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2 Download: 0

NEO아동성격검사에 따른 초등학생의 성격특성과 스트레스 대처방식의 관계

Title
NEO아동성격검사에 따른 초등학생의 성격특성과 스트레스 대처방식의 관계
Other Titles
A study on the Relationship between Personality Traits by The NEO Personality Assessment System : CS and Coping Styles with Stress in Elementary school Students
Authors
김옥희
Issue Date
2008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상담심리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연구는 NEO아동성격검사에 따른 초등학생의 성격특성(신경증: N, 외향성: E, 개방성: O, 친화성: A, 성실성: C)이 스트레스 대처방식(적극적 대처, 소극적 대처, 회피적 대처, 공격적 대처, 사회지지 추구적 대처)과 어떠한 관계가 있는지 알아보고자 하였다. 연구 대상은 서울시의 A 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4, 5, 6학년 남학생 158명, 여학생 168명으로 총 326명 아동이다. 아동의 성격 특성을 측정하기 위해 안현의, 안창규, 김동일(2006)이 개발한 ‘NEO아동성격검사’를 사용하였으며, 스트레스 대처방식을 측정하기 위해 민하영과 유안진(1998)이 개발한 ‘일상적 생활 스트레스에 대한 아동의 대처행동 척도’를 사용하였다. 대처행동 척도에 대한 타당성 검증을 위해 요인분석을 실시한 결과 민하영과 유안진(1998)의 다섯 가지 유형의 대처방식은 긍정적 감정과 관련된 요인 1(적극적 대처방식, 회피적 대처방식, 사회지지 추구적 대처방식)과 부정적 감정과 관련된 요인 2(소극적 대처방식, 공격적 대처방식)로 묶이는 점이 특징적이었다. 본 연구의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아동의 Big Five 특성 요인 중 신경증(N) 요인은 부정적 감정과 관련된 소극적 대처방식, 공격적 대처방식과 정적 상관관계를 나타내고, 외향성(E), 친화성(A), 성실성(C) 요인은 긍정적 감정과 관련된 적극적 대처방식, 사회지지 추구적 대처방식과 정적 상관관계를 나타내며, 개방성(O) 요인은 긍정적ㆍ부정적 감정과 관련된 적극적 대처방식, 사회지지 추구적 대처방식, 소극적 대처방식과 정적 상관관계를 나타냈다. 그러나 성인 및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Big Five 특성 요인과 대처 방식에 대한 선행 연구 결과와는 달리 아동을 대상으로 한 본 연구에서는 회피적 대처방식이 신경증(N) 요인과 개방성(O) 요인 뿐 아니라 외향성(E), 성실성(C) 요인과도 유의미한 정적 상관관계를 나타냈다. 둘째, 아동의 Big Five 특성 요인 중 신경증(N) 요인은 소극적 대처방식, 공격적 대처방식으로 묶이는 부정적 대처방식과 관련이 있었고, 외향성(E), 개방성(O), 친화성(A), 성실성(C) 요인은 대처방식 중 적극적 대처방식, 회피적 대처방식, 사회지지 추구적 대처방식으로 묶이는 긍정적 대처방식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신경증(N) 특성은 부정적 대처방식을 주로 사용하는 아동을 분류하고, 나머지 개방성(O), 친화성(A), 성실성(C), 외향성(E)의 성격 특성은 긍정적 대처방식을 주로 사용하는 아동을 판별하는 의미 있는 변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아동의 성격특성과 스트레스 대처방식 간에 유의미한 상관이 있음이 인정되는 가운데, 본 연구에서 사용한 NEO아동성격검사와 적극적 대처방식, 회피적 대처방식, 사회지지 추구적 대처방식으로 묶이는 긍정적 대처방식과 소극적 대처방식, 공격적 대처방식으로 묶이는 부정적 대처방식의 두 가지 대처척도는 학교생활지도 및 상담 장면에서 아동의 성격특성을 예견하고, 스트레스 대처 가능성을 가늠하는데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relation between personality traits(Neuroticism, Extraversion, Openness to experience, Agreeableness, Conscientiousness) by The NEO Personality Assessment System : CS and coping styles(active, passive, aggressive, avoidant or social support seeking) with stress in elementary school students. The subjects of this investigation were 326 fourth, fifth and sixth graders(male 158, female 168) in Seoul. The NEO Personality Assessment System : CS(Ahn, kim, & Ahn, 2006) was used to assess the children's personality traits and Daily Hassles Coping Scale(Min & Yoo, 1998) was used to measure their coping styles with stress. As a result of conducting factor analysis to verify the validity about coping scale, it was significant that five coping styles(Min & Yoo, 1998) were distinguished into the factor 1(active, avoidant, social support seeking) and the factor 2(passive, aggressive). The findings were as follows: First, among Big Five Personality Factors in children, Neuroticism positively correlated with passive and aggressive coping styles which were included in the factor 2, Extraversion, Agreeableness and Conscientiousness significantly correlated with active and social support seeking ones which were classified into the factor 1, and Openness to experience positively correlated with active and social support seeking ones which were analyzed into factor 1 and passive one which was categorized into the factor 2. However, this study in children was contrary to the result of the proceeding study regarding Big Five Personality Factors and coping styles in adult and teenager in that it indicated that the avoidant coping style correlated not only with Neuroticism and Openness to experience, but with Extraversion and Conscientiousness. Second, among Big Five Personality Factors in children, Neuroticism related to the factor 2(passive, aggressive) coping styles and Extraversion, Openness to experience, Agreeableness and Conscientiousness related to the factor 1(active, avoidant, social support seeking) ones. That is, Neuroticism was a variable that extracted children who primarily used the factor 2(passive, aggressive), and Extraversion, Openness to experience, Agreeableness and Conscientiousness were variables that discriminated children who mainly did the factor 1(active, avoidant, social support seeking). As the significant correlation between personality traits and coping styles with stress in children was recognized, it was expected that The NEO Personality Assessment System : CS and two kinds of coping scales - the factor 1(active, avoidant, social support seeking) and the factor 2(passive, aggressive) coping styles - would be used to predict children's personality traits and balance coping probabilities with stres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상담심리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