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56 Download: 0

경제적 불평등과 복지정치

Title
경제적 불평등과 복지정치
Other Titles
Economic Inequality and Welfare Politics : Comparison of Korea and Taiwan's Developmental Process in National Pension
Authors
서예리
Issue Date
2016
Department/Major
대학원 정치외교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윤지환
Abstract
본 논문은 한국과 대만의 국민연금 발전의 차이에 대해 연구한 것이다. 한국과 대만은 경제발전 상에서 많은 공통점을 가지고 있는 국가로 인식되어 왔고, 복지제도에 있어서도 비슷한 평가를 받아왔다. 그러나 국민연금은 상이한 발전양상을 보였는데, 한국에서는 국민연금제도를 먼저 도입하고 후에 다른 제도로써 이를 보완하는 양상을 보인 반면, 대만은 수당제도들을 먼저 도입하고 나중에 국민연금으로 통합하는 양상을 보여주었다. 따라서 이 연구는 이러한 차이를 설명하는데 있어, 경제적 불평등이 제공하는 정치적 기회에서 기존 행위자들의 전략을 중심으로 살펴본다. 경제적 불평등은 복지의 필요성을 증가시키고, 복지와 관련한 여러 행위자들에게 새로운 정치적 기회를 제공한다. 한국과 대만은 계속해서 불평등이 증가하는 추세에 있으며, 이는 여러 정치적 행위자들에게 새로운 기회를 제공했다. 그러나 복지는 근본적으로 정치적 타협의 결과물이며, 행위자들은 일괄적으로 행동하지 않는다. 즉 어떤 복지정책인가 하는 문제는 행위자들의 전략에 따라 달라질 수 있으며, 바로 이 지점에서 한국과 대만의 차이가 발생할 수 있는 것이다. 따라서 이 연구는 노조, 세대, 정치세력을 중심으로 두 국가의 국민연금 발전과정 차이를 설명한다. 경제적 불평등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한국의 노동운동은 노동쟁의의 수는 줄고 참여인원 수는 증가하는 양상을 보였지만, 이러한 집중도는 실제적인 문제보다 권위에 대항하는 형태로 나아갔다. 반면 대만의 노조는 자신들의 이해를 관철시키기 위한 집단행동은 증가했지만 더욱 더 분산적이고 소극적인 대응 양상을 보였다. 또한 한국에서는 청년층보다 노인층이 사회적 변화에 더욱 대응해나갔는데, 노인들은 직간접적인 정치적 표출을 더해가는 와중에 정치적 연대를 형성하며 동원대상이 되었다. 반면 대만에서는 90년대 정당경쟁으로 노령층에게 이미 다양한 노령수당들이 지급되고 있었고, 만성적인 실업의 문제가 대두하는 상황에서 대만 청년들은 보다 정치권에 직접적으로 표출하고 있다. 또한 한국에서는 보수세력이 불평등 문제에 반응하였고 국민연금개정을 주도해 나간 반면, 대만에서는 당시 집권당이던 민진당이 기존 복지제도에서 보호받지 못하는 무직자들을 포함시키면서 국민연금에 대한 논의를 마무리시킨다. 결국 이 논문은 이러한 행위자들의 대응에 따라 한국과 대만에서의 국민연금발전양상은 다르게 나타났다고 주장한다. 이 연구는 경제적 불평등이 증가하는 상황 속에서 복지의 문제는 과거와 달리 새로운 국면을 맞이했다고 보았다. 또한 복지제도는 국가가 사회에 부과하는 일방적인 산물이 아니라 국가와 사회의 관계 속에서 여러 세력 간의 정치적 타협물임을 강조하려 했다. 따라서 이 연구는 한국과 대만의 국민연금발전양상의 차이를 통해 복지문제를 사회적 과정으로써 살펴보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This study discusses the developmental difference of national pension between Korea and Taiwan. Generally, Korea and Taiwan is recognized as countries that have a lot in common on economic development and also receives similar evaluation for their welfare system. But, they have shown different developmental aspect in national pension. In Korea, the pension system was the first to introduce and following institutions have made up for the pension system afterwards, while Taiwan first introduced various allowances and integrated these allowances into national pension. Also, this study explains this difference by different strategies political actors take in new political opportunities that economic disparity offer. Economical inequality increases the necessity of welfare and offers new political opportunity to the all kinds of welfare-related actors. Both Korea and Taiwan are in the tendency of increase in inequality, and this trend have played its role to provide new opportunities to the political actors. But, welfare is fundamentally an outcome of political compromise and every actor does not act in the same way. Namely, which policy to take can be varied with strategies that actors take and at this point, the distinction between two countries have occurred. Therefore, this study focuses on union actors, generations, and political forces to explain the difference between two countries. In situation of economic disparity on the rise, Korea’s labor movement showed an increase in the number of participant to the labor union and decrease in number of labor dispute, but their movement focused on opposition to the authority rather than practical issues. On the other hand, Taiwan’s union showed increase in collective action to achieve their interests but, their movements were conducted in more and more decentralized way. Also, the elderly keenly responded to social changes than the young in Korea, swelling more direct and indirect political expressions, the elderly became the target for mobilization by forming political alliances. Meanwhile, due to party competition in the ‘90s, diverse pensions to the elderly were already been provided in Taiwan and due to chronic problem of unemployment in Taiwan, the young Taiwanese outcried more directly to the politics. Moreover, in Korea, the conservatives reacted to inequality issues and led amendment of national pension. In Taiwan, however, as including jobless who were unprotected in the former welfare institutions, then-ruling Democratic Progressive Party concluded discussions on national pension. After all, this study insists that according to actor’s different respondence the developmental aspect of national pension in Korea and Taiwan showed differently. This study asserts that unlike in the past, as economic inequality increases, welfare issue has been faced the new aspect. Moreover, welfare is not a unilateral product that given by the state, but the product of political compromise of diverse actors in the relation between state and the society. Therefore, this study aims to examine welfare issues as a social process by explaining the different developmental aspect of national pension between two countrie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정치외교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