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86 Download: 0

장애등급 분포를 활용한 흡연에 의한 뇌졸중 질병부담 비용 측정

Title
장애등급 분포를 활용한 흡연에 의한 뇌졸중 질병부담 비용 측정
Other Titles
Smoking attributed economic burden of stroke using disability grade distribution
Authors
서유신
Issue Date
2018
Department/Major
대학원 융합보건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안정훈
Abstract
The purpose of the study is to estimate the economic burden of stroke in Korea in 2015 using disability grade after stroke. Furthermore, smoking attributed economic burden was measured using population attributable fraction(PAF). In estimating the care-giver costs of stroke, the degree of disability of first ever stroke patients was considered, utilizing the results of domestic cohort study. In this study, the National Health Insurance Service's annual statistical report on health insurance was used for calculating the actual cost of patient care. Also, the National Health and Nutrition Examination Survey Research, and the Korean Statistical Information Service data were used. The study revealed that the cost of dealing with the stroke 2015 was about 3.313 trillion won, while the care-giver cost was approximately 176 billion won. The cost of the smoking attributed stroke was about 734 billion won. Sensitivity analysis according to the base year of application of the smoking rate showed that the 2005 will grow to around 842 billion won, and 1990 will grow to around 1.12 trillion won. In addition, the cost incurred from smoking until 5, 10 or 20 years later with discount rate of 5 % was calculated, taking into consideration the characteristics of smoking that affect through out people's lives. The results showed that the cost was about 3.938 trillion won, 6.411 trillion won and 9.041 trillion won, respectively. The cost of the disability subsidy for the disabled after the stroke was measured. As a result, the government would spend a total of 9.6 billion 5,732.2 won. By the project, the fund would cost about 7.678 billion won to provide pension for the disabled and 1.979 billion won to pay disability benefits. This study is meaningful in that it has estimated the cost of care-giver, taking into consideration the extent to which the post-stroke disability is attained, in view of the goal of extending the national health life of the national health promotion plan.;본 연구의 목적은 사회적 관점에서 우리나라의 2015년 뇌졸중의 질병부담비용을 산출하고 이 중 흡연으로 인해 발생한 비용부분을 산출하는 것이다. 2015년 1년 간 20세 이상 뇌졸중 환자의 질병비용을 우선 산출한 뒤 흡연의 뇌졸중에 대한 인구기여위험도를 곱하여 추계하였다. 뇌졸중의 질병비용 중 간병비 추계 시에는 국내 코호트 연구 결과를 활용하여 환자의 장애정도를 고려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의료비용 및 의료이용량은 국민건강보험공단 건강보험통계연보를 사용하였고 환자 진료비 실태조사, 국민건강영양조사, 통계청 자료 등을 함께 활용하였다. 연구 결과 2015년 뇌졸중의 질병부담비용은 약 3조 3,131억 원 이었고 장애정도를 고려한 간병비용은 약 1,760억 원으로 나타났다. 흡연으로 인한 뇌졸중의 질병부담비용은 약 7,434억 원이었다. 흡연율 적용 기준연도에 따라 민감도분석을 수행한 결과 2005년도 흡연율을 기준으로는 약 8,924억 원이었으며 1990년도 흡연율을 기준으로는 1조 1,126억 원으로 나타나 흡연율이 높을수록 흡연의 기여정도가 커지는 것을 확인하였다. 이와 더불어 생애 전반에 영향 미치는 흡연의 특성을 고려하여 할인율 5%를 적용한 5년, 10년, 20년 뒤까지 흡연으로 인해 발생하는 비용을 산출하였다. 그 결과 각각 약 3조 9,384억 원, 6조 4,108억 원, 9조 8,041억 원 규모인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부담비용 외 뇌졸중 후 장애로 인해 지급되는 장애 보조금 비용을 추계하였다. 그 결과 총 96억 5,732만 원 지출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 지원 사업별로는 장애인 연금으로 약 76억 7,813만 원, 장애 수당으로 약 19억 7919만 원 지출될 것으로 계산되었다. 본 연구는 국민건강종합증진계획의 국민건강수명연장의 목표 달성의 관점에서 뇌졸중 후 장애정도를 고려하여 간병비용을 추산했다는 점에서 의의를 가진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융합보건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