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69 Download: 0

의사소통 능력 신장을 위한 교수방법 및 학습자료 연구

Title
의사소통 능력 신장을 위한 교수방법 및 학습자료 연구
Other Titles
Lehrmethode-und Lernmaterialforschung fu¨r die Erweiterung der Kommunikationsdfa¨higkeit
Authors
배은하
Issue Date
1996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독일어교육전공
Keywords
의사소통교수방법학습자료독일어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논문의 목적은 제 6차 교육과정을 토대로 의사소통 중심의 독일어수업에 대한 이론적 배경과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데 있다. 수업과정에 직접 참여하고 외국어의 창의적인 활용 기회를 지닌 학생이 보다 더 쉽고 효과적으로 독일어를 배우게 된다는 사실은 명백하다. 이것은 결국 실제 수업 현장에서의 교사가 학생을 지속적으로 수업 중심에 세우고, 학생의 요구대로 학습 내용을 방향짓도록 노력해야 한다는 데에서 시작된다고 볼 수 있다. 의사 소통 중심 교수법은 이러한 학생 중심 수업을 필요로 하며, 수업 계획은 학습 소재에서보다는 교육 과정의 주체자인 학생으로부터 출발한다. 현재 고등학교에서의 독일어 수업은 학생으로 하여금 의사 소통 능력을 배양하도록 초점이 맞춰져 있으나, 독일어 교육 여건은 주어진 목표를 달성하기에는 여러 면에서 매우 불리한 입장에 처해 있다. 보통 독일어 수업은 학생 50-60명의 인원으로 일주일에 2시간 정도 한다. 물론 이런 악조건 속에서 성공적인 독일어 수업이 수행된다는 것은 무척 어렵다. 그러나, 이를 극복하고 독일어 교육을 발전시키려면 학생의 학습동기를 유발해서 학생 스스로 학습에 적극 참여하도록 하는 방안이 모색되어야 한다. 따라서 독일어 학습시 학생들이 쉽게 흥미를 갖고 학습할 수 있도록 함이 또한 이 논문의 주요 목적이다. 실제적인 자료의 활용은 대규모 학습 집단에 있어서 일방적인 교사 중심의 학습에서 개인적 학습 형태와 의사 소통적 학생 중심으로 전환할 수 있는 가능성을 제공한다. 초기 학습 단계에서는 특히 자기 자신과 주변 상황을 진술하게 하는 학습 도움 자료 'Ich u¨ber mich', '가족 카드 놀이', '함께 노래 부르기', 'Rollenspicl', '그림자료의 활용', '연극', '게임' 그리고 'Wandzeitung만들기'가 매우 효과적이다. 학생 중심으로 의사 소통 활동을 위주로 한 외국어 교육이 이루어지려면 새로운 학습 자료를 개발하고 실제적인 학습 자료들을 수업에 적극 활용해야 한다. 학습은 머리로 이해하는 것 뿐만 아니라 가슴으로 느끼고 실제 행동으로 옮길수 있을 때 가장 성공적으로 이루어 질 수 있다.;Die Tatsache, daβ Schu¨ler, die direkt am Unterrichtsprozeβ beteiligenund dabei die Gelegenheit zum kreatien Umgang mit einer Fremd-sprache erhalten, leichter und effektiver lernen als ihre Altersgenossen, die einen mehr oder weniger rezeptien und methodenarmen Deutschunt-erricht desuchen, ist sicherlich unbestritten. Es kann ebenfalls davon ausgegangen werden, daβ alle in der Praxis ta¨tigen Lehrer sich bemu¨hen, die Schu¨ler sta¨ndig in den Mittelpunkt des Unterrichtes zu stellen und den Inhalt auf ihre jeweilligen Bedu¨rfnisse auszurichten. Die kommuniktive Methode unterst¨tzt diesen schu¨lerzentrierten Unterricht, Die Unterrichtsplanung geht nicht mehr von Lernstoff aus, sondern vom Schu¨ler als Subjekt des Erziehungsprozesses. Man ko¨nnte sagen, daβ bercits der Deutschuntericht an Oberschulen der Tendenz, den Sch¨lern Konnunkationsfa¨higkeit zu vermitteln. folgen will. Es ist unter den jctzigen Bedingungen aber schwierig einen schnellen Erfolg zu gewa¨hrleisten. Die Klasse besteht meistens aus 50 oder 60 Schu¨lern und Deutsch wird meisens nur zweimal in der Woche gelernt, Natu¨rlich unter diesen Unterrichtsbedingungen, die bis heute nicht viel gea¨ndert wurden, ist es schwer, einen erfolgreichen Deutschunterricht durchzuf¨hren. Aber genauer gesagt : Um einen Schritt weiter zu kommen, kann man die Verbesserung der Lehrbu¨cher anstreden und die vershiedenen authentischen Materialien in den Unterricht einsetzen. Der Einsatz von verschiedenen Materialien im Unterricht gibt dem Lehrer die Mo¨glichkeit, auch in groβen Gruppen vom lehrerzentrierten Unterricht (Lehervortrag, Vor- , Nach-, Chorsprechen) zu individuellen Lernformen und eimen eher kommunikativen Unterricht u¨berzugehen. Besonders fu¨r den Anfa¨ngerunterricht geeignet sind 'Ich u¨ber mich', 'Familienkarten', 'Singen', 'Rollenspiel', 'Bildmaterialien', 'Theater' und 'Wandzeitung' Mit ihnen kann man die Schu¨ler an kleine Dialoge und Spielsituation heranfu¨hren. Der Lerner kann schnell zu dem Erfolgserlebnis gefu¨hrt werden, daβ er die Sprache, die er lernt, auch sprechen kann.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독일어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