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3 Download: 0

정서적 교감을 위한 어린이 동화 앱북 연구

Title
정서적 교감을 위한 어린이 동화 앱북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f the Children’s Story AppBook for the Emotional Interaction : Focusing on letting children hear the story through the parents' voice recording
Authors
우채흔
Issue Date
2017
Department/Major
디자인대학원 UX(UserExperience)디자인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디자인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최종훈
Abstract
이 연구에서는 맞벌이 가정의 유아 양육의 한계성을 바탕으로 문학적 경험을 제공하는 양육자의 역할을 강조하고, 전자문학 가치 제고를 위한 동화 앱북을 제안하여 부모와 자녀의 교감형성을 유도하였다. 연구자의 어린이 동화 앱북은 유아의 연령 3세 이전에는 주 양육자가 주도하여 인쇄매체인 동화책과 동일한 개념으로 부모의 음성으로 들려주는 스토리 중심의 문학적 접근방법을 권장하고 미취학 시기 전·후를 바탕으로 어린이와 양육자가 함께 참여하여 앱북을 매개체로 지속적인 상호작용을 이룬다. 그 결과 양육자와의 교감을 통한 정서발달의 긍정적 효과를 경험할 수 있다. 영유아 시기의 유아는 최초의 양육자인 친근한 어머니의 목소리를 통한 이야기를 듣게 되면서 지적호기심이 발달된다. 유아는 성인과 달리‘반복’을 좋아해 같은 내용을 보고 또 보면서 왜? 라는 질문을 자주하며 매번 새로움을 느끼며 즐거워한다. 이때 양육자는 질문을 회피하거나 직접적인 정답을 알려주는 것보다‘생각하는 힘’을 길러주는 것이 중요하다. 이 연구에서는인쇄 매체의 동화책 보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랙션 구현이 가능한 앱북을 함께 보면서 자녀와 부모가 교감하며 문학적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앱북을 제안하였다. 어린이 동화 앱북은 인쇄매체의 대안이 아닌 함께 이야기를 만들어가는 디지로그(Digilog) 서비스로 디지털 매체의 부정적 영향을 갖고 있는 양육자의 이질성을 발견한 결과를 토대로 대상의 행동 또는 관련성에 근거하여 접근하였다. 디지로그의 아날로그 감성은 부모의 실제 목소리 녹음 기능을 전반적으로 적용하여 정서적 안정을 유도하였다. 기존에 출시되고 있는 앱북의 기능 중 모드 설정기능, 목소리 녹음 및 재생기능, 단어별 사운드 반복 기능을 재해석하여 친숙한 부모의 음성을 모든 스토리의 내레이션으로 설계하였고, 양육자와 아이의 교감형성을 위해 아이와 부모의 얼굴을 화면에서 볼 수 있도록 캐릭터를 활용해 재미요소를 더했다. 지속적인 대화가 가능한 질문 유도기능인 ‘생각상자’ 앱북을 통해 추억을 기록할 수 있는 ‘스토리 앨범 공유기능’을 통해 모든 사용자가 함께 공감하며 신뢰할 수 있는‘정서적 교감을 위한 어린이 동화 앱북’ 가이드라인을 제안했다. 이러한 목소리 녹음 기능은 주 양육자의 부재(不在) 시 부 양육자와의 어색한 관계를 유연하게 도와주며 역할극을 통해 양육자에게 이야기를 들려주거나 친구와 함께 공유하며 지속적인 새로운 문학적 경험을 쌓을 수 있다. 앱북이 주는 최종 가치는 앱북을 통해 양육자와 함께했던 기억을 떠올리며 어떤 장소에서도 마치 그 상황인 듯한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다. 마지막으로 유아를 충분히 관찰하지 못한 연구에 한계가 있으며, 동화 앱북을 통해 양육자는 물론 부 양육자와 아이가 정서적 교감을 충분히 쌓을 수 있길 기대한다.;In this study, the role of fosterer providing the literary experience based on the limit of the infant nurture of the double-income families was emphasized and an Application Book, a children’s story for raising the value of the children’s literature was designed to induce the interaction formation between the parents and children. The researcher’s children’s story AppBook has the same concept as the storybook, the printed media led by the main fosterer when the child’s age is under 3, and the story-oriented literary approach gaining a hearing by parents’ voice is recommended and children and fosterers participate together before and after the preschool period to interact consistently through the media of AppBook. As a result, children can experience the positive effect of the emotional development through the interaction with the fosterer. Infants in their infancy develop their intellectual curiosity as hearing the story through the voice of the familiar mother who is the first fosterer. As infants like the ‘repetition’ unlike adults, they feel pleased as feeling the newness every time asking a question ‘Why?’ frequently while looking at the same content repeatedly. At this time, it is important for fosterers to let them think by themselves rather than avoiding the question or giving the answer directly. In this study, AppBook was suggested for children to accumulate the literary experiences as communing with their parents by watching the AppBook together which can embody more various multimedia interactions than the storybook of the printed media. Children’s story AppBook is a digilog service making stories together not an alternative to the printed media, which approached based on the behavior or relation of the object on the basis of the result of discovering the heterogeneity of the fosterer having the negative effect of the digital media. The analog sentiment of digilog induced the emotional stability by applying the function of recording the parents’ real voice generally. The familiar parents’ voice was designed into the narration of all stories by reinterpreting the mode setting function, voice recording & play function, and sound repetition function of each word among the functions of AppBook that is being released now, and the fun elements were added by utilizing the characters for children and parents to see their faces on the screen for the interaction formation between the fosterers and children. A guideline of the ‘children’s story AppBook for emotional interaction’ was suggested through the ‘story album sharing function’ that could record the memory through ‘thinking box’ AppBook, a question-inducing function facilitating the continuous conversation, for all users to sympathize and trust together. This voice recording function helps the awkward relationship with the subsidiary fosterer flexibly when the main fosterer is absent and helps children accumulate a new literary experience constantly as gaining a hearing to the fosterer through the role play or sharing with their friends. The final value of this AppBook is to recall the memory with the fosterer and give an experience as if the child is in that situation. Lastly there is a limit in the study which did not observe the child fully and it is hoped the subsidiary fosterer as well as main fosterer can accumulate the emotional interaction fully with the child through the interactive tale AppBook.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디자인대학원 > UX(User Experience)디자인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