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19 Download: 0

기독교의 사랑의 윤리와 유교의 仁의 윤리 비교 연구

Title
기독교의 사랑의 윤리와 유교의 仁의 윤리 비교 연구
Other Titles
A Comparative Study on Ethics of Love in Christianity and Ethics of Ren in Confucianism : Focusing on the Ethical Thoughts of Augustine and Zhuzi
Authors
김은총
Issue Date
2018
Department/Major
대학원 기독교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양명수
Abstract
본 논문의 목적은 아우구스티누스의 사랑의 윤리와 주자의 仁의 윤리의 내용을 살펴보고, 두 인물의 사상을 바탕으로 기독교와 유교의 윤리관을 비교 분석하고자 하는 것이다. 한국 기독교는 유교적 사회 배경 속에서 수용되었기 때문에 한국 교회의 윤리 문제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독교 신학과 유교의 도덕형이상학을 함께 고찰하는 것이 필요하다. 아우구스티누스의 사랑 개념은 플라톤주의 철학과 기독교를 종합하여 형성되었다. 먼저, 플라톤주의의 영향은 인간적 사랑에서 잘 드러난다. 아우구스티누스는 하나님을 ‘선의 이데아’와 유사한 것으로 보아, ‘최고 선’이요 ‘존재 자체’로 규정했다. 올바른 사랑의 대상은 존재의 질서에서 가장 높이 계신 하나님이다. 존재의 질서와 사랑의 질서가 일치하는 것이다. 인간은 하나님을 사랑함으로써 자기 성화(sanctification)를 지향할 수 있다. 올바른 사랑의 대상인 하나님께로 나아가는 방법은 기독교의 아가페 개념에서 알 수 있었다. 기독교에서는 인간을 향한 하나님의 사랑이 가장 근본적인 사랑으로 여겨진다. 아가페는 인간이 진리를 사랑하는 플라톤의 에로스와 달리 진리가 먼저 인간을 사랑하는 사랑이다. 아우구스티누스는 이러한 하나님의 아가페 사랑만이 죄의 상태에 빠져 있는 인간이 구원에 이를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아우구스티누스의 사랑의 윤리는 『요한 서신 강해』에서 잘 정리된다. 강해에서는 세 가지의 사랑이 다뤄진다. 첫째, 인간을 향한 하나님의 사랑은 인간을 죄의 노예에서 해방시킨 사랑이다. 둘째, 하나님을 향한 인간의 사랑은 진리이신 하나님을 열망하는 것으로서 에로스 개념의 영향을 잘 보여준다. 셋째, 이웃을 향한 사랑은 “서로 사랑하라”는 그리스도의 계명에서 시작된 것으로서 원수를 위해 목숨까지도 내놓을 수 있는 사랑이다. 그러나 진리에 대한 사랑과 이웃에 대한 사랑은 하나님의 사랑을 통해 가능해진 것이므로 모든 사랑은 인간을 향한 하나님의 사랑에서 근원한다. 주자는 맹자의 성선설을 계승하고, 태극 형이상학을 통해 성선설의 존재론적 근거를 마련했다. 그는 만물의 존재 원리인 태극에 인의예지의 도덕적 가치를 부여하고 인간 본성과 태극을 동일시하여 성선설을 논리적으로 입증했다. 또한 기질지성 개념을 통해 현실에 존재하는 악의 원인과 개인 성품의 차이를 설명했다. 그러나 그는 후천적인 마음 수양으로 기질지성을 변화시킬 수 있다고 보며 선의 실현에 대한 인간의 가능성을 신뢰했다. 마음을 본연지성에 집중하는 경(敬)의 자세를 통해 사욕을 극복하고 본래의 선한 마음을 온전히 드러낼 수 있다. 주자의 「仁說」은 도덕형이상학의 사상 체계를 기반으로 仁의 유래와 의미를 설명한 글이다. 먼저, 그는 태극과 理를 仁이라고 함으로써 천지의 운행 원리에서 인간 본성의 기원을 찾는다. 또한 仁을 사랑의 이치(愛之理)로 규정하며 仁의 작용이 사랑으로 나타나야 한다고 보았다. 이는 仁의 실천성을 염두에 둔 것으로서, 仁의 실현은 효제(孝弟)에서 시작하여 애물(愛物)로까지 확장된다. 아우구스티누스와 주자는 모두 존재 원리와 도덕 이념을 동일시함으로써 선을 실현할 힘을 존재론적 기반 위에서 찾았다. 그러나 인간의 도덕적 가능성을 낙관한 주자가 태극의 내재적 측면을 강조한 반면, 아우구스티누스는 악의 깊이를 훨씬 심각한 것으로 보아 하나님을 독립적으로 존재하는 인격적 실체로 규정했다. 아우구스티누스는 악을 구조적인 측면에서 고찰하여 모든 인간은 악에 대해 무지하며 악인 줄 알아도 극복하지 못하는 무능한 존재라고 인식했다. 그러므로 하나님의 주재가 요청된다. 인간은 하나님의 사랑을 믿음으로 죄의 현실을 극복할 수 있다. 반면, 주자는 인간의 가능성에 초점을 맞추고 인간을 도덕 주체로 세웠다. 그는 인간의 선한 본성이 여전히 훼손되지 않았음을 믿었기 때문에 마음의 수양을 통해 본성의 仁을 완전히 실현할 것을 강조했다. 이러한 주자의 사상은 인간의 윤리적 책임을 강조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그런데 주자의 성리학은 구조악에 대한 통찰이 약하고 仁의 실현을 기존 질서 내에서 보려고 했다. 특히 유교 사회는 가족을 중심으로 구성되어, 가까운 가족에서부터 먼 곳으로 차등적으로 사랑이 이루어지며 기존의 위계질서를 정당화하는 경향이 강하다. 반면, 아우구스티누스의 윤리에서 가족 관계보다 하나님과 개인의 관계가 우선하고 사회적 예와 위계질서는 이차적이다. 개인과 하나님의 관계에서 형성되는 초윤리는 기존의 도덕과 관습을 상대화하며 자유롭고 평등한 질서를 향한 에너지를 만든다. 한국 교회의 올바른 윤리관 정립을 위해서는 하나님의 초월적 사랑을 기반으로 한 기독교 윤리 정신이 한국인의 심성에 내재되어 있는 성리학적 유산을 포용할 필요가 있다. 기독교의 죄의식에서 비롯된 하나님의 은총에 대한 요청과 성리학이 가지고 있는 자기 수양의 미덕이 결합되면 자기 성찰이 없는 신앙의 미신화를 막고 성숙한 인간을 만드는 데 기여할 것이다. 한국인의 심성에 맞는 기독교를 확립하는데 기독교 전통과 유교의 결합은 시급한 과제이자 의무라고 할 수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contents of ethics of love of Augustine and the spirit of Ren(仁) of Zhuzi(朱子) and to compare and analyze the ethics of Christianity and Confucianism based on these two ideas. Since Korean Christianity was embraced in the Confucian social background, it is necessary to explore both the Christian theology and the moral metaphysics of Confucianism to understand the ethical issues of Korean churches. The concept of love of Augustine was formed by