 가지고 동일한 소재의 이야기를 영상물로 제작한다 할지라도 제작되는 영상물의 극적인 구성은 제작당시의 사회·문화, 시대적 특성이 복식에 반영되어 다르게 나타나고 있었다. 고증의 흐름을 살펴보면, 후대로 갈수록 형태의 고증에는 많은 발전이 있었으나, 색의 사용이나 장신구의 사용, 화장법 등을 이용해 과장되고 화려한 미를 보이려는 모습이 보였다. 사극에서 고증이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이유는, 역사적 사실을 시각적으로 보여 준다는 점에서 잘못된 고증은 잘못된 역사인식을 유발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사극은 역사적 사실을 극으로 만든다는 점에서 사실과 극적 표현의 허용이라는 점에서는 부딪힌다. 사극물을 제작하는 데 있어 작가의 개입 정도, 제작비의 문제, 의상이 극의 소품이라는 점 등에 의해 어쩔 수없이 적절치 못한 표현들을 하게 되는 경우가 있다. 그러나 1995년 작품에서와 같이 상복(喪服)의 오복제도를 극중에서 다 보여 주지 못해서 최복과 업무시 입었던 소색(素色)계 복식을 입히는 차이라도 보여주는 것처럼 사실표현을 위한 최소한의 노력을 한다면, 문제는 다소 해결될 수 있으리라 본다. 또 다음에 만들어질 영상물에 개선되어졌으면 하는 부분은 단령의 소매길이, 사모의 높이, 여성 머리형태, 왕비의 평상복, 편복포의 다양화 등이다. 현재의 여건 때문에 불가능한 것을 제외하더라도 소매길이나 사모의 높이, 여성머리모양은 개선의 여지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This paper focused not only on providing historical materials for drama, movie and play in the future, but also on investigating the depth and change of historical research on dress styles. It is analyzing dress styles from the historical view in commercial picture Jangheebin, which is based on the story about the royal concubine Jang in the age of King Sukjong in the Chosun Dynasty and pointing out errors in expression by comparing dresses in the pictures with those in that age. As for the methodologies of the research, two movies(1961 and 1968) and three TV dramas(1988, 1995 and 2003) are reviewed. the historical background of Jangheebin and changes in picture Jangheebin is collected, and then, dress styles appearing in the pictures in the point of highlight scene and character respectively are examined. In addition, the dress styles in the pictures were compared with remaining dresses from King Sukjong and those in the literature of that age. Even though the general story of the same historical background is produced as a picture, it describes dress styles differently because the dramatic structure reflects the social, cultural and historical characteristics of the period when the film is made. When scrutinizing the trend of historical research on Korean dress style through picture Jangheebin, movies in the 1960s tended to emphasize on dramatic requirement rather than historical authenticity. Pictures in 1988 try to keep track of the rule of historical research and show the marks of efforts to reproduce original dress styles pertinent to situations and the social standings of characters, but still quite small number of dresses were usually made without thorough historical research. there hereby was no change in dress styles and the dress style of the late Chosun Dynasty appeared despite the historical background was the age of King Sukjong, the middle of the Chosun Dynasty. Jangheebin broadcast by SBS in 1995 showed much advanced historical research, yet they did not make suitable costume changes with the variable scenes. In the Jangheebin KBS in 2003, the largest number of diverse dresses appeared, which is reproducing well the original dress style in the middle of the Chosun Dynasty. However, the use of many fluorescent or high-chroma colors for maximizing screen effects was not compatible with the historical research. This study researched dress styles of pictures in detail, there are three parts-ordinary clothes, extraordinary dresses, special dresses in the highlight scenes. Highlight scenes consist of national wedding ceremonies, national funerals, dismissal from the palace and bestowal of poison. A wedding ceremony at court is composed of six steps, which are Napchae, Gogi, Chinyeong, Napjing, Chaekbi and Dongroi. Dresses are different in each of the six steps. Most pictures reproduce Chinyeong through historical investigation, but not all the six steps of the ceremony. The forms of ceremonial dresses were Myeonbok(Ceremonial robe of the emperor) for King Sukjong and Chijeokeui(Ceremonial robe) for Queen Inhyeon except the movie in 1968. Cabinet ministers wore a gold crown and a court suit with a baton in hands, and court ladies put on Nokwonsam(Ceremonial robe). As for the system of funeral dresses in the Chosun Dynasty, the term of wearing, fabricating methods and the thickness of used cloth were different according to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mourner and the dead person. But, pictures did not show such differences accurately. For instance, funeral dresses were just white-patched everyday dresses, and even pictures in 1960's omitted funeral dresses. Pictures in 1995 temporarily showed King Sukjong who wore Choibok(Mourner's garb). In the scenes that Jang and Queen Inhyeon were driven out of the