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43 Download: 0

은행권 및 비은행권 금융기관들의 주가 수익률 전이효과 분석

Title
은행권 및 비은행권 금융기관들의 주가 수익률 전이효과 분석
Other Titles
The Return Spillovers within Korean Stock Market on Banking and Non-banking Financial Institutions
Authors
강승민
Issue Date
2016
Department/Major
대학원 경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윤재호
Abstract
As the collapse of Lehman Brothers in 2008 swept through global financial markets, the importance of cross-market volatility spillovers and system risk related to financial stability has been emphasized. Starting with the study on volatility spillovers between asset markets, research on measuring system risk, as well as on spillover effects from CDS market to analyze the volatility of asset markets depending on credit risk, has been conducted actively. Prior to measuring the system risk, this study empirically analyzes the stock return spillovers of Korean financial institutions including banking and non-banking sectors with Diebold, Yilmaz(2012) volatility spillover index. More specifically, this study examines directional spillover index and the size of spillover effects to look over the relationships between individual institutions and between different financial sectors. The major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the total spillover indices of all 3 sectors increased after the financial crisis. Second, spillovers between different sectors show that securities sector leads bank and insurance sectors. Lastly, 6 of directional spillover indices between sectors increased whenever there was turmoil in financial market, whereas spillovers within the same sector decreased when Lehman Brothers went bankrupt.;2008년 리먼 브라더스의 파산으로 확산된 세계금융위기로 인해 교차시장 변동성 전이효과와 금융 안정과 관련된 시스템 리스크의 중요성이 부각되면서 현재까지 많은 연구들이 있었다. 자산시장간 변동성 전이효과에 대한 연구를 시작으로 신용위험도에 따른 자산시장의 변화를 측정하기 위해 CDS시장과 관련한 전이효과 분석과 더불어 시스템 리스크의 측정방법에 대한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었다. 본 연구에서는 이런 전체 시스템 리스크를 측정하기에 앞서 Diebold, Yilmaz(2012)의 전이지수를 이용한 금융기관들의 주가 수익률에 대한 파급효과를 측정하고 또 파급효과의 방향과 정도를 측정함으로써 개별 금융기관과 서로 다른 금융 부문간 어떠한 전이가 있는지 구체적으로 분석한다. 분석한 결과, 먼저 각 부문별 분석에서 세계금융위기 이후에 총 전이지수가 모두 상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부문간 분석에서는 전제 기간 동안 증권, 보험, 은행 순으로 주도적인 역할을 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셋째, 6가지의 방향성을 고려한 부문간 전이지수가 모두 금융시장의 불안이 높아지는 시기에 증가하는 것을 확인하였다. 이와는 반대로, 리먼 브라더스 파산시기에 동일부문 내의 전이효과는 감소하였는데, 특히 고유효과는 금융위기 이후 급격히 하락하는 것을 확인하였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경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