combining Platoism and Christianity. First, the influences of Platoism were revealed in the object, direction, and characteristics of love. He regarded the Christian God as “the highest virtue" and “the existence itself", which was similar to the idea of ‘goodness’ in Plato's philosophy. Like Eros, the desire for Idea, Augustine's righteous love is toward God, the highest in order of existence. Since he considered God as a wholly other, unlike Plato, he thought it was impossible for humans to reach the truth completely. However, this is similar to ‘Eros' self-fulfilling nature in that humans aim to "sanctify" themselves by loving God. Augustine viewed that, although Platonism correctly recognized the object of love, it could not recognize the way to the object. The limit of Platoism could be overcome by the concept of Agape in Christianity. Christianity regards God's love for humans as the most fundamental love. Agape is a downward love from God to humans, represented by the incarnation of Christ. Unlike Plato's Eros in which humans love the truth, Agape is love in which truth loves humans. Augustine believed that God's Agape love was the only way for humans under the circumstances of sin to love the truth and reach salvation. Augustine's ethics of love are well organized in Lectures on John's Epistle, which addresses three kinds of love. First, God's love for humans is the source of all love, through which men are freed from ignorance and despair and emancipated from slavery of sin. Next, humans’ love toward God is an aspiration of the truthful God, demonstrating the influences of the conceptualization of Eros. Finally, love for fraternity began with the commandment of Christ, "love one another”. Its completion is associated with giving life even for the enemy. However, love for the truth and love for fraternity become possible based on faith in God's love for men. Therefore, all human love must aim at the glory of God who saved man. Zhuzi succeeded Mencius Good Nature Principle and prepared its ontological ground through Taegeuk metaphysics. Combining the Taegeuk(太極) of ZhouDunYi(周敦頤) with the notion of Li of ChengYi(程頤), he defined Taegeuk as the principle of existence of all things and established the moral value of 仁義禮智. From the viewpoint of morality, Li is the pure virtue that is distinguishable from Qi(氣) in concrete science, while they are not separated in actual objects. Moreover, his 性卽理 thought that identifies Li(理) of the sky and earth with the true nature of humans logically proved Good Nature Principle, and his notion of Characteristic Nature explained the cause of evil in reality and the differences of individual personality. According to him, Li exists in a combination of personality in each individual, whereas the degree of good nature varies depending on the clarity of the nature. Nevertheless, he considers Characteristic Nature not as a separate thing from Nature Character but as a true nature of humans, thereby giving a credit to the possibility of human beings to realize Good. In Zhuzi thought, Mind(心) plays a role of moral agency to adjust the effects of nature that inherently has the evil possibility and to reveal Nature Character. Mind that comprehensively includes Xing(性) and Qing(情) mediates the expression of human nature as emotions(心統性情). Therefore, the cultivation of mind is required to realize Good. The attitude of respect(敬) that enables Mind to concentrates on 性 can control humanistic