palace, they dressed Sangbok[white Jeogori(Korean-style jackets) md white Chima(skirt)], but their dress style outside the palace was different each other. Jang appeared in a dress similar to that of an aristocratic woman, while Queen Inhyeon like a sinner kept wearing the Sangbok all the time in that period. This seems to describe and stress on the personality of the characters. The most interesting scene is that Jang received the bestowal of poison. This scene is very different with respect to the producer's interpretation of this historical event. As looked into pictures in 1961 and 1968, Jang received poison letting down her hair and wearing Sangbok, while poison is bestowed on her in ordinary dresses at the scene of cinema in 1968. In the analysis of the dress styles of each character, we researched those of Jang, Queen Inhyeon, King Sukjong, court ladies, military officers, aristocratic ladies and shamans. Each picture maintained the basic forms of Jeogori(Korean-style jackets) and Chima(Skirt) identified from historical investigation. Dress styles during the period of King Sukjong appeared in the picture of 1995. Jang's dress styles were divided into that of the private house before entering the palace, that of a court lady, that of a royal concubine and that of a queen. The dress style at the private house and the palace was not much different from that of Queen Inhyeon. Concubines and the queen basically wore Dangeui(Ceremonial long jacket), differences in which were the coverage of gold leaves, whether Bo(Insignia) was put on or not, and whether Srandan(Gold foil) existed on Chima or not. King Sukjong's dress styles comprised dresses and plain clothes. Ordinary dresses are basically Gonryongpo(Royal robe) with Ikseonkgwan(Royal crown with ordinary dresses). The king appeared in the dress most of time in picture, but the shape of Gonryongpo and Ikseonkgwan is slightly different among pictures. Plain clothes were Dopo(Outer robe) or Changeui(Outer robe) with Gat(Traditional cylidrical Korean hat) on the head for both the king and military officers. The dress style of court ladies was different according to their position. The most common dresses of Naein(Court lady) were light blue Samhoijang Jeogori and deep blue chima, and those of Sanggung(Court lady) were green Mindang Jeogori(Korean-style jackets with no pattern) and deep blue Chima. The ordinary dress of civil and military officers was Gwanbok(Official robe), but military officers occasionally wore Gugunbok(Military robe). Civil officers were distinguished from military ones by the shape and color of the embroidered insignias on the breast and the back of their robes. The basic shape was identical to that of the king's Gonryongpo. Officers' plain clothes were also the same as the king's. Ladies who were allowed to access the palace wore Samhoijang or Banhoijang Jeogori and Chima at ordinary times and wore Mindangeui and Chima when entering the palace. The dress style of shamans appears differently, but in general they wore Dongdari(Military uniform) and Jeonbok (Sleeveless robe) with Jeonrip(Hat) on the head, or Cheolik(Coat with pleats) with armholes and Jeonrip on the head. As presented above, this paper examined characteristics and changes in each period through picture Jangheebin, which has been produced repeatedly since the 1960s to the present in 2003. There has been remarkable development in historical research on the shape of dresses, but dress styles tend to be exaggerated and excessively decorated using brilliant colors, gorgeous ornaments and much advanced makeup techniques. Historical research is important in historical picture because the visual representation of historical facts may cause people to have misunderstanding of history. Thus historical pictures are always in dilemma between reflecting historical facts and stressing on dramatic expressions. Inadequate expressions maybe inevitable in producing historical dramas due to the dramatist's intervention, the cost of production and the fact that dresses are merely properties of the picture, but the picture in 1995 was distinctive in that Choibok(Mourner's garb)and discolored dresses were worn although it could not show all systems of funeral dresses perfectly. If we keep going on such an effort to revive historical realities, the environment of making historical dramas is getting better and better. In addition, the era of King Sukjong was the period of factionalism. Diversification and precision of the style or shape of dresses allows the picture to be much more realistic.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