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54 Download: 0

올리비에 메시앙(Olivier Messiaen)의 《정원휘파람새》 (La Fauvette des jardins)와 《새들의 작은 스케치》 (Petites esquisses d’oiseaux)에 나타난 후기 피아노 음악 양식 연구

Title
올리비에 메시앙(Olivier Messiaen)의 《정원휘파람새》 (La Fauvette des jardins)와 《새들의 작은 스케치》 (Petites esquisses d’oiseaux)에 나타난 후기 피아노 음악 양식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f Olivier Messiaen’s Late Piano Works: Focusing on 《La Fauvette des jardins》 and 《Petites esquisses d'oiseaux》
Authors
손소정
Issue Date
2023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Keywords
올리비에 메시앙, 색상 화음, 정원휘파람새, 새들의 작은 스케치,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Doctor
Advisors
김문정
Abstract
In the 20th century, when musical diversity was mixed, French music broke away from the tradition of German romanticism, changed to impressionism, and developed new musical genres such as serialism and concrete music. Among them, Olivier Messiaen(1908-1992), a French composer, composed a numerous masterpieces and established himself as a pivotal composer of modern French music by developing his own musical language that was not limited to a specific musical trend. Messiaen's compositional techniques from his early compositional period were documented in his own book, Technique de mon Language Musical (1944). Among his various techniques, ‘Non-retrogra dable Rhythms’ and ‘Mode of Limited Transpositions’ were based both on the coexistence of eternity and impossibility, and they expressed the meaning of his religious beliefs in Catholicism. Furthermore, Messiaen developed his own uniqueness in harmonies based on synesthesia, including ‘Chords of Transposed Inversions on the Same Bass Note’, ‘Chord with Contracted Resonance’, ‘Turning Chord’ and ‘Chord of Total Chromaticism’. These unique harmonies allowed Messiaen’s works to be analysed from coloristic perspectives. Most notably, his passion and interest in birds led him to a vast amount of research as an ornithologist, and the culmination of his lifelong study resulted in realistic depictions of birdcalls and numerous works related to birdsongs. This dissertation focuses on the analysis of two piano works by Messiaen, 《La Fauvette des jardins, 1970》 and 《Petites esquisses d'oiseaux, 1985》 ; 《La Fauvette des jardins, 1970》 was composed in the latter part of his career and represented his whole musical style, and 《Petites esquisses d'oiseaux, 1985》 was one of the most significant piano works written in his last period. 《La Fauvette des jardins》is the largest scale single-movement composition among Messiaen's piano works with a duration of approximately 40 minutes, while 《Catalogue d'oiseaux, 1956-1958》 consists of independent 13 pieces. Since 《La Fauvette des jardins》 was composed in the later period of Messiaen's life, inventive rhythms(Non-retrogradable Rhythms), structures(forms based on the flow of time), harmonies(Color Chords), and modes (Modes of Limited Transpositions) were further integrated. Notably, the use of color chords, inspired by synesthetic experiences, adds a diverse dimension to his music and sets it apart from his earlier works. 《Petites esquisses d'oiseauxs》 focuses only on birdsongs with color chords and excludes the description of nature or the background which has usually appeared in previous bird-related works. Thus, it demonstrates a new way of process shown in Messiaen's piano compositions incorporated with birdsongs.;프랑스의 음악은 독일 낭만주의의 전통에서 탈피하고 인상주의로 변화를 거쳐 음렬주의, 구체음악 등의 새로운 음악장르를 발현시키며 변화를 거듭하였다. 그 가운데 올리비에 메시앙(Olivier Messiaen, 1908-1992)은 수많은 대작과 더불어 특정 음악 사조에 국한되지 않는 자신만의 독창적 음악 어법을 구축하며 프랑스 현대음악의 중추적 작곡가로 자리매김하였다. 메시앙의 초기 작곡 시기부터 정립된 작곡 기법은 그의 저서 『나의 음악 어법』(Technique de mon Language Musical, 1944)을 통해 기록되었으며, 그 중 비역행 리듬, 제한된 조옮김의 횟수를 가진 선법은 영원성과 불가능성의 공존을 기반으로 가톨릭 종교적 신념의 의미를 담고 있다. 또한 색청 공감각을 통한 자신만의 색상 화음을 정리하여 ‘동일 저음 위의 전조된 전위 화음’, ‘축소된 공명화음’, ‘회전화음’ ‘총 반음계 화음’ 등 독창적 화음들을 확립시켜 작품 내 색채적 접근의 분석을 가능케 하였다. 무엇보다 새를 향한 관심과 열정은 조류학자로서의 방대한 연구 자료를 남겼고, 악기를 통한 새소리의 사실적 묘사를 실현하며 새를 주제로 한 많은 작품을 남겼다. 본 연구는 메시앙의 피아노 작품 중 후기에 작곡되어 그의 음악 어법이 총망라 된 《정원휘파람새》(La Fauvette des jardins, 1970)와 메시앙의 마지막 피아노 작품으로써 의미가 있는《새들의 작은 스케치》(Petites esquisses d’oiseaux, 1985)를 분석한 것으로, 《정원휘파람새》는 앞서 작곡된 《새의 카탈로그》(Catalogue d’oiseaux, 1956-1958)가 지닌 13곡의 독립적 형태와 다르게 40여분에 걸친 연주 시간동안 이어지는 지속성을 가지며, 메시앙의 단일 악장 구성의 피아노 작품 중 가장 큰 규모를 가진다. 메시앙의 작품 중 후기에 작곡 된 만큼 그의 음악에서 나타나는 독창적인 리듬(비역행 리듬), 구조(시간의 흐름에 따른 형식), 화성(색상 화음), 선법(조옮김이 제한된 선법)등의 작곡 기법들이 집약되었고, 특히 색청 공감각을 통한 색상 화음이 다채롭게 사용되어 이전 작품들과의 차별점을 보인다. 《새들의 작은 스케치》는 앞서 새를 주제로 다룬 작품들에서 나타났던 자연의 요소나 배경의 묘사가 배제되고 오로지 새의 노래와 색상 화음에 집중된 작품으로, 새의 노래가 접목된 메시앙의 피아노 작품 중에서 새롭게 사용된 진행 방식을 보여주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Ph.D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