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63 Download: 0

흡연청소년의 우울, 아동기 외상 및 자아존중감간의 관계

Title
흡연청소년의 우울, 아동기 외상 및 자아존중감간의 관계
Other Titles
The Correlation of Depression, Childhood trauma and Self-esteem in adolescent smokers
Authors
박민영
Issue Date
2016
Department/Major
대학원 간호과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석선
Abstract
본 연구는 흡연청소년을 대상으로 우울, 아동기 외상 및 자아존중감간의 상관관계를 분석한 서술적 상관관계연구이다. 자료 수집은 J 도에 소재한 중·고등학교에 재학 중이며 흡연청소년을 위한 금연프로그램 중의 하나인 금연학교에 참여하고 있는 흡연청소년 193명을 대상으로 2015년 10월 28일부터 12월 24일까지 진행되었다. 연구도구로는 우울은 우울 척도(The Center for Epidemiological Studies-Depression Scale: CES-D), 아동기 외상은 한국판 아동기 외상 척도(Korean-Childhood Trauma Questionnaire: K-CTQ), 자아존중감은 자아존중감 척도(Rosenberg’s Self-esteem Scale: RSES)를 사용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 21.0 program을 이용하여 실수, 백분율, 평균과 표준편차, independent t-test, ANOVA, Scheffé test, Pearson' s correlation coefficient를 이용하여 분석하였다.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흡연청소년의 우울 정도는 평균 15.30±9.48점(60만점)이며, 아동기 외상은 평균64.17±10.63점(125만점), 자아존중감은 평균 28.00±5.34점(40점)으로 나타났다. 2. 흡연청소년의 일반적 특성에 따른 우울, 아동기 외상 및 자아존중감의 차이를 살펴본 결과, 우울은 학교생활(F=7.046, p=.001), 교우관계(F=7.094, p=.001), 첫 흡연시기(t=2.292, p=.024), 흡연 이유(F=4.75, p=.010)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동기 외상은 성별(t=2.026, p=.044), 생활수준(F=4.949, p=.008)에서, 자아존중감은 학교생활(F=4.404, p=.014)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 흡연청소년의 우울, 아동기 외상 및 자아존중감간의 상관관계를 분석한 결과 우울은 아동기 외상과 유의한 정적상관관계(r=.221, p=.002)가 있으며, 자아존중감과는 유의한 부적상관관계(r=-.067, p=.353)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아동기 외상과 자아존중감간에도 유의한 상관관계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r=.083, p=.254). 즉, 흡연청소년의 아동기 외상 정도가 높을수록 우울 정도는 높아짐을 알 수 있었다. 본 연구결과는 흡연청소년의 우울에 대한 심리사회적 간호중재와 금연상담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다.;This paper investigates and analyzes the correlation of the depression, childhood trauma and self-esteem on the adolescent smokers. The data were collected from October 28th to December 24th in 2015, based on 193 adolescent smokers who are middle/high school students participating in smoking cessation program located in J area. The Center for Epidemiological Studies-Depression Scale (CES-D), Korean-Childhood Trauma Questionnaire (K-CTQ) and Rosenberg's Self-esteem Scale (RSES) were applied as research tools to measure the depression, childhood trauma and self-esteem respectively. We used SPSS 21.0 program for collected data to obtain and analyze the real number, percentage, mean, standard deviation, independent t-test, ANOVA, Schéffe test and Pearson's correlation coefficient. The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 1. The adolescent smokers show average depression score of 15.30±9.48pt(out of 60pt), average childhood trauma score of 64.17±10.63pt(out of 125pt) and average self-esteem score of 28.00±5.34pt(out of 40pt). 2. The differences of depression, childhood trauma and self-esteem according to the general characteristics of adolescent smokers have been observed. For depression, significant difference is shown in their school life(F=7.046, p=.001), friendship(F=7.094, p=.001), smoking period(t=2.292, p=.024), smoking motivation(F=4.75, p=.010). For childhood trauma, the difference is shown in gender(t=2.026, p=.044) and standard of living (F=4.949, p=.008). 3. Analyzing this correlation shows the depression is closely correlated with childhood trauma(r=.221, p=.002), but not with self-esteem(r=-.067, p=.353). Also, no clear correlation between childhood trauma and self-esteem has been found(r=.083, p=.254). Therefore, the depression of adolescent smokers increases for higher level of their childhood trauma. The result of this study is expected to be used as basis of psychosocial nursing care on depression and smoking cessation counseling for adolescent smoker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간호과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