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29 Download: 0

단일회기 음악치료 참여수준에 따른 호스피스 환자의 통증과 피로감 지각차이

Title
단일회기 음악치료 참여수준에 따른 호스피스 환자의 통증과 피로감 지각차이
Other Titles
Difference of perceived pain and fatigue on hospice patients according to the level of engagement in the single-session music therapy
Authors
박신영
Issue Date
2016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치료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수지
Abstract
본 연구의 목적은 단일회기 음악치료 참여수준에 따른 호스피스 환자의 통증과 피로감 지각차이를 알아보는 것이다. 연구대상은 서울시에 소재한 S병원, 경기도에 소재한 S병원, 강원도에 위치한 C병원의 병동형 호스피스 병원에 입원한 환자들로 총 20명이 연구에 참여하였다. 본 실험은 환자들의 음악치료 참여수준을 능동적 음악참여(Active Music Engagement: AME)와 수용적 음악참여(Receptive Music Engagement: RME) 그룹으로 나눈 후 개별로 AME에는 노래부르기, 노래토의, 노래만들기를 실시하였으며, RME에는 환자의 선호음악을 치료사가 실연음악의 형태로 제공하는 방식으로 진행하였다. 또한 환자의 통증과 피로감 지각의 변화를 알아보기 위하여 숫자등급척도를 실험 전·후에 실시하여 개입전후와 그룹 간의 차이를 비교하였다. 연구 결과, AME는 통증(p < .005)과 피로감(p < .011) 지각이 통계적으로 유의미하게 감소하였다. 반면 RME는 통증 지각만이 통계적으로 유의미하였고(p < .010), 피로감 지각은 유의미하지 않았다(p < .163). 또한 AME와 RME 두 그룹 간의 차이를 비교한 결과 통증(p < .003)과 피로감(p < .019) 지각이 통계적으로 유의미하였다. 결론적으로 음악이 호스피스 환자의 주의를 분산시키고, 정서를 환기시킴으로써 통증과 피로감 지각을 감소시키며, 치료사가 제공한 음악에 대한 환자의 참여수준이 통증과 피로감 지각감소에 영향을 미쳤을 것이라 사료된다. 따라서 본 연구는 치료사가 임상현장에서 호스피스 환자들의 통증과 피로감 지각감소를 위한 치료적 방향을 제시하는 근거자료로 활용될 수 있다.;The purpose of the study to examine the differences in the pain of the hospice patients and their perception of the sense of fatigue according to the engagement level in the single-session music therapy. The target of this study is a total of 20 patients who are hospitalized in the hospice units in S hospital in Seoul, S hospital in Gyeonggi-do, and C hospital in Gangwon-do. For the experiment, we divided the patients into two groups, one for Active Music Engagement (AME) and the other for Receptive Music Engagement (RME). For AME, singing, song-discussion, and song-writing were performed while for RME, the therapist performed the music that the patients liked. Also, to examine the changes in the pain of the patients and their perception of the sense of fatigue, the study compared the differences in the groups and before and after the intervention through conducting the numeric rating scale before and after the experiment. According to the study result in AME group, the pain(p < .005) and the perception of sense of fatigue(p < .011) showed statistically significant decline while in RME group, only the perception of pain had statistical significance (p < .010) and the perception of sense of fatigue did not have statistical significance(p < .163). Also, the result of comparing the differences in the two groups shows that pain(p < .003) and the perception of sense of fatigue(p < .019) had statistical significance. In conclusion, music reduces the perception of sense of fatigue by distracting the patients' attention and refreshing their emotions, and the engagement level affected the perception of sense of fatigue. Therefore, this study can be utilized as a basic data that suggest the therapeutic directions to reduce hospice patients' pain and the perception of sense of fatigue by therapists in the clinical treatment.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치료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