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42 Download: 0

무용작품 「멈추지 않는 순간」에 관한 연구

Title
무용작품 「멈추지 않는 순간」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the Dance Work 「Immortal life through passage of time」
Authors
김정아
Issue Date
2021
Department/Major
대학원 무용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Doctor
Advisors
조기숙
Abstract
본 논문은 무용 작품 「멈추지 않는 순간」을 구성하는 단계에서 설정한‘불교생명론 윤회의 특징을 통한 삶과 죽음의 자기성찰’이라는 안무 의도와 주제가 작품에서 잘 표현되었는지 연구한 것이다. 윤회(輪回)의 특징이 어떻게 한국무용의 움직임과 안무자의 독창적 춤 방법으로 구성되는지를 살펴보고, 이를 통해 구현되는 예술적 의미를 살펴보는 데 목적이 있다. 본 연구자는 인간이 지닌 이기심, 삶과 죽음의 불안감을 어느 정도 해소하기 위하여 불교생명론‘윤회’를 주제로 작품을 창작하게 되었다. 윤회를 주제로 창작한 무용 작품은 거의 없음을 찾아냈고 또한 이런 작품을 연구하여 이를 역사화하고 사회화할 필요성을 느꼈다. 이를 위해 문헌 연구와 실기기반연구(Practice Based Research)를 병행하여 연구하였다. 본 연구의 절차는 1단계 계획, 구상 → 2단계 창작, 연습 → 3단계 공연, 감상 → 4단계 분석 및 평가의 4단계로 이뤄진다. 먼저, 문헌 연구를 통해 무용 작품 「멈추지 않는 순간」의 주제와 내용을 설정하였고 연구한 내용을 기반으로 도출한 윤회의 ‘순환성’, ‘반복성’, ‘영원성’의 특성을 뽑아 작품의 핵심 내용으로 구축하였다. 이를 윤회의 상징성을 지닌 ‘원’에 내재한 특성과 결부하여 작품으로 구상하였다. 이를 작품에 ‘공간성’, ‘움직임’, ‘시간성’과 연관해서 무용 작품으로 구현해 내었다. 이러한 주제와 구성의 연관성에 주목하여 작품 「멈추지 않는 순간」을 연구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작품에서 윤회의 특성인 순환성은 죽음’의 주제를 표현하기 위해 인간이 탄생에서 죽음에 이르기까지 과정을 4명의 무용수가 한 방향을 향해 움직임이면서 다시 제자리로 돌아오는 환원성(還元性)으로 표현되었다. 둘째, 오브제인 원을 통한 공간의 제한적 사용은 작품에서 무용수를 통해 되돌아오고 다시 출발하는, 또는 다른 자극이나 변화에도 그 상태를 유지하는 에너지로 표현되었다. 셋째, 움직임을 구와 절로 만들어 반복하고 오브제 원을 한 개에서 세 개로 변화함으로써 새로운 공간인 가변적 공간이 창조되었다. 넷째, 윤회의 특성인 영원성(永遠性)을 표현하면서 작품을 통해 무대 뒤로 퇴장함으로써 완전히 비워내는 것으로 구성하였다. 이를 통해 모든 것으로부터 자유로워지는 시·공간적 공(空)의 단계를 표현하면서 초월성을 만들어내었다. 본 연구자는 윤회의 특징에 공간성, 움직임, 시간성을 적용해 몰입하는 구성을 통해 몸에 특성을 포함한 내재 된 움직임에 집중할 수 있었다. 이를 오브제 원을 통해 표현할 수 있었고 움직임을 밖으로 표출하는 방법을 경험하며, 독창적 춤 언어를 정립해갔다는 점에서 연구의 의미가 있다. 본 안무자는 특성에 입각한 몰입된 움직임의 구성을 통해 예술적 가치관을 확립해 나가는 데 큰 도움을 받고 더 나아가 새로운 표현 방식을 만들어내는 데 기여하고자 한다. ;This thesis presents with the study on to what extent the choreographic intention and the theme, namely‘introspection on life and death through the features of Buddhist samsara’, set during the stage of designing the dance work「Immortal life through passage of time」were effectively expressed in the work. Its purpose is to examine how the features of samsara were integrated in the movements of Korean dance and the choreographer’s original dance method, along with the artistic meaning that this realizes. The researcher created the work around the theme of Buddhist ‘samsara’in order to somewhat relieve the humans’ selfishness and anxiety over life and death. The researcher discovered that there are few dance works created around the theme of samsara, and felt the necessity to study one, and thereby publicize and historicize it. To make this happen, the study was carried out through the combination of literature review and practice based research. The processof this study consists of the first step plan and design, the second choreograph and practice, the third perform and appreciate, the fourth analyse and evaluate. Firstly, the theme and the content of「Immortal life through passage of time」were set up through literature review, and the features of‘circularity’,‘repeatability’, and ‘perpetuality’of samsara derived based on the content of the review were established as the thematic elements. These were combined with the inherent characteristics of ‘circle’, which has the symbolic meaning of samsara. This was associated with‘space’, ‘movement’, and ‘time’of the work and realized into a dance work. The result of studying「Immortal life through passage of time」with the focus on the relationship between such theme and the composition is as below. Firstly, samsara is described as a return in the work. This was shown as the circle, the objet used in the work, played a role of revealing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circularity’ and ‘spatiality’. Secondly, restricting the space through the circle resulted in the energy flow moving in one direction, which appeared as an expression of ‘the constancy of spatiality’ in the work. Thirdly, the choreography based on the relationship between ‘repeatability’ and ‘movement’ created the new world of ‘changeable space’. Representing the repetitive characteristics of samsara only through movements opened the new world ofspace for the choreographer and thereby brought about the expansion of the composition of content. Fourthly, it was possible to come up with an expression that represents unlimited transcendence by associating perpetuity with time. ‘Gong’(空), the stage of becoming free from everything, was expressed by completely clearing the stage, thereby portraying the transcendence in terms of time and space. The title of the work has been translated to English such that it sufficiently expresses the significance and substance of samsara. Thus, it should be known that it is different from the Korean title at the time of performance. Finally, the researcher realized that it is possible to concentrate on the movements inherent in body through the compositional method that focuses on the features of samsara that consists of karma and samsara. The significance of the study is that, through this, one experienced the method of expressing externally and established an original dance language. Through this, the researcher has received a lot of help in establishing the artistic values on stage, and seeks to contribute in creating a new way of expression.
Fulltext
Show the fulltext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무용학과 > Theses_Ph.D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