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78 Download: 0

국외 파킨슨병 환자 대상 음악을 활용한 신체재활 중재연구 고찰

Title
국외 파킨슨병 환자 대상 음악을 활용한 신체재활 중재연구 고찰
Other Titles
A Review of Music Application in Physical Rehabilitation Intervention Studies for Parkinson’s disease
Authors
권하영
Issue Date
2020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치료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수지
Abstract
본 연구는 파킨슨병 환자 대상 음악을 활용한 신체재활 중재연구를 고찰함으로써 향후 연구의 임상적 적용과 확장을 위한 자료를 제공하는 것이다. 검색 기준에 부합한 총 24편의 연구를 대상으로 연구의 전반적인 특징과 음악중재 및 음악에 대한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파킨슨병 환자의 수가 증가하는 추세에 따라 음악을 활용한 신체재활 중재연구의 수 또한 증가하였다. 연구가 게재된 학술지의 전문 분야로는 재활의학, 신경과학, 의약학으로 아직까지 음악치료학 분야에서 게재된 연구의 수는 소수이다. 각 연구에서 사용한 음악에 대한 분석 결과, 신체 기능의 변화를 유도하기 위해 사용한 음악 수준에 차이가 있었다. 첫째는 선율, 화성, 등 여러 음악 요소가 리듬과 함께 사용된 음악기반 중재연구이고 둘째는 리듬 관련 요소가 다른 음악 요소들보다 우세적으로 사용된 리듬기반 중재연구이다. 음악기반 중재연구에서는 신체적인 측면의 중재와 더불어 정서적인 측면의 중재가 이루어지는 양상을 알 수 있었다. 음악은 음향적 측면에서 청각 매체의 일종이지만 심리·정서적 측면에서는 심미적 경험을 유도하는 예술 매체이다. 따라서 음악 큐는 메트로놈 큐와 같은 단순 청각 자극과는 구별된다. 이러한 차이는 중재 제공자의 전문 분야와도 관련이 있었다. 음악치료사가 중재한 연구들은 여러 음악 요소를 복합적으로 사용한 반면 비 음악치료사가 중재한 대부분의 연구들은 리듬 관련 요소만을 사용하였다. 이처럼 연구마다 음악사용 수준에 차이가 있었으나, 모든 연구에서 공통적으로 사용한 음악의 요소는 리듬이었다. 이는 리듬이 신체 기능 변화에 있어서 가장 관련성이 높다는 것을 의미한다. 또한 효과적인 재활 치료에 있어서의 중요한 전제 조건 중 하나는 환자의 참여 동기이다. 이러한 점을 고려하여 음악의 심리·정서적 측면을 신체재활 중재에 사용한다면 좀 더 효과적인 변화를 이끌 수 있을 것으로 사료된다. 본 연구는 결과는 파킨슨병 환자의 신체 기능 향상을 위해 음악을 사용하고자 하는 치료사들에게 실제 임상에서 사용되는 음악에 대한 정보와, 임상현장에 적용 할 수 있는 정보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pand the clinical application of music in physical rehabilitation for Parkinson’s disease. A total of 24 English-written studies published from 1990 to March 2020 met the search criteria and general characteristics and therapeutic use of music were analyzed. The result of reviewing studies are as follows. It was found that as the number of patients with Parkinson’s disease increases, the number of physical rehabilitation studies applying music has also increased. The filed of research journals published include neuroscience, rehabilitation, and medicine and studies published in music therapy is still few. Regarding the therapeutic use of music, there was a difference in the level of music to enhance physical performance. The first is the music-based intervention studies in which musical elements such as melody, harmony, etc are used with rhythm. And the second is the rhythm-based intervention studies which rhythm related elements are predominantly used. In music-based intervention study, it was found that these studies were aim to enhance both the physical aspect and emotional aspect. Music is an auditory cue in terms of acoustics, but it is an art inducing aesthetic experience in psychological and the emotional aspects. Thus, music cues are distinct from auditory stimuli such as metronome cues. These differences were also related to the filed of th intervention provider. While studies with music therapist used multiple musical elements together, the majority of studies with non-music therapist used rhythm-related elements only. Although there was a difference in the level of music among studies, the element of music commonly used in all studies was rhythm. This finding suggests that rhythm is the most relevant factor affecting physical performance. In addition, one of the important factors for effective rehabilitation is a patient engagement. Taking this into consideration, if the psychological and emotional aspects of music are used for physical rehabilitation, more effective changes can be made. The result of this study confirms the music itself is a multi-functional entity which can enhance both physiological and emotional aspect. And it also provides information for further understanding and therapist to apply appropriate music in the physical rehabilitation field.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치료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