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13 Download: 0

Domestic Violence against Women and Women’s Economic Empowerment

Title
Domestic Violence against Women and Women’s Economic Empowerment
Authors
MWAISAKA, PENDO FRED
Issue Date
2016
Department/Major
국제대학원 국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조기숙
Abstract
This study investigated women’s economic empowerment and domestic violence against women in Tanzania. Domestic violence against women in Tanzania is not a new incident. Nearly half (45%) of all Tanzanian women aged between 15 and 49 have undergone physical or sexual violence, or both. The vast majority of Tanzanian women and girls are trapped and tied into poverty due to economic dependence. It is estimated that about 60 percent of women in Tanzania live in ‘extreme poverty’ with limited access to resources, credits and other financial services. This conditions forces women to depend on men’s hand as breadwinners and live in toxic relationships with no alternatives. The situation makes women vulnerable to acts of violence because they have no means of supporting themselves or their children. Poor and marginalized women who live in rural areas and urban slums are at high risk of experiencing violence. Many scholars identify poverty as the cause of domestic violence against women. The study employed qualitative approach in interpreting data from Kinondoni District in Tanzania. This study showed that women who have access to microfinance services are at the lower rate to experience domestic violence compared to those who don’t access microfinance opportunities. The study proposes the need to formulate and implement fundamental, distinctive laws concerning domestic violence cases and a set of strategic plans and policies which favours women to access credits easily without tough conditions or barriers.;본 연구에서 탄자니아 여성의 경제적 권한 부여와 여성에 대한 가정 폭력을 조사하였다. 탄자니아에서 여성에 대한 가정 폭력은 새로운 사건이 아니다. 15세와 49세 사이의 탄자니아 여성들의 절반 (45%) 이 신체적이거나 성폭력을 당했거나 둘 다 당한 적이 있다. 탄자니아 여성과 소녀들의 대부분은 경제적 의존으로 인해 갇혀 있고 빈곤에 묶여있다. 탄자니아에서 여성의 약 60 %가 자원, 신용 거래와 기타 신용 및 기타 금융 서비스에 대한 사용이 제한된 '극심한 빈곤'에 살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 조건들로 인해 여성들이 가장으로서의 남성에 의존하고 대안이 없는 독성 관계에서 살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여성들이 자신과 자녀들을 지원할 수단이 없기 때문에 폭력에 대해 민감해진다. 농촌 지역과 도시 빈민가에 사는 가난하고 소외된 여성들은 폭력을 당하는 위험이 높다. 많은 학자들은 여성에 대한 가정 폭력의 원인으로 빈곤을 정의한다. 본 연구는 탄자니아의 Kinondoni 지역에 관한 데이터를 분석함으로 질적 접근 방식을 수행하였다. 본 연구는 소액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여자는 소액 금융 서비스를 사용의 기회를 가지지 못한 여성에 비해 가정 폭력을 당하는 가능성이 낮은 비율을 갖는다는 결과를 보였다. 본 연구는 가정 폭력 사례와 전략계획과 여성들이 힘든 조건이나 장벽 없이 신용 거래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하는 정책에 관한 기본적이고 독특한 법률의 구현의 필요성을 제안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국제대학원 > 국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