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54 Download: 0

Factors Affecting the Intercultural Sensitivity

Title
Factors Affecting the Intercultural Sensitivity
Authors
사혜연
Issue Date
2016
Department/Major
대학원 국제사무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전지현
Abstract
In the increasingly globalized society of South Korea, intercultural communication has become more and more demanding and the employee’s intercultural sensitivity has become a necessary ability for the corporations’ development and globalization. A higher level of intercultural sensitivity can guarantee that students can be intercultural professionals in a multicultural workplace. However, Korean nationalism is resistant against foreign cultures, which lead to a lack of cultural sensitivity in the society.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level of cultural sensitivity of the Korean students in the case of Ewha Womans University. It is aimed to ultimately investigate what are the effective factors (study abroad, attending intercultural lecture/course, interaction with foreign students, and attending course/lecture) contributing to the high level of intercultural sensitivity and how to finally enhance the student’s intercultural sensitivity at both university’s and the individual’s dimension. Also, whether the four demographic factors, the foreign countries the participants have been to, their grades in school, and foreign language ability, and major’s influences were studied in this research. Based on this theoretical framework, the Intercultural Sensitivity (IS) Scale was used to measure the intercultural sensitivity of the students. The instrument is a 24-item (with 6 additional demographic items), assesses the participants’ intercultural sensitivity through five subcategories: (1) Interaction Engagement, (2) Respect for Cultural Differences, (3) Interaction Confidence, (4) Interaction Enjoyment, (5) Interaction Attentiveness. The data was collected both online through Qualtrix and offline on campus. The analysis was conducted through SPSS and Excel. The results show amongst the four kinds of intercultural experiences, the duration of studying abroad is related to the intercultural sensitivity level of the participants; however, there is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relation between the intercultural sensitivity level and the other three kinds of intercultural experiences. Participants who have been to two or more continents tend to have higher of intercultural sensitivity. The intercultural sensitivity scores do not show much difference among four grades and majors. However, there exists a moderate correlation between the participants’ foreign language ability and their intercultural sensitivity. The results of the study indicate several methods to enhance one’s intercultural sensitivity. Study abroad, be exposed to more cultures can guarantee a higher level of intercultural sensitivity; better foreign language ability helps people gain better intercultural communication performance. For multinational corporations, when selecting employees to deal with a multicultural situation, according to the study result, employees with study abroad experiences and foreign language capability are more likely to have better intercultural competency. ;세계화의 영향으로 인해 한국 사회에서 문화간 의사소통의 요구가 급속히 증가하고 있으며 회사의 발전과 세계화를 목표에 두는 조직에서는 직원의 문화간 감수성이 다문화적 배경에서 업무를 수행하는데 있어 중요한 요건으로 부각되고 있다. 취업을 앞두고 있는 대학생들에게, 높은 문화간 감수성은 다국적기업(MNC)이나 다문화적 배경을 둔 일터에서 위와 같이 반드시 요구되는 자질이지만, 한국인의 민족주의적 특성은 외래문화에 대한 고유적인 배타성을 지니고 있어 문화간 감수성의 향상에 장해요인으로 작용한다. 본 연구의 목적은 한국 학생들의 문화간 감수성과 그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고려되는 두 가지 요소의 상관관계를 알아보는 것이다. 학생들의 다문화적 경험 (유학경험, 타 문화 관련 수업 수강, 외국학생과의 교류, 외국인 교수 수강), 그리고 인구통계적 정보 (학년, 전공, 유학 국가, 외국어 능력)가 학생들의 문화간 감수성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고자 하였다. 이 결과는 향후 학교에서 학생들의 문화간 감수성을 향상시키고자 하거나, 기업에서 문화간 문제 대응능력이 뛰어난 구성원을 훈련 및 선발하는데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을 것이다. 조사방법은, 선행연구를 바탕으로 Intercultural Sensitivity Scale을 사용하여 학생들의 문화간 감수성을 측정하였다. 설문조사는 Intercultural Sensitivity Scale의 24 문항과 6 가지 인구통계적 질문을 통해 이루어졌으며, 문화간 감수성은 다음의 하위요소 5 가지를 기준으로 측정하였다: (1) 의사소통 참여도 (Interaction Engagement), (2) 타 문화 존중도 (Respect for Cultural Differences), (3) 의사소통 자신감 (Interaction Confidence), (4) 의사소통 유희도 (Interaction Enjoyment), (5) 의사소통 주의도(Interaction Attentiveness). 설문은 대면조사와 Qualtrix 웹사이트를 통해 진행되었고, 설문 결과 분석은 SPSS와 Excel에서 ANOVA와 상관분석을 진행하였다. 연구결과는 4 가지 다문화적 경험 중 (유학경험, 타 문화 관련 수업 수강, 외국학생과의 교류, 외국인 교수 수강) 유학경험이 문화간 감수성에 유의미한 영향을 준 것으로 나타났고 나머지 3 가지 다문화적 경험은 문화간 감수성과의 유의미한 관계가 관찰되지 않았다. 설문에 참여한 학생 중 2 개 이상의 대륙에서 유학을 경험한 학생들의 문화간 감수성이 더 높게 나타났고, 학년과 전공은 문화간 감수성에 유의미한 영향을 주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학생들의 외국어능력과 문화간 감수성에는 약한 상관관계가 나타났다. 따라서, 2개 이상의 대륙으로의 유학과, 2종 이상의 타 문화에 노출되는 경험은 개인의 문화간 감수성 향상에 가장 직접적인 영향을 주는 것으로 판단된다. 추후 본 연구의 활용 시, 기업은 다문화적 감수성이 높은 직원을 선발함에 있어 2개 이상의 대륙으로의 유학경험과 다양한 문화에 노출된 경험을 눈 여겨 보되, 타 문화 관련 수업 수강과 외국인 교수 수강, 외국인 학생과의 교류 및 대학에서의 전공은 높은 다문화적 감수성의 필요충분조건이 아님을 주지할 필요가 있겠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국제사무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