desires toward moral mind. Zhuzi describes the origin and meanings of Ren in 「Renshou」(仁說) in a basis of the moral metaphysics system. First, he defines Taegeuk and Li as Ren, clarifying the origins of human nature in the operational principles of the sky and earth. Second, defining Ren as the principle of love(愛之理), he claims that the operation of Ren should be realized in love. Taking the actuality of 仁 into consideration, the realization of Ren starts from 孝弟 to 愛物. Augustine and Zhuzi both seek the power to realize Good on the ontological basis by equating existential principles with moral ideals. However, while Zhuzi who optimizes the moral possibility of humans emphasizes the intrinsic aspect of Taegeuk, Augustine defined God as an independently existing personality, considering the depth of evil as much more serious. In Augustine's thought, evil is explored from a structural point of view. Structural evil is an evil embedded in the way of human life and is not perceived as evil because it is part of culture, and in that respect humans are ignorant of good and evil. The Augustine’s view on humans deeply highlights the inability to overcome even with the perception of evilness. The hope is oriented to God; through faith in accepting God's love, humans can recognize their own sin and restore free will and realize Good by escaping the slavery of sin owing to the power of the Holy Spirit working through faith. In contrast, Zhuzi focuses on the possibility of humans and set them as the moral subject. He emphasized the full realization of Ren of nature through the cultivation of Mind, believing that the good nature of men is still undamaged. Social confusion can also be overcome when Ren is realized and expanded to the outside. Zhuzi’s Neo-Confucianism with weaker consideration on structure rather focuses on Ye(禮) formed in the existing orders and relates the realization of Ren to Ye. Especially, the Confucian society is composed mainly of the family. The realization of Ren is differentiated from the near family to the far kin, and tends to justify the existing hierarchical orders. In Augustine's ethics, all human beings are equally sinners and dignified, precious beings of God's love. The relationship between God and an individual takes precedence over family relationship, and the social norms and hierarchical orders are secondary. The hope for the future God’s kingdom uncovers the world's power relations and leads to a fundamental critical consciousness. The hyper-ethics formed in the relationship between an individual and God creates the energy for free and equal orders by relativizing the existing morals and customs. The hyper-ethics by faith build and complete new ethics centering not hierarchical manners but human dignity. In order to establish the proper ethical viewpoint of the Korean church, it is necessary to embrace the ethical heritage inherent in the Korean mind based on the transcendental love of God. Combining the request of God's grace stemming from the guilt of Christianity and the virtue of self-cultivation in Neo-Confucianism contributes to to preventing the myth without self-reflection of religion and becoming mature human beings. The integration of the Christian tradition and Confucianism is an urgent task as well as an obligation to establish Christianity that fits the heart of Korean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기독교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