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5 Download: 0

가족변화에 대한 고등학생들의 수용정도 분석

Title
가족변화에 대한 고등학생들의 수용정도 분석
Other Titles
The Survey on the Acceptive Degree about Family Change among the High School Students
Authors
성윤숙
Issue Date
2006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일반사회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전숙자
Abstract
21세기 한국 사회는 출산율의 저하, 이혼율의 증가, 가족 내 성별분업의 해체, 여성들의 사회참여율 증가 등 가족과 관련하여 다양한 변화를 경험하고 있다. 이로 인해 다양한 형태의 가족이 증가하고 있는데, 한부모가족, 무자녀가족, 공동체가족 등 전형적 가족형태 이외의 가족형태가 그것이다. 가족의 변화는 가족형태 뿐 아니라 가족 내 여러 가치관의 변화에서도 나타난다. 전통적으로 가부장주의가 강했던 우리 사회의 가족 내에서 여성들의 지위와 역할이 증대되고 있으며 가족 내 성별 분업이 해체되고 있다. 가족을 그 무엇보다 우선시하던 가족중심주의적 사고는 점차 개인을 우선시하는 개인중심주의적 사고와 충돌하고 있다. 이와 같은 전통적 가족가치관과 새로운 가족가치관의 충돌은 가족과 관련한 많은 논란을 야기시키기도 한다. 이처럼 현대사회에서 가족은 어떤 사회현상보다도 우리의 삶과 밀접하게 연관되어있으면서 지속적으로 변화하고 있다. 따라서 본 연구의 목적은 고등학생들이 가지고 있는 가족다양성의 수용정도와 가족중심주의적 가치관과 개인중심주의적 가치관의 수용정도, 가부장주의적 가치관과 남녀평등주의적 가치관의 수용정도를 파악하는 것이다. 이를 고등학교 사회·문화 교과서 가족단원의 분석내용과 비교하여 고등학생들의 유연하고 개방적인 가족인식을 위한 제언을 하고자 한다. 본 연구는 서울시에 위치하고 있는 인문계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남, 여학생 5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하였으며 총 479부를 최종으로 분석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 WIN 12.0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연구문제에 따라 빈도분석, T-test, One-way ANOVA를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분석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가족다양성 수용정도는 평균 10.58로 나타났다. 가족다양성 수용정도의 전체 평균은 20점 만점으로 설계되었는데 10.58은 중간 수준을 조금 넘는 것으로 서울시내 고등학생들의 가족다양성 수용정도가 중간보다 조금 높은 수준임을 보여준다. 사회 인구학적 변인에 따른 가족다양성 수용정도는 성별에 따라서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는데, 남학생(9.98점)보다는 여학생(11.17점)이 가족다양성 수용정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에서 조사했던 가족형태별, 출생순위별로는 유의미한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다. 이는 가족의 다양한 형태와 구성기준을 수용하는데 있어 여학생이 남학생보다 보다 유연함을 말해주며 가족형태나 출생순위에 따라서는 차이가 없음을 말해준다. 둘째, 가족중심주의적 가치관과 개인중심주의적 가치관에 관해서는 대체적으로 가족중심주의적 가치관의 수용정도가 개인중심주의적 가치관의 수용정도보다 높게 나타났다. 가족중심주의적 가치관은 여학생보다 남학생이 더 높게 수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가족형태별로는 기타가족, 한부모가족, 핵가족, 확대가족의 순으로 가족중심주의적 가치관을 수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성별에 따른 개인중심주의적 가치관은 유의미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으며 가족형태에 따른 개인중심주의적 가치관도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출생순위별로는 가족중심주의적 가치관과 개인중심주의적 가치관 모두 유미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셋째, 가부장주의와 남녀평등주의적 가치관에 관한 일반적 경향은 대체적으로 남녀평등주의적 가치관의 수용정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여학생과 남학생의 가부장주의와 남녀평등주의적 가치관은 상당한 수준으로 차이를 보이고 있는데 여학생이 남학생보다 평등의식이 높게 나타났으며 남학생이 여학생보다 가부장적 가치관을 많이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가족형태와 출생순위에 따라서는 가부장주의,남녀평등주의적 가치관 모두 의미있는 차이를 보이고 있지 않다. 마지막으로 제7차 교육과정 사회·문화 교과서에서는 가족의 다양한 형태에 대한 소개를 함에 있어 아직은 미흡한 실정이다. 형태로는 핵가족과 확대가족에 대한 소개가 주를 이루고 있고 가족구성기준으로는 혈연과 혼인, 입양을 중점적으로 다루고 있다. 남녀평등주의적 가치관에 대한 높은 서술빈도를 보이는 반면, 여전히 가족중심주의적 가치관에 대해 비중있게 다루고 있다.;The purpose of the study was to survey how much do high school students accept the change of the family concepts and values. The survey was 500 boy and girl students who attended academic high schools in Seoul. The study finally investigated 479 copies. SPSS Win 12.0 program was used. The study made use of frequency analysis, T-test , One-way ANOVA. The findings were as follows: Firstly, the acceptive degree on the concept of family variety was comparatively high. In the concrete, high school students tended to regard divorced, remarried, and adopted members as families, while classifying gay/lesbian couples, members living together in a communal fashion, and single households into nonfamily groups. And girl students were more flexible than boy students in accepting family variety. Secondly, high school students tended to accept family-centered value more than individual-centered value. Especially boys were more family-centered than girls. This showed that boys were more likely to feel themselves responsible for their families. And through this, we analogized that boys were less free from responsibility on families and more likely to feel comfortable on stable gender system, that is, man-work / woman-house. Thirdly, High school students tended to accept the idea of equality of family members instead of patriarchism in the family. However, in examining the data, boys were more conservative than girls. Boys were less uncomfortable on the sexual discrimination than girls. So, It seemed that boys wanted more to maintain existing gender system. On the contrary, girls tended to show the strong confidence of equality of the sexes. Finally, the 7th curriculum 「SocietyㆍCulture」textbooks described not only nuclear family but also extended family as one of the normal families. And they described that so called crisis of family came from woman's participation to the public society. As regards family values, they described family-centered values much more than individual-centered values and the equality of the sexes more than patriarchism in the family. Based on these analyses, I give a few suggestions to provoke the progressive ideas on families to the high school students. Firstly, introducing the various family types to the students in classroom has to be achieved. Because various family types including gay/lesbian couples, members living together in a communal fashion, and single households are also accepted as family types today. Also, school should try to teach the idea of equality of the sexes to the students through textbook and lectures. Secondly, outgoing social atmosphere to various family types have to be spread more. And various educational programs to evaluate the equality of the sexes have to be planed.
Description
☞ 이 논문은 저자가 원문공개에 동의하지 않은 논문으로, 도서관 내에서만 열람이 가능하며, 인쇄 및 저장은 불가합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일반사회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