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3 Download: 0

제7차 교육과정 고등학교 『국사』의 ‘고대 불교 미술’에 대한 내용 분석

Title
제7차 교육과정 고등학교 『국사』의 ‘고대 불교 미술’에 대한 내용 분석
Other Titles
A Content Analysis of the Korean History Textbook for the High School according to the 7th National Curriculum on the Ancient buddhist art
Authors
이윤희
Issue Date
2009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역사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차미희
Abstract
현재 사용되는 제7차 교육과정 고등학교 국사 교과서는 이전 교육과정과 다르게 정치·경제·사회·문화영역의 분류사 형식을 취하였다. 이러한 분류사 형식은 통합적 지식의 배양이라는 제7차 교육과정의 교육 목표에 근접하다. 그 중 문화사는 이전 교육과정에는 없었던 독립된 서술 공간이 생겼지만 각 나라의 양식과 특징 등 일반적인 내용을 설명하고 대표적인 유적, 유물에 대해 이름만 나열하는 문제점은 여전하다. 문화사는 다른 영역에 비해 유적, 유물을 가지고 학생들이 접근하기 어려워하는 과거인의 삶을 쉽게 이해하도록 하는 장점이 있다. 그런데 현재 교과서는 이러한 장점을 충분히 살리지 못하고 있다. 따라서 학습자가 미술 작품을 통해 당대의 역사적 맥락을 이해하고, 생동감 있는 역사 학습을 하도록 돕기 위해서는 ‘미술 작품을 통해 그 시대상을 이해할 수 있다.’ 라는 논의와 연결될 수 있겠다. 특히 문화사 영역 가운데 문헌 사료가 부족하고, 생소한 용어로 서술되어 학습자가 어려움을 느끼는 ‘고대 불교 미술’은 반드시 사회문화적 맥락에서 살펴볼 필요가 있어 주제로 선정하였다. 이를 위해 한국미술사(불교미술)학계 연구 동향과 제7차 교육과정 성취 기준을 바탕으로 고등학교 국사 교과서의 서술 내용과 학습 자료를 구체적, 심층적으로 분석해보았다. 그 결과, 서술 내용 측면에서 교육과정 성취 기준과 다르게 교과서에 서술된 ‘고대 불교 미술’은 당대의 사회상을 알 수 있도록 서술되지 않았다. 또, 주변 국가와 문화 교류를 한 사실은 언급되지 않은 채 우리 문화를 무조건 우수하게 바라보도록 유도하고 있다. 학습 자료 측면에서는 자료 선택이 부적절한 경우와 배열이 잘못된 경우, 꼭 있어야할 자료가 없는 경우 등 여러 문제점이 발견되었다. 이러한 문제점들은 관념적이라 학생들이 접근하기 꺼려하는 불교 미술을 더욱 어렵게 느끼도록 만드는 원인이 된다. 개정 제7차 교육과정에서는 ‘한국문화사’를 신설하면서 “분야사로서 문화사의 성격을 유지하면서 전체사를 지향한다.” 고 규정하였다. 즉, 개발진은 기존 국사 교과서의 분야사로서 문화사 측면을 유지하되, 정치·경제 사회 각 분야와 상관관계 속에서 문화를 다루는 것으로 밝히고 있다. 이에 문화사에 소개된 불교 미술 작품을 역사적 맥락을 통해 학생들이 생동감 있는 역사를 배울 수 있는 문화사 연구가 필요하다고 할 수 있겠다. 그러므로 본고에서는 앞에서 논의한 내용을 토대로 ‘삼국 시대 탑’ 을 주제로 삼아 그 작품이 만들어지는 시대적 배경, 당대인의 생활과 사고 양식 등이 나타나도록 교과서 개선 방안을 제안하였다. 학습자와 역사가 만나는 소통의 장(場)인 역사 교과서에 제시된 고대시기 불교 미술을 배우며 그 시대상의 흐름도 함께 탐색하도록 도움을 주고자 하였다.;Korea History textbook in 7th National Curriculum has newly taken the form of classification broken down in provinces of economics, society and culture. the culture history part occupies a distinctive space, its typical form of description, explaining general facts and enumerating titles of remains, has still not been changed. Culture history has a merit making students to understand their ancestors’ lives easily. However, the current textbook does not make the most of its merit usefully.Therefore, supporting learners to understand historical context through works of art and learn in the feeling of movement, it is necessary to consider an argument that "Learners can understand the phases of times through the works of art". In this context, 'ancient buddhist art' is chosen to be the subject of this study because it makes most learners difficult to understand with its short records and unfamiliar terms. The study analyzed the high-school's Korean history textbook into its descriptive contents and study materials further in concrete being based on trends in academic circles of Korean art (buddhist art) history and with achievement norms of the 7th national curriculum. As a result, ‘ancient buddhist art’ does not descript to show the social aspects of those days unlike the achievement norms of the curriculum. Moreover, this paper induces the learners to assume Korean culture to be superior, as omitting the historical fact that there had been cultural exchanges with other countries. Several problems, such as inappropriate choice or arrangement of materials, or absence of essential materials, were founded on parts of material in the Korean history textbook. It causes students to recognize the buddhist arts more difficultly. On the 7th national curriculum, as newly organizing ‘Korean culture history’ part, it provides that "It keeps the characteristic of culture history as a partial history with aiming at whole history.". Precisely, developers clear that the culture history should be dealt with relationship of all other provinces, such as politics, economics, and society, while keeping its characteristic of partial history just like the existing Korean history textbooks. it is necessary to study culture history that can make students learn historical context of live history through works of buddhist art. Consequently, the study has ‘the monuments in the era of the three states’ as the main subject and suggests the ways to improve the textbook to appear the works, historical background, those days peoples way of lives and thoughts all together. It will also help learners to explore the wave of the days, as learning ancient buddhist arts on Korean history textbook.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역사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