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58 Download: 0

한국인에서 효소면역 측정법에 의한 Borrelia Burgdorferi 항체검출 및 항체양성 환자에 대한 임상적 연구

Title
한국인에서 효소면역 측정법에 의한 Borrelia Burgdorferi 항체검출 및 항체양성 환자에 대한 임상적 연구
Other Titles
DETECTION AND CLINICAL CHARACTERISTICS OF THE PATIENTS WITH ANTI-BORRELIA BURGDORFERI ANTIBODY IN KOREA
Authors
具明淑
Issue Date
1990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Keywords
한국인효소면역측정법항체Borrelia Burgdorferi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Borrelia burgdorferi는 Lyme질환의 원인균으로 진드기(Ixodes species)에 의해 매개된다. Lyme질환은 다계통질환(multisystem disease)으로 진드기가 물때 B.burgdorferi가 인체내로 접종되면 수일 내지 한달내에 특징적인 피부병변인 erythema chronicum migrans가 나타나며 고열, 오한, 두통, 피로감, 근육관절통, 사경(stiff neck) 및 임파절 종대 등과 같은 비특이 증세를 동반하기도 한다. 균이 접종되고 2-3개월후에는 심장과 중추신경을 침범하여 심근염과 수뇌막염 등을 유발하며, 수년후에는 진행성 신경질환관절염 및 만성 피부질환을 나타낸다. B. burgdorferi는 배양이 잘 안되는 나선균의 일종이므로 환자로부터 원인균을 분리하는 것은 진단적 감수성이 매우 낮아서 Lyme질환의 실제적인 진단은 혈청학적인 방법에 의존하게 된다. 우리나라에도 매개체의 일종인 Ixodes persulcatus가 강원 및 제주지역에 분포함이 알려져있으나 Lyme질환의 증례 및 B. burgdorferi에 대한 특이항체 분리에 대한 국내에서의 보고는 아직 없었다. 한국인에서 B. burgdorferi에 대한 특이항체를 분리하고, Lyme질환이 있는가를 보는것은 앞으로의 진단과 치료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사료된다. 이에 저자는 1991년 1월과 2월에 지방공사 강남병원과 서울대학교병원으로 류마토이드 인자와 widal검사가 의뢰된 검체중 widal검사 음성인 총 202검체를 대상으로 편모항원을 사정법으로 환자혈청내의 B. burgdorferi에 대한 IgG특이항체 검사를 시행하고 임상상을 분석하여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었다. 1. 총 202검체중 B. burgdorferi에 대한 항체를 측정한 결과 9례가 양성이었고(4.5%), 193례(95.5%)는 음성이었다. 항체양성 9례중 1례는 강양성이었다(11.1%). 2. 항체 양성을 보인 환자 9명의 연령은 17세에서 73세 사이에 분포되었고 남녀비는 2 : 1이었다. 환자들의 주소지는 모두 서울이었으며, 기왕력상 강원도 원통에서 야영한 1례를 제외하고 다른예에서는 특정지역을 여행한 일은 없었다. 3. 임상증상으로는 고열, 피부병변과 신경증상이 각각 3례에서 있었다(33.3%). 피부병변의 양상이 erythema chronicum migrans이었는지는 확인할 수 없었다. 신경증상은 2례에서는 양측 족부의 심한 저림과 감각이상, 1례에서는 방광기능이상으로 인한 배뇨곤란이 있었다. 심장증세와 관절증세는 각각 5례에서 관찰되었다(55.5%). 심장증세로는 부종, 흉통과 함께 심계항진이 공통적인 자각증상이었고, 관절증상의 부위를 보면, 무릎관절 3례, 약지관절 1례, 손목 및 팔꿈치관절 1례이었다. 눈의 증상으로 원인을 알 수 없었던 결막염증세가 1례에서 관찰되었다(11.1%). 4 . 검사소견으로, 빈혈과 적혈구 침강속도의 증가가 각각 4례에서 있었고(44.4%), 백혈구감소증과 백혈구 증가증을 각각 1례에서 관찰되었다(11.1%). 시행한 예중 C-반응 단백의 양성은 2례이었고 VDRL과 ASO는 모두 음성이었다. 1례를 제외하고 큐마토이드 인자는 모두 음성이었다. 이상의 결론을 종합해보면 우리 나라에도 Lyme질환의 매개체인 Ixodes persulcatus의 분포가 알려져있고, 본 연구에서 감수성과 특이도가 높은 효소면역 측정법에 의해 B. burgdorferi에 대한 특이항체 양성자가 9례 검출되었으므로 우리나라에도 Lyme 질환이 있어온 것으로 생각되었다. 이중에는 현감염과 과거감염과의 구별이 어려운예도 있었으나 모든 예에서 VDRL음성이었으므로, 다른 나선균과의 비특이적 교차반응에 의한 위양성은 없었던 것으로 생각되었다. 따라서 특징적인 피부병변, 심장, 신경, 관절 및 기타 전신증세가 있거나 불명열이 있는 환제에서 다른 질환의 진단이 배재되면 Lyme 질환의 가능성도 반드시 고려해 보아야 하며 Lyme질환의 진단을 위해서는 B. burgdorferi에 대한 특이 항체의 증명이 이루어져야겠다.;Lyme disease is a multisystem disorder caused by a tick(Ixodes species) transmitted, the spirochete Borrelia burgdorferi The illness usually begins in summer with a characteristic skin lesion, erythema chronicum migrans, accompanied by flu-like or meningitis-like symptoms (Stage 1). Weeks to months later(Stage 2), in some patients develop cardiac or neurologic abnormalities, musculo-skeletal symptoms or intermittent