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59 Download: 0

American Capitalism and the Politics of Sexuality in Hemingway’s The Sun Also Rises

Title
American Capitalism and the Politics of Sexuality in Hemingway’s The Sun Also Rises
Other Titles
헤밍웨이의 『태양은 다시 떠오른다』에 나타난 미국의 자본주의와 성(性) 정치학
Authors
김슬기예
Issue Date
2018
Department/Major
대학원 영어영문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백준걸
Abstract
Ernest Hemingway is known to have described two different social prescriptions for male identity. First, Philp Young and many critics thereafter argued for the author’s strong predilection for Victorian restraint of sexual desire. On the other hand, more recent critics noticed Hemingway’s endorsement of the opposite values, such as masculine strength and sexual prowess. This paper seeks to situate Hemingway’s description of white male identity in a broader historical context. It argues that the contradiction in Hemingway’s manhood reflects the change in the social perception of sexuality that arose during the capitalist expansion in the early twentieth century. Based on the careful analyses of The Sun Also Rises, this paper claims that the author’s demonstration of manhood represents the specific ways in which sexual desire and emotional attachment were historically appropriated as a source of profit under the capitalist economy. The first chapter studies the protagonist’s psychological conflict to examine two different social understandings of sexuality under capitalist economy. It seeks to show how individuals’ sexuality was regarded either as labor power for production or as a commodity for consumption and further reproduction. The second chapter analyzes Jake’s romantic relationship with Brett Ashley to investigate how the most profound human intimacy such as love becomes controlled by capital’s drive for profit. It argues that their relationship is established for profit generation and becomes destroyed when proven unproductive. The final chapter studies the authorial demand for restoring human intimacy. It examines how the characters suffering from emotional alienation establish solidarity precisely based on their shared experiences of sacrifice. It concludes that the restoration of the psychological attachment within social relations generates more sustainable economic condition.;헤밍웨이는 문학사적으로 두 가지 모순되는 남성성을 묘사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필립 영(Philip Young)과 이후의 많은 비평가들은 작가의 작품 속에서 드러나는 정신적 기개와 절제에 대해 지적한 바 있다. 반면 좀 더 최근의 비평가들은 작품이 묘사하는 육체적인 힘과 성(性)적 기량 등 전혀 다른 성질의 남성성에 대해 논하였다. 본고는 『태양은 다시 떠오른다』에 대한 분석을 바탕으로 헤밍웨이의 모순된 남성성이 20세기 초 미국의 경제성장에 따른 개인의 성 정체성의 변화를 보여준다고 주장한다. 더 나아가 본고는 작품이 개인들의 사회적, 성적 교감이 이윤이라는 물질적 가치에 의해 희생되어온 자본주의의 역사를 그린다고 주장한다. 첫번째 장은 소설이 재조명한 20세기 초 남성성의 역사를 탐구한다. 소설 초반에 주인공이 겪는 감정적 박탈감에 대한 분석을 기반으로, 이윤 창출을 위해 개인의 성적인 욕구를 생산 수단이나 소비의 대상으로 전용하였던 자본주의의 역사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두번째 장은 주인공들의 사랑, 그리고 그 운명이 경제적인 법칙에 의해 결정된다고 주장한다. 이윤 창출을 위해 성립된 관계가 그 수익성을 잃자 붕괴되는 과정을 분석함으로써 인간이 느끼는 가장 숭고한 감정이 자본경제의 논리에 의해 희생되는 양태를 살펴보고자 한다. 마지막 장은 작품 속 인물들이 공통된 감정적 소외의 경험을 바탕으로 더 건강한 사회적 관계와 교감을 성취하는 과정을 탐구한다. 더 나아가, 인물들의 감정적인 상호작용이 좀 더 지속가능한 경제적 조건을 창출한다고 주장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영어영문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