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63 Download: 0

指示와 端緖가 學齡前 兒童의 內的原因 推定에 미치는 影響

Title
指示와 端緖가 學齡前 兒童의 內的原因 推定에 미치는 影響
Other Titles
(THE) EFFECTS OF DIRECTION AND CUE ON THE PRESCHOOL CHILDREN'S INTERFERENCE OF INTERNAL CAUSES
Authors
김영숙
Issue Date
1982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교육학전공교육심리분야
Keywords
제시단서학령전아동내적원인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Attribution refers to inferring the cause of a person's behavior. In the attributional process, people are assumed to employ several types of causal schema. One of them is multiple sufficient causal schema. This schema is a conceptual organization in which a person perceives that several possible causes can sufficiently bring about a particular behavior. When trying to find a certain cause of behavior, people use the discounting principle. The discounting principle is to infer, when there are two plausible causes of behavior, the cause of behavior by weakening the effect of one of two causes while accepting the other. When people do this, they are said to show the discounting effect. The previous experiments (Karniol & Ross, 1976; Smith, 1975) on the children's use of the discounting principle in the causal attribution showed that a majority of preschool children did not make use of the discounting principle. Kim and Kim(1981) suggested that the reason for this lack of use of the discounting principle was that preschool children judged as a good child the one who obeyed directions of mother or adults. On the other hand, Kim (in press) obtained evidence suggesting that preschool children did not systematically use the discounting principle partly because they interpretated as more interesting the behavior following mother's instruction than the behavior initiated by an actor himself. In order to resolve these two possible explanations (the good-child judgment explanation and the inequality of behavioral effects explanation) of preschool children's problem with use of the discounting principle, the direction and cue variables were manipulated in the present study. Eighty preschool childrens participated in this experiment. They were assigned by a blocked randomization method to four experimental conditions: direction-cue, direction-no cue, no direction-cue, and no direction-no cue. Children were told six pairs hypothetical stories in which an actor behaves in a certain way on his own decision or by the order of his mother. Before the stimulus stories, the subject children in the direction condition were told four stories which described that a child doing a certain thing for himself was a good child. The subjects in the cue condition were given the original stories with the following emphasis: "The actor who did such behavior on his own decision enjoyed (something) very much." The result of this study showed a significant main effect of the cue variable. Preschool children in the cue condition revealed more discounting effects than those in the no cue condition. This result is consistent with that reported by Kim(1982). On the other hand, the direction variable didn't show any significant effects. There was, however a significant interaction between the direction and experimenter variables. Further study is needed to clarify the nature of this interaction. An analysis was also conducted on the subjects' free responses to questions asking about the possible causes of each actor. The pattern of results does indicate that although some of the preschool children did not systematically use the discounting principle, they seem to have correctly understood an internal or external cause of an actor.;사람들이 歸因過程( attribution processes ) 즉 自己 또는 他人의 行動의 原因을 推定하는 過程에서, 多充分 因果세마( multiple sufficient causal schema )를 사용 할 경우 節滅原理( discounting principle )를 적용하게 된다. 多充分 因果셰마란 사람들이 어떤 行動의 두 가능한 原因 中 한 原因이 그 行動을 일으키기에 充分하다고 知覺하는 槪念相識이다. 節減原理는 行動의 한 原因의 效果를 弱化시키고 다른 原因이 그 行動을 초래한 것으로 推定하는 것이다. 節減原理를 適用 할 때, 外的原因을 弱化시키고 內的原因을 그 行動의 原因으로 推定하는 것을 節減效果( discounting effect )라 한다. Smith와 Karniol & Ross의 硏究에서 학령 전 아동들의 과반수가 歸因過程에서 節減效果를 보이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 정오와 김 태련(1981), 김 태련(1982)의 硏究는 학령전 아동들이 體系的으로 節減原理를 使用하지 못하는 이유가 어머니 또는 어른이 시켜서 行動한 아이가 착한아이라고 判斷하거나 또는 그 行動을 더 재미있어했을 것이라고 解析하는 경향때문임을 시사한다. 본 연구에서는 착한아이 判斷說과 行動效果 不等說을 비교 검증하기 위하여 指示와 端緖 變因을 조작하였다. 즉 指示變因은 스스로 行動한 아이가 착한아이라는 指示의 有·無로, 端緖變因은 스스로 行動한 아이가 더 재미있었다는 端緖의 有·無로 조작하였다. 本 硏究에서는 다음의 두 假說을 검증하고자 하였다. 첫째, 스스로 行動한 아이가 착한아이라는 指示를 주는 條件 (有指示)이 指示를 주지않는 條件 (無指示)보다 節減效果를 더 많이 보일 것이다. 둘째, 스스로 行動한 아이가 더 재미있었다는 端緖를 주는 條件 (有端緖)이 端緖를 주지 않는 條件 (無端緖)보다 節減效果를 더 많이 보일 것이다. 本 實驗에는 유치원생 80명이 參與하였다. 이들은 4가지 實驗條件 (有指示·有端緖, 有指示·無端緖, 無指示·有端緖. 無指示·無端緖)에 구획무선배정 되었다. 實驗資料로는 여섯쌍의 이야기와 그림, 4가지 이야기와 그림이 使用되었는데, 實驗條件에 따라 제시된 資料가 다소 달랐다. 즉, 6쌍의 이야기와 그림을 각 實驗條件에 공통적으로 제시되었는데, 有指示 條件에서는 착한아이에 대한 4가지 이야기와 그림이 먼저 제시되었다. 有端緖 條件에서는 "스스로 行動한 주인공이 매우 재미(또는 맛)있었다"는 記述이 添加되었다. 硏究結果 端緖變因만이 主效果가 나타났다.' 즉 학령전 아동들은 無端緖 條件보다 有端緖 條件에서 節減效果를 더 많이 보였다. 이 結果는 行動效果 不等說을 지지해 주는 증거가 된다. 指示變因은 主效果를 보이지 않았다. 그러나 指示變因과 實驗者 變因간에 相互作用效果가 나온 結果로 미루어 보아 이 變因의 效果가 없다고 단정짓기는 힘들다. 實驗條件別로 節減效果를 보인 아동수를 比較해 본 結果, 無指示 條件보다 有指示 條件에서 體系的 節減效果를 보인 아동이 어 않은 것으로 보아 착한아이 判斷說이 部分的으로 지지됨을 알 수 있다. 이야기 주인공의 行動理由에 대한 피험자들의 反應內容을 分析해 본 結果, 비록 아동들이 體系的으로 節減原理를 使用하지 못한다 해도 각 주인공의 行動의 原因이 內的인지 또는 外的인지를 분명히 把握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이 結果는 김 정오와 김 태련(1981)의 硏究結果와 일치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상담심리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