attacks of arthritis. Months to years later (Stage 3), ptients may develop chronic skin, nervous system, or joint abnormalities. All stages of the Lyme disease are usually curable by appropriate antibiotic therapy. Laboratory diagnosis of Lyme borreliosis depends on serologc assays because direct demonstration of B. burgdoferi and also the cultivation of the spirochete from patient specimens are of low diagnostic sensitivity. In Korea, it is known that a vector of Lyme borreliosis, Ixodes persulcatus is distributed in Kangwon Do and Jeiu Do areas, but the diagnosis of Lyme borreliosis or detection of specific antibody to B. burgdorferi has not been reported. The specific IgG antibody response to B.burgdorferi was measured by enzyme-linked immunosorbent assays(ELISA) utilizing the purified flagellum as test antigen in 202 specimens submittd for rheumatoid factor and widal test. And also clinical manifestations were analysed in the positive cases 9 of total 202 specimens were positive(4.5%), and 193 specimens were negtive(95.5%). Distribution of optical density values was from 0.268 to 0.985(median 0.438) in positive samples, from 0.092 to 0.291(average 0.127) in negative samples. Age distribution of the patient with antibody positive was from 17 to 73 year old(median 28). Ratio of male and female was 2:1. Residence of all patients was Seoul. One case showing strong positivity had experience of 3 day camplife in Kangwon do Wontong area. High fever, skin manifestation, and neurologic symptoms were noticed each in 3 cases(33.3%). Neurologic were numbness and tingling sense in both feet in 2 cases, urinary difficulty inspite of absence of cystitis or other urologic abnormalites in one case. Cardiac and joint symptoms were presented in 5 cases(55.5%), common subjective cardiac symptoms were palpitation with chest pain and edema. The sites of arthralgia were left 5th. finger, left wrist and elbow joint in each one case, and knee joint in the remainders. Eye symptoms with conjnctivities were observed in one case(11.1%). Increase of ESR and mild anemia were each in 2 cases(22.2%), Mild leukopenia and leukocytosis were in each of one case. CRP positivity was in 2 cases(22.2%). VDRL and ASO were negative in all cases. Rheumatoid factor was negative except in one case. In conclusion, 9 patients having specific IgG antibody to B. burgdorferi were identified in Korea by ELISA with the purified flageIlum antigen. In order to confirm these cases as Lyme borreosis, more specific test such as Western blot should be performd in the future. It is thought that Lyme borreliosis has been in Korea. Therefore, in the patient with erythema chronicum migrans as typical skin lesion, cardiac, neuroogic, arthritic manifestation, or FUO, measurement of specific antibody response to B. burgdorferi should be necessary for diagnosis and appropriate antibiotic treatment in Lyme disease.
Fulltext
Show the fulltext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