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62 Download: 0

폴 리쾨르를 통해 본 기독교의 죄 의식 연구

Title
폴 리쾨르를 통해 본 기독교의 죄 의식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Paul Ricœur’s Consciousness of Sin in Christianity
Authors
배조이
Issue Date
2015
Department/Major
대학원 기독교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양명수
Abstract
이 논문은 성서의 죄 의식과 기독교의 원죄론에 관한 것이다. 인간의 악의 경험은 상징과 신화를 통해 고백의 언어로 표현되어 왔다. 본 논문은 프랑스 철학자이자 해석학자인 폴 리쾨르의 악의 상징 해석을 통하여 성서가 말하는 죄의 문제를 이해해보고자 한다. 상징과 신화를 통하여 성서의 죄 의식을 이해하는 연구는 그 풍부한 의미를 드러내는 일이다. 그것은 또한 기독교 신앙이 현대인에게 줄 수 있는 메시지를 제시하는 일이기도 하다 리쾨르가 말하는 상징에는 단순한 언어로 표현된 1차 상징과, 이야기 형식의 2차 상징인 신화와, 신학자가 구성한 합리적 상징인 3차 상징이 있다. 인간이 겪는 고난의 원인으로 생각되는 잘못을 표현하는 1차 상징을 리쾨르는 흠과 죄와 허물 의식의 세 단계로 나눈다. 그 첫 단계인 흠은 터부와 금기를 어겨 부정 타게 되는 행위를 가리킨다. 두 번째 단계인 죄 의식은 성서에서 하나님과의 인격적 관계가 단절된 상태를 말한다. 성서에서 말하는 죄는 개인의 죄가 아니라, 우리의 죄, 세상의 죄, 즉 공동체적인 죄 의식이다. 누구나 죄에 빠져 있고 모두가 죄의 노예이다. 이 공동체적 죄 의식이 현대에 이르러서는 허물의 개인적 죄 인식에 가려져 있다. 세 번째 단계인 허물 의식은 누구나 죄에 빠진 게 아니라, 죄를 진 사람과 짓지 않은 사람을 구분하는 의식이다. 법적이고 도덕적인 단계라고 할 수 있다. 현대에는 흠이나 죄와 같은 종교적 죄 의식은 약해지고, 개인의 잘잘못을 가리고 따지는 법적인 허물 의식에 익숙해 있다. 기독교의 교리로 내려온 원죄라는 개념은 3차 상징이다. 성서의 죄 의식을 신학적으로 개념화한 것인데, 2차 상징인 신화를 해석하여 논리적인 언어로 표현한 것이다. 아우구스티누스의 원죄론은 창세기에 나오는 아담신화와 로마서의 아담론을 바탕으로 기독교 신앙의 인간이해를 개념화한 신학 작품이다. 그래서 리쾨르는 원죄론을 합리적 상징이라고 부른다. 신화를 해석해서 성서의 인간 이해를 개념화한 점에서 합리적이지만, 죄의 유전설은 모두가 죄에서 벗어날 수 없음을 말하고자 하는 상징 언어이다. 리쾨르는 현대인이 잃어버린 거룩한 경험을 성서의 죄 의식의 부활로 회복시키려고 한다. 양명수에 따르면 기독교의 원죄론은 인간 세상에 대한 강력한 비판의식을 형성하고, 세상의 죄에 대한 개인의 책임의식을 높이며, 세상의 개혁을 촉구한다. 리쾨르의 악의 상징 해석에 대한 연구는 성서가 말하는 죄와 교리화된 원죄론의 문자적 의미를 극복하게 해줄 것이다. 또한 구조악에 대한 개인과 공동체의 책임을 회복시키고 기독교의 죄 의식의 참회 영성을 되살리는 계기가 될 것이다.;Human experience of evil has been expressed in symbols and myths through the language of confession. This thesis explores the consciousness of sin in the Bible and the concept of original sin in Christianity. The exploration develops especially through understanding the biblical consciousness of sin based upon the analysis of the symbols of evil by Paul Ricœur, a French philosopher and hermeneuticist. By analyzing these symbols and myths, this thesis argues that the biblical consciousness of sin should be understood and revealed with more abundant meanings as the Christian message to modern society. Ricœur classifies symbols into three dimensions: in the first dimension, symbols are expressed in simple sentences; in the second, they are composed of stories; and in the third, they are rationally constructed systems of thought by theologians. Ricœur regards the first dimension as an expression of the fault that causes human sufferings and he classifies it into three levels: Defilement, Sin and Guilt. The first level of Defilement consists of the fault that causes human sufferings, and invites misfortunes by violating taboos and the forbidden. Sin, the second level, is the consciousness of sin and signifies, in a biblical consciousness, the departure of the people from God. This biblical consciousness of sin is not a personal sin, but a universal sin, which is a communal consciousness of sin. No one is exempt from exposure and enslavement of sin. This communal consciousness of sin is overshadowed by the personal consciousness of sin in the modern era. Guilt, the third level, is seen as an ethical and legal awareness. It is the state of mind that distinguishes between sinners and non-sinners. In the modern era, the legal consciousness of guilt is strengthened while religious consciousness of sin and defilement is weakened. The concept of original sin in Christian theology, as Ricœur’s third dimension of symbol, is the biblical dogmatization and systemization of myths as his second dimension of symbol. The Augustinian idea of original sin is a religious assertion in which Christianity has conceptualized the understanding of humanity on the basis of the Adam myth and the theology of Genesis and Romans. Therefore, Ricœur identifies the original sin as a rational symbol. It is rational in the consciousness that it conceptualizes the biblical understanding of humanity through the interpretation of myths. However, the concept of transmission of sin is a symbolic language asserting that humanity is inescapably bound to sin. Ricœur tried to recover the holy experience by reviving the biblical consciousness of sin. According to Yang Myung Su, the original sin of Christianity results in forming strong critical opinions concerning the human world, strengthening the consciousness of personal responsibility for the sin in the world, and urging the reformation of the world. In conclusion, this thesis argues that Ricœur’s study helps to overcome the literal understanding of the biblical sin as well as the dogmatized meaning of original sin. It also suggests that this study should serve to facilitate understanding of the distinction between personal and communal responsibility for structural sins, and emphasizes the importance of Christian consciousness of sin and penitence.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기독교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