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4 Download: 0

1980년대 일본 사회당의 노선전환과 도이 다카코(土井たか子)의 리더십

Title
1980년대 일본 사회당의 노선전환과 도이 다카코(土井たか子)의 리더십
Other Titles
The change the Japanese Socialist Party’s ideology in 1980’s and Doi Takako’s leadership
Authors
박주연
Issue Date
2017
Department/Major
대학원 정치외교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최은봉
Abstract
본 연구는 1980년대 말 사회당이 일시적으로 지지 세력을 확대한 것에 대해 당시 일본사회당(日本社会党)의 중앙집행위원장으로서 사회당을 일본사회당을 이끌었던 도이 다카코(土井たか子)의 리더십에 기반을 둔 설명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그리고 이를 분석하기 위해서 정당과 시민의 연계 유형을 설명하는 키첼트(Kitschelt)의 모델을 일본 정당정치에 적용하여, 일본사회당은 이념에 기초하여 정당-시민 연계의 성격을 강화했다는 논의를 이론적 틀로 활용하였다. 일본의 정당정치는 1990년대에 커다란 변동을 경험했는데, 그러한 변화의 움직임은 이미 1980년대부터 나타나기 시작했다고 볼 수 있다. 1955년 좌파세력과 우파세력의 통합 이후, 일본사회당은 하나의 정당을 구성했지만, 사회당 내의 좌파세력과 우파세력 간의 대립은 계속 되었다. 또한 자민당과 달리 사회당은 전국적인 조직의 정합성이 매우 취약했다. 정부 자원에 대한 접근이 한정적이었고 지지기반도 제한적이었기 때문이다. 총평으로 대표되는 노조 세력과의 연합, 이른바 사회당-총평 블록은 사회당 조직력의 취약성을 보완해 주는 역할을 하였다. 사회당 내부의 파벌갈등을 약화시키고 좌파연합의 결속력을 제공해 주었던 것이 ‘일본에서의 사회주의로의 길(日本における社会主義への道)’로 대표되는 사회주의와 호헌평화주의 노선이었다. 그러나 1970년대 일본 정치 환경의 변화와 사회당 내부의 움직임은 ‘일본에서의 사회조의로의 길(日本における社会主義への道)’의 효용력에 대한 비판을 일으켰다. 일본사회당 이외의 야당들이 점차 정치 세력을 확대해 나가면서 독자적인 정권 탈환의 가능성이 줄어들어 연합정권 구상안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었다. 또한 총평 세력의 약화와 고도 경제 성장을 통해 더 이상 이념을 통한 지지기반 확충이 어려워 졌다. 이에 일본사회당은 1980년대 들어 ‘일본사회당의 신선언(日本社会党の新宣言)’을 선언하며 국면 전환을 시도하였다. ‘일본사회당의 신선언(日本社会党の新宣言)’은 ‘마르크스 레닌’주의적 색채에서 벗어나 서구형사회민주주의노선으로의 전환과 함께 최초로 보수세력을 포함하는 연립정권의 참여를 표방하는 등 기존 사회당의 노선과는 커다란 차이점을 보이는 노선이다. 그러나 이러한 노선 전환을 통해 다른 정당과는 차별화 된 사회당 적인 것을 어디서 찾을 수 있을 것인가란 의문이 제기되었다. 또한 ‘신선언’이후 오히려 1986년 총선거에서 패배를 하며, 대중적인 인기를 얻고 있던 도이를 통해 다시 한 번 사회당 지지세력 확대에 나서게 된다. 도이는 ‘협력당원’ 제도, 사회당에 정책을 제언하는 모임(社会党に政策を提案する会)’ 등을 통해 시민 사회와 직접적으로 소통하고 시민의 목소리를 정책에 반영하려 하였다. 또한 당시 소비세 도입 문제를 둘러싸고 “안 되는 것은 안 되는 것(だめなものはだめ)”이라며 반대 운동에 나섰고, 이는 소비세 문제 등을 수행해온 시민운동 세력의 지지와 이전에는 함께하지 않았던 새로운 사회운동과의 관계가 확대되어 사회당 지지의 범위를 확대시키는 계기가 되었다. 또한 선거에서 여성후보 확대와 ‘이제 시작합니다, 여성의 정치(いま始まります 女の政治)’집회와 같은 운동 등으로 여성의 정치 참여 확대를 위해 노력하였다. 또한 전쟁경험과 대학 시절을 거쳐 헌법학자로서 ‘헌법 제 9조’, 이른바 ‘평화헌법’의 중요성과 그 의미에 대해 알리고 이를 지키고자 노력하였다. 도이는 전쟁에 대한 반성과 경각심을 갖게 하는 ‘헌법 제 9조’야 말로 일본이 지켜나가야 할 정신으로 보고, 일본사회당 중앙집행위원장으로서 자신의 정책 방향을 제시한 ‘새로운 정치에 대한 도전’이라는 ‘도이제언’에 이러한 이념이 담겨 있다. 그러나, 냉전 종식과 연합정권 구상에 있어 호헌평화주의 노선의 고수는 현실적인 어려움이 있었고, 1991년 도이는 일본사회당 중앙집행위원장 자리에서 내려오게 된다.;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plain the leadership of Doi Takako who led the Japanese Socialist Party as a central executive chairperson at the time of the temporary expansion of the supportive forces of the Socialist Party in the late 1980s. For this analysis, the model of Kitschelt, which describes the type of connection between political parties and citizens, is applied to the politics of the Japanese party, to be utilized as a theoretical framework that the Japanese Socialist Party strengthened the nature of party-citizen linkage based on ideology. The party politics in Japan experienced a great change in the 1990s; the movement of such changes has already begun to emerge from the 1980s. After the consolidation of leftist and rightist forces in 1955, the Japanese Socialist Party constituted a political party. However, the confrontation between the leftist and rightist forces in the Socialist Party continued. Moreover, unlike the Liberal Democratic Party, the coherence of national organizations was highly week in case of Socialist Party, since the access to government resources was limited and the support base was also limited. The so-called Socialist-Generalized Pairing Block, which is a coalition of the unionized forces, played a role in supplementing the vulnerability of the socialist organization. It was the socialist and constitutional pacifist stance represented by the road to socialism in Japan that to weaken the conflicts within the Socialist Party and to provide the unity of leftist union. However, in the 1970s, changes in the Japanese political environments and the movements within the Socialist Party caused criticism of the utility of "the road to socialism in Japan. As the opposition parties other than the Japanese Socialist Party gradually expanded their political power, the possibility of their own regime takeover diminished, and they could not help but consider the coalition plan. In addition, the weakening of the general force and the high economic growth had made it difficult to expand the support base through ideology. Therefore, in the 1980s, the Japanese Socialist Party announced the New Declaration of the Japanese Socialist Party and attempted to change its current status. The New Declaration of the Japanese Socialist Party was an attempt to break away from the Marxist Leninist influences and to promote the participation of the coalition regime including the minority forces for the first time; it was a political stance that showed a huge difference from the previous Socialist Party stance. Nevertheless, the question of where to find the socialism differentiated from other political parties was raised through this political stance change. Also, after the 'the New Declaration', the party was defeated in the general election in 1986. Thus, with the popularity of Doi, the Socialist party tried to expand its support once again Doi attempted to communicate directly with the civil society and to reflect the voice of the citizen through the 'Cooperating Party Member' system and the 'Suggestion of policy to the Social Party'. Furthermore, regarding the issue of consumption tax introduction, Doi started the anti-consumption tax movement called ‘no means no’ activism, which gained the support from the civic movement forces that had carried out the issue of the consumption tax and expanded the range of the Socialist party support. She also enlarged women's political participation by increasing the number of female candidates in the election campaign and by starting campaigns such as "Let's start now, women's politics". Through her experiences in war and college days as a constitutional scholar, she tried to promote the importance and implications of the Constitution Article 9, the so-called Peace Constitution. She viewed that The Article 9 of the Constitution should be cherished by the Japanese society. Her ideology was reflected in ‘Doi’s Suggestion’, ‘a challenge for new politics’ that presented her policy orientation as a central executive officer of the Japanese Socialist Party. However, in the end of the Cold War and in the conception of the coalition government, the adherence to the Constitutional Peaceist stance encountered practical difficulties. Accordingly, in 1991, Doi resigned from the position of the chairperson of the Central Committee of the Japanese Socialist Party.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정치외교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