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63 Download: 0

COVID-19 이후 음악치료사의 자기 돌봄 현황과 필요성 인식

Title
COVID-19 이후 음악치료사의 자기 돌봄 현황과 필요성 인식
Other Titles
A study of music therapist's perception on current state and need of self-care upon COVID-19
Authors
박혜민
Issue Date
2021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음악치료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정현주
Abstract
본 연구의 목적은 COVID-19 이후 음악치료사의 자기 돌봄 현황과 필요성 인식을 알아보고자 하는 것이다. 연구 대상은 국내⋅외 정규 음악치료 학위 과정을 졸업하고 ‘음악중재전문가’와 ‘임상음악전문가 1급’ 혹은 국외의 음악치료사 자격증을 소지하여 국내에서 비정규직(파트타임) 혹은 정규직(풀타임)으로 음악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99명의 전문 음악치료사이다. 설문은 온라인 설문지를 통해 음악치료사의 일반적 특성, COVID-19 이후 자기 돌봄 실천 현황과 필요성 인식을 수집하였다. 연구 결과 첫째, COVID-19 이후 음악치료사들은 개인적 이슈와 관련하여 ‘비예측적이고 불확실한 미래에 대한 스트레스’, 직업적 이슈와 관련하여 ‘고용위기와 단기, 무급 휴직으로 인한 심리적 압박감’을 이유로 자기 돌봄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있었다. 둘째, COVID-19 이후 음악치료사들의 심리⋅정서적, 신체적, 사회적, 영적 영역의 필요성 점수가 각각 4.41점, 4.36점, 4.23점, 4.18점을 나타냄에 따라 모든 영역에 걸쳐 높은 수준의 자기 돌봄 필요성을 인식하고 있었다. 셋째, COVID-19 이후 음악치료사의 93.9%가 자기 돌봄의 필요를 인식하였고 85.7%가 자기 돌봄을 실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는 COVID-19 이후 음악치료사의 자기 돌봄 실천 현황과 필요성 인식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향후 COVID-19가 종식되더라도 자기 돌봄의 필요성을 고취시키고 꾸준한 자기 돌봄 실천을 유도하는데 의의가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learn about the status of self-care and awareness of the necessity of music therapists after COVID-19. The subjects of the study are 99 professional music therapists who graduate from domestic and foreign regular music therapy courses and provide music therapy services as part-time or full-time in Korea with certificates of musical mediators and clinical music specialists. The survey collected the general characteristics of music therapists, the current status of self-care practice after COVID-19 and awareness of necessity through online questionnaires. The results from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since COVID-19, music therapists have recognized the need for self-care, citing ‘stress on an unpredictable and uncertain future’ for personal reasons and ‘psychological pressure from a short-term and unpaid leave’ for professional reasons. Second, since COVID-19, music therapists have been aware of the need for high levels of self-care across all areas, with their psychological, physical, social and spiritual areas scoring 4.41 points, 4.36 points, 4.23 points, and 4.18 points, respectively. Third, after COVID-19, 93.9% of music therapists recognized the need for self-care, and 85.7% conducted self-care. This study is meaningful in encouraging the need for self-care and inducing steady self-care practice, even if COVID-19 ends.
Fulltext
Show the fulltext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음악치료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