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72 Download: 0

Program Annotation

Title
Program Annotation
Authors
전소현
Issue Date
2016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함영림
Abstract
본 논문은 본인의 석사과정 졸업연주 프로그램인 L. v. Beethoven의 『Piano Sonata No. 11 in B flat Major, Op. 22』, C. Debussy의 『Estampes, L. 100』, R. Schumann의 『Symphonic Etudes, Op. 13』에 관한 연구이다. 『Piano Sonata No. 11 in B flat Major, Op. 22』는 고전 시대를 대표하는 작곡가인 루트비히 반 베토벤(Ludwig van Beethoven, 1770-1827)이 1800년에 작곡한 작품으로, 그의 초기 소나타 중 큰 규모에 속한다. 총 4악장으로 구성으로, 각각의 악장들이 유기적인 관계를 가지고 있어 전체적으로 통일감을 준다. 베토벤이 자신만의 독자적인 음악적 스타일을 다지면서 음악가로서의 명성을 얻어가는 시기에 작곡되었기 때문에 초기 작품임에도 안정된 형식과 구성을 가지고 있다. 클로드 드뷔시(Claude Debussy, 1862-1918)의 『Estampes, L.100』은 ‘Pagodes(탑)’, ‘La soirée dans Grenade(그라나다의 황혼)’, ‘Jardins sous la pluie(비오는 정원)’의 3곡으로 구성된 모음집으로, 드뷔시는 이 작품에 교회선법·5음 음계·온음음계·병행화음·부가화음 등을 사용하여 20세기 초 인상주의적 색채를 표현하였다. 첫 곡인 ‘Pagodes(탑)’은 자바의 가믈란 음악에 영향을 받아 동양의 인상을 표현했고, 두 번째곡인 ‘La soirée dans Grenade(그라나다의 황혼)’은 하바네라 리듬과 아라비아 음계를 사용하여 스페인의 분위기를 묘사했고, 마지막 세 번째 곡인 ‘Jardins sous la pluie(비오는 정원)’은 프랑스 동요에서 선율을 인용하여 소나기가 오는 프랑스 자연의 풍경을 묘사했다. 『Symphonic Etudes, Op. 13』은 1834년에 작곡된 곡으로, 19세기 낭만주의의 대표적인 작곡가인 로베르트 슈만(Robert Schumann, 1810-1849)의 대규모 작품으로 손꼽힌다. <교향곡적 연습곡>이라 불리는 이 곡은 테마(Theme)와 12개의 연습곡(Etudes)으로 구성되어 있고, “변주곡 형식에 의한 연습곡(Etüden in form von Variationen)”이라는 원제가 붙어 있어 변주곡(Variations) 형태도 함께 나타난다. 슈만은 이 작품에서 피아노라는 건반악기의 음향적 한계를 뛰어넘어 오케스트라적인 다양한 효과를 내기 위해 여러 가지 연주 기법과 풍부한 다이나믹을 사용했다.;This paper is the study in regards to the writer’s graduate recital program, which includes L. v. Beethoven’s 『Piano Sonata No. 11 in B flat Major, Op. 22』, C. Debussy’s 『Estampes, L. 100』, and R. Schumann’s 『Symphonic Etudes, Op. 13』. 『Piano Sonata No. 11 in B flat Major, Op. 22』 is one of the early works of the 32 sonatas by Ludwig van Beethoven(1770-1827), the composer who epitomizes the Classical era. Beethoven not only used the musical forms inherited from the composers of the same era, but also attempted various formats to break the convention. This work is composed of four movements, and each movement is in an organic relationship, which gives a sense of unity and stability. For example, the sixteenth-note motive that appears in the first movement of the sonata is displayed throughout the whole movements. Beethoven used a lot of arpeggios and counterpoint imitation techniques in this sonata. 『Estampes, L. 100』 is a collection of Claude Debussy(1862-1918) and is composed of three movements: Pagodes, La soirée dans Grenade, and Jardins sous la pluied. Debussy used various scales and chords such as church modes, pentatonic scales, whole tone scales, parallel chords, and added note chords to express the impressionistic music that emphasizes sound and color. The first piece, "Pagodes", was inspired by the gamelan music of Java, thus express the impressionism of the East. The second piece, "La soirée dans Grenade", depicts the atmosphere of Spain using the Arabic scales and the habanera rhythm. The last piece called "Jardins sous la pluie" depicts the rainy scenery of France by incorporating melodies of the French children songs. 『Symphonic Etudes, Op. 13』is the work of Robert Schumann(1810-1849), who represents the Romantic music of the 19th century. It is composed of themes and twelve Etudes. This work has the original title of "Etüdenin form von Variationen", which explains that Etudes are integrated into the big genre called variations. In other words, the four-note motive(C#-G#-E-C#) of the theme gives an overall sense of unity while bringing diversity and pomp by using various techniques in each Etude. By using syncopation, cross rhythms, dotted rhythms, and numerous chords and octaves in a broad range, Schumann showed how piano can have an orchestral effect that could exceeds the acoustic limitation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