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0 Download: 0

전통공연예술 활성화에 관한 연구

Title
전통공연예술 활성화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Activate of Traditional Performance Art : Focusing on the Great Rituals of Jongmyo, Sajik and Seokjeon
Authors
홍민정
Issue Date
2017
Department/Major
정책과학대학원 공공정책학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정책과학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박광무
Abstract
세계적으로 각 국가는 국가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방안으로 자신들만의 독특한 국가 이미지를 형성하고 그것을 형성하기 위해 다양한 수단을 활용하고 있다. 특히, 전통공연예술은 경쟁력 있는 국가브랜드를 확보해주며 국가 이미지 제고 형성을 위해 잠재력이 큰 수단으로 평가받고 있다. 오늘날 대부분의 국가에서는 전통공연예술의 중요성을 인식한 지원정책이 보편화되고 있으며, 최근 몇 년 새 한국에서는 고궁활용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고궁활용사업 중 종묘에서 행하여지는 종묘대제와 함께 국가제사인 사직대제와 석전대제는 나라의 정체성이 가장 구체적이고 상징적으로 표현된 예술이자 세계에서 가장 보존과 전승이 잘된 대표적인 전통공연예술로 그 가치와 역사는 한국의 문화를 대표하는 자원임을 보여준다. 이러한 가치와 역사적 중요성에도 불구하고 고궁활용사업인 '궁중문화축전'에서 행하여지는 종묘대제와 달리 사직대제와 석전대제의 경우, 한국 내에서 이를 활성화하고자 하는 연구는 비교적 드문 실정이다. 따라서 종묘·사직·석전 대제를 오늘날의 전통공연예술로 활성화하고 지속가능한 활용정책을 도출하기 위해 다음과 같은 연구방법을 활용하였다. 첫째, 종묘·사직·석전 대제의 연계사업을 중심으로 1962년 이후의 정책 방향과 성과를 역사적 제도주의의 관점에서의 비교분석을 실시하였다. 둘째, 전통공연예술 활성화 방안과 관련된 전문가를 대상으로 심층인터뷰를 실시하였다. 대제별 연계사업의 비교분석과 전문가 심층인터뷰 분석을 통해 종묘·사직·석전 대제는 한국의 600년 이상의 역사와 가치를 담고 있는 문화유산이며 전통공연예술 활용을 통해 국가 이미지 제고 형성에 잠재력이 큰 수단임을 확인하였다. 또한, 지속적인 원형복원 및 관리, 예산 및 인력의 확충, 제례공연의 주체 조직의 체계화 등이 이루어져야 한다는 것을 도출하였다. 결론적으로 종묘·사직·석전 대제를 활용한 전통공연예술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첫째, 원형보존을 통한 탄탄한 기반 마련이 우선시 되어야 한다. 둘째, 종묘와 같이 사직단과 문묘에서는 역사문화적 특성을 살린 차별화된 특화프로그램의 개발이 필요하다. 셋째, 대제별로 본래의 기능과 역할을 전달할 수 있는 현대적인 공연콘텐츠 확대의 추진이 필요하다. 본 연구에서는 종묘·사직·석전 대제가 단순히 제사의식으로서의 행사가 아니라 역사적으로도 국가형성의 근간이 되었으며, 한국의 600년 이상의 역사흐름을 가장 구체적으로 표현한 전통공연예술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앞서 활성화를 위해 제시한 방안들을 종합해보면 국민의 관심이 중요하다고 판단하였다. 이를 위해 수요자들은 지속적으로 국민에게 알리고, 이해시키고, 향유케 하는 것이 중요하며, 이를 통해 모든 국내외 공급자들이 종묘·사직·석전 대제의 가치와 본질을 이해해 수요자와 공급자가 서로 보존하고 전승할 수 있기를 바란다.;Countries in the world have formed their own unique national images to improve the national competitiveness with various means. In particular, traditional performance art has been recognized as one of the most potential tools for securing competitive national brands and improving national images. Today, most countries have recognized the importance of traditional performance art and implemented support(supporting) policies; in Korea, utilizing ancient palace has gained huge attention within a few recent years. Among the projects for utilizing ancient palace, Jongmyo Great Ritual that takes place in Jongmyo as well as national ancestral rites - Sajik Great Ritual and Seokjeon Great Ritual – are the most specific and symbolic arts holding the national identity and the best preserved and handed-down traditional performance art in the world; the value and history prove that they are one of the most representative cultural resources in Korea. Despite this value and historical importance, compared to Jongmyo Great Ritual that is performed in a project for utilizing ancient palace, 'Royal Court Culture Festival,' Sajik Great Ritual and Seokjeon Great Ritual have rarely been studied in Korea for promotional(activating) purpose. Therefore, this research compared political directions and outcomes since 2007 in the viewpoint of historical institutionalism focusing on the great rituals of Jongmyo, Sajik and Seokjeon, and explored future research methods for promotion of national rituals. Furthermore, in-depth interviews were conducted for experts related to promotion of traditional performance art to activate the great rituals of Jongmyo, Sajik and Seokjeon as today's traditional performance art and draw sustainable utilization policy. (Therefore, for activating the great rituals of Jongmyo, Sajik and Seokjeon as today's traditional performance art and drawing sustainable utilization policy, the following research methods were used. First, comparative analysis about political directions and outcomes since 1962 in the viewpoint of historical institutionalism focusing on the great rituals of Jongmyo, Sajik and Seokjeon associated projects was used. Second, in-depth interviews were conducted for experts related to activating plan of traditional performance art.) Through comparative analysis on relative(associated) projects by Great Ritual and in-depth interviews for experts, the study verified that the great rituals of Jongmyo, Sajik and Seokjeon are meaningful cultural heritage containing over 600-year of history and value of Korea, and hold significant potential for enhancing the national image by being utilized as traditional performance art. Additionally, it was derived that continuous restoration and maintenance, expansion of budget and manpower, systemization of the organization in charge of ritual performance, etc. are required. In conclusion, to promote(activate) traditional performance art utilizing the great rituals of Jongmyo, Sajik and Seokjeon: First, a solid foundation should be prioritized to preserve the original state. Second, like Jongmyo, Sajikdan and Munmyo need differentiated special programs that highlight their historical. Third, cultural characteristics; it is also required to expand modern performance contents that deliver the original functions and roles of each great ritual. This research revealed that the great rituals of Jongmyo, Sajik and Seokjeon are not just events of ancestral rites but have historically become the national foundation, and are traditional performance art that express the flow of over 600-year Korean history most specifically. Moreover, considering the abovementioned measures for promotions, avid interest of the people is essential. For this, demanders need to continuously inform and enlighten the people and share information with them. Consequently, it is expected that all suppliers at home and abroad can understand the value and essence of the great rituals of Jongmyo, Sajik and Seokjeon, and demanders and suppliers can work together preserving and handing down cultural heritage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정책과학대학원 > 공공정책학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