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74 Download: 0

명예에 관한 죄의 신종 행위유형 연구

Title
명예에 관한 죄의 신종 행위유형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the New Behavior Types of the Crime against Honor
Authors
임슬기
Issue Date
2019
Department/Major
대학원 법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정현미
Abstract
현행 형법은 헌법상 인간의 존엄성과 행복추구권, 사생활의 비밀과 자유 등의 기본권을 구체화하기 위하여 제307조에서 제312조까지를 명예에 관한 죄로 두고 명예훼손죄, 사자의 명예훼손죄,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죄, 모욕죄를 규정하고 있으며,「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공직선거법」기타 특별법에 관련 조항을 두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이버 매체에서의 명예훼손 및 모욕 사건은 급격히 증가하는 추세에 있으며, 신종 행위유형 또한 속속 등장하고 있다. 명예에 관한 죄 영역은 특히 신종 범죄가 많이 발생하여 기존법의 적용에 어려움이 있는바, 법원은 신종 행위에도 기존의 해석기준을 동일하게 적용하여 규정의 확장·유추해석에 따라 불법에 비하여 과도한 처벌을 부과하게 되거나, 혹은 불가벌로 판단하는 등 양 극단에서 설득력 있는 해석기준을 제시하지 못하고 있다. 이 논문에서는 명예훼손 관련 신종 행위유형들을 분석하여 현행법상 어떤 죄책을 물을 수 있는지를 검토하였다. 명예의 주체와 관련하여 온라인에서 사용되는 ID에 사람과 동일한 주체성을 부여할 수 있는지에 대해서는 다양한 견해가 대립하며, 실제 인물의 지목가능성이 있는 경우에 이를 인정할 수 있을 것이다. SNS에서 타인의 신상을 도용하는 경우 판례는 도용 이후 적시행위 유무를 기준으로 명예훼손죄 성립여부를 판단하나, 그 외의 제반사정 또한 고려되어야 할 것이다. 각종 SNS에서 명예훼손 해당 사실을 게시하는 경우 매체의 특성에 따라 공연성 유무 판단이 달라질 수 있으되, 판례는 전파가능성설을 바탕으로 대부분의 경우 공연성을 긍정하나 직접인식가능성설을 취하는 것이 보다 타당하다. 사실·허위사실 적시와 관련하여 유튜브 가짜뉴스 등 일부 허위사실이 가공된 온라인 콘텐츠 일부에는 위법성조각사유 적용의 여지가 있으며, 온라인 플랫폼에서 원게시물의 2차 게시행위를 적시행위로 판단하기 위해서는 각 행위의 성격을 개별적으로 판단하여야 한다. 신상털기 사이트에서 허위사실 적시행위는 비방할 목적이 인정되는 반면, 청와대 국민청원을 이용한 고발성 청원에는 공공성이 인정되어 위법성이 조각될 것이다. 또한 혐오사이트에서의 혐오표현, 비언어적 표현, 함축적 표현을 형법상 모욕으로 볼 수 있는지에 대해서 판례는 기존 견해대로 표현의 구체적인 내용 및 대상, 정도 등을 고려하여 사안별로 판단하고 있는바, 혐오표현이 모욕과 완전히 일치하는 것은 아니며 이를 넘어선 특수한 형태라고도 볼 수 있으므로 별도의 법적 평가가 필요하다.;The purpose of this paper is considering the practical protection of honor, which is the important legal interest of modern times. For this purpose, new types of criminal acts on honor were studied based on cases in domestic cyber media. Examined the criminal law, which is the basic law of crimes of honor and related special law. In relation to the legal personality, protection legal interests, the subject of honor, and the period of the time of consummation were mainly explored. Analyze the issue of the crimes against honor. 'Interpretation of publicity about the crimes against honor', 'Theory of propagation', 'Judgment criteria for truthfulness and public interest in applying the Justifications', 'Considerable reason for the application of Justifications and conversion of burden of proof' have summarized the interpretation of precedents and the viewpoint of the theory. New action cases about the crimes against honor, which are generating by cyber media such as the Internet and SNS, had typified by issues of constituent requirements. In relation to 'subject of honor', theft of someone else's identity could find in the Web ID and SNS. Regarding the requirements for 'Publicity', when the fact hostility which is correspond to the defamation in the representative SNS platform such as Kakaotalk, Micro-blog, and Facebook, it was considered that is publicity or not. In relation to the 'fact · false fact hostility', I looked at it that the 'Fake News on the Youtube' can be subject to defamation or not, and when posting on the various online platforms, the republishing act can be 'hostility act' or not. In the case of 'purpose of slander', the witch-hunting site was presented, and in case of 'public interest' was the case of the Blue House national petition was presented. In the establishment of contempt, I found hatred expressions in the various hatred web sites, as for the insults by nonverbal expressions, the cases of 'image contents' and 'implicit expression' were analyzed. The problems revealed in the above study are as follows. First, despite the appearance and expansion of a new type of criminal act on honor, the court has not applied the standard of interpretation about existing defamation insult equally and provides clear interpretation standard for the relevant regulations. In addition, the general perception of defamation and insult that arise in cyber media has divided into two directions: 'libel defamation in the cyber media is not guilty' or 'other activities without the scope of punishment for crimes against honor cannot be punished'. Thus, related crimes increased. In order to solve the above problem, the basic rules of crimes against honor should be incorporated into criminal law, and special laws should be enacted only in exceptional